국제/한국 뉴스

|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영국 법원, 개신교 입양단체에 ‘동성애자 부부 입양 허용’ 판결

by OneChurch posted Oct 01,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13.jpg

©Unsplash

 

잉글랜드와 웨일즈 법원이 복음주의 개신교 위탁 기관이 이성과 결혼한 부부의 가정에만 위탁 아동을 배정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24일 항소법원 재판부는 코너스톤 입양 양육서비스(Cornerstone Adoption and Fostering Service)가 입양 가정을 복음주의 기독교인으로 제한할 수 있지만, 이성과 결혼한 부부에만 국한시킬 수는 없다는 하급심 판결을 지지했다.

 

법원은 판결문에서 “이러한 사건의 어려움은 모든 상황에서 종교적 차별을 성적 지향적 차별과 동일시한다는 것”이라면서 “의회는 광범위하게 말해, 사적 상황에서는 종교적 신앙을 우선시하지만, 공공 서비스와 관련된 경우는 성적 지향을 우선시하기로 결정했다”고 명시했다.

 

또 판결문은 “코너스톤의 주장이 옳다면, 자신을 보호하는 법률의 일부를 이용해 다른 사람들을 보호하는 부분은 무시할 수 있다”고 우려를 덧붙였다.

 

코너스톤의 법적 대리를 맡은 ‘크리스천 인스티튜트(Christian Institute)’는 영국 대법원에 항소할 뜻을 내비쳤다.

 

크리스천 인스티튜트의 사이먼 칼버트는 최근 CP에 보낸 이메일에서 “항소 법원이 성적 지향을 근거로 불법적으로 차별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칼버트는 “법원은 코너스톤이 지역 당국을 대신하여 양육자를 모집하기 때문에 종교 단체를 위해 만들어진 평등법 예외규정에 기댈 수 없다고 잘못 명시했다. 이 예외규정은 차별법에 저촉되지 않고 성적 지향을 이유로 구별할 수 있는 능력을 보호하는 것”이라 밝혔다.

 

이어 “중요한 사실은 코너스톤이 지역 당국을 대신하지 않고 자체적으로 양육자를 모집한다는 데 있다. 따라서 코너스톤은 기독교 사명을 보호하는 데 필수적인 이러한 예외규정에 자유롭게 의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코너스톤의 CEO인 팜 버틀은 성명을 통해 “이번 판결이 실망스러웠지만, 잃은 것보다 더 많은 것을 얻었다고 믿는다”고 밝혔다.

 

앞서 2019년, 영국 교육기준청(OFSTED)은 코너스톤에 대한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보고서는 이성 결혼 부부에게만 입양 아동을 배치한 코너스톤의 정책이 평등법(2010년)과 인권법(1918)에 위배되며 부적절하다는 결론을 내렸다.

 

이에 대해 코너스톤 측은 단체가 영국법에 따라 평등법 예외 대상에 해당하고, 종교적 이유로 동성 부부에게 아동의 위탁을 거부한 것은 정당하다며 보고서에 이의를 제기한 바 있다.

 

비틀은 “우리가 기독교인 양육자들과만 일할 수 없다는 영국 교육기준청의 시도는 고등법원에 의해 기각됐고, 오늘 항소 법원 판결에 의해 더욱 확실히 기각됐다”며 “평등법이 우리의 독특한 복음주의적 운영 능력을 보호한다고 확신한다. 법이 조금이라도 덜 보장하는 것은 인권 침해이며 자유민주주의의 가치를 부정하는 것”이라 강조했다.

 

 

출처: 기독일보

https://kr.christianitydaily.com/articles/110668/20210929/%EC%98%81%EA%B5%AD-%EB%B2%95%EC%9B%90-%EA%B0%9C%EC%8B%A0%EA%B5%90-%EC%9E%85%EC%96%91%EB%8B%A8%EC%B2%B4%EC%97%90-%EB%8F%99%EC%84%B1%EC%95%A0%EC%9E%90-%EB%B6%80%EB%B6%80-%EC%9E%85%EC%96%91-%ED%97%88%EC%9A%A9-%ED%8C%90%EA%B2%B0.htm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요르단의 고대 유적지 '탈 엘-하맘', 성경의 소돔으로 추정

    요르단 사막 ©Pixabay   TeHEP으로도 알려진 요르단 고대 유적지 ‘탈 엘-하맘(Tall el-Hamman)’이 성경에 언급된 소돔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수석 고고학자이자 프로젝트 공동책임자인 스티븐 콜린스(Steve Collins) 박...
    Date2021.10.07 Category국제
    Read More
  2. 가족의 행복을 위한 기도 포인트 8가지

        크리스천 가정은 생육하고 번성하라는 하나님의 목적을 성취하고 우리의 삶을 보다 행복하고 윤택하게 하기 위해 이루어진다. 그래서 우리가 이러한 가정의 행복을 위해 하나님께 기도할 때 보다 화목하고 행복한 가족이 될 수 있다. 미 기독교 사이트 프...
    Date2021.10.06 Category국제
    Read More
  3. 성도들, 코로나 이후 ‘은혜롭고 뜨거운 예배’ 그리워해

    ©한국 큰은혜교회   성도들은 최근 자신의 영적 성장이 멈추거나 둔화된 이유가 ‘경건생활 부족’과 ‘코로나로 인한 신앙생활 위축’이라고 생각하며, ‘은혜롭고 뜨거운 예배’를 그리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기도는 ‘매일 짧게’ 하고, 성경은...
    Date2021.10.06 Category한국
    Read More
  4. 스위스 교계 “동성혼 법제화 반대… 종교 자유 수호할 것”

    ©PIXABAY 스위스에서 동성결혼이 국민투표 결과 압도적 지지를 받은 가운데, 스위스복음연맹(Swiss Evangelical Alliance)은 “교회의 자유는 보호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스위스 국민의 64.1%는 국민투표를 통해 ‘모두를 위한 결...
    Date2021.10.04 Category국제
    Read More
  5. 영국 법원, 개신교 입양단체에 ‘동성애자 부부 입양 허용’ 판결

    ©Unsplash   잉글랜드와 웨일즈 법원이 복음주의 개신교 위탁 기관이 이성과 결혼한 부부의 가정에만 위탁 아동을 배정할 수 없다고 판결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24일 항소법원 재판부는 코너스톤 입양 양육서비스(Cornerstone Adoption a...
    Date2021.10.01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228 Next
/ 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