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한국 뉴스

|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한국

'불맛’ 난다던 간편식 제품, 발암가능 물질 검출

by OneChurch posted Oct 15,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5.jpg

©Getty

 

한국의 직화 닭발, 직화 껍데기 등 불맛을 강조하는 간편식 직화 제품 및 소스, 간장 등에서 발암가능 물질로 알려진 3-MCPD(3-모노클로로프로판디올)가 검출된 것으로 파악됐다.

 

13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최혜영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제출받은 ‘2019년 식품별 3-MCPD 오염도 조사’ 자료에 따르면 간편식 직화 제품, 간편식 제품, 간편식 안주 제품 등 총 38개 제품에서 3-MCPD가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3-MCPD는 식물성 단백가수분해물(HVP)로 만드는 간장이나 수프, 소스류 등의 식품 제조 과정 중 나오는 물질이다. 

 

3-MPCD는 동물 독성실험에서 신장, 간, 생식기에 영향을 주는 물질로 알려졌다. 세계보건기구(WHO)산하 국제암연구소(IARC)에서는 해당 물질을 인체발암가능물질로 분류했으며 EU, 미국 FDA, 중국, 호주, 뉴질랜드, 일본도 기준을 설정해 관리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산분해간장, 혼합간장(0.3mg/kg) 식물성단백가수분해물(1.0mg/kg)에 기준을 설정해 관리하고 있다.

 

Untitled-6.jpg

©최혜영 의원실

 

자료에 따르면 닭발, 껍데기, 막창 구이 등 간편식 직화 제품 20개 가운데 11개(55.0%)에서 3-MCPD가 검출됐다. 볶음밥, 덮밥류 등의 간편식 제품 30개 중에서는 7개(23.3%)에서 3-MCPD 성분이 검출됐으며 간편식 안주 제품(23개 중 6개·26.1%), 간편식 국·찌개 제품(30개 중 4개·13.3%) 등에서도 확인됐다. 특히 간편식 직화 제품의 경우, 3-MCPD 기준이 설정돼 있지 않지만, 해당 제품들이 원료로 사용한 간장의 기준치(0.1mg/kg)를 초과하는 제품이 11개 중 8개나 됐다.

 

최 의원 측은 “3-MCPD 검출제품을 제조한 21개 업체 중 유명 기업 2곳을 제외한 19개 업체는 자사 브랜드 외에도 대기업, 대형마트 자체브랜드(PB) 제품 등 OEM 생산을 활발하게 하는 업체들이어서 동일한 공장에서 동일한 제조 방법으로 생산한 제품들에 대한 확대 조사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최 의원은 “1인 가족 증가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가정간편식 등 간편식품 시장이 급성장하는 이 시기에 단순히 예산 부족을 이유로 계획된 조사를 축소했다는 것은 국민의 건강을 위해 존재하는 식약처의 책무를 저버린 행위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식약처는 무슨 이유로 조사를 축소했는지 확실하게 밝히고, 지금이라도 계획대로 조사해 국민 불안을 해소하고 과학적 관리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출처: 인더뉴스, 중앙일보

http://inthenews.co.kr/article-73183/

https://news.joins.com/article/23892991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불맛’ 난다던 간편식 제품, 발암가능 물질 검출

    ©Getty   한국의 직화 닭발, 직화 껍데기 등 불맛을 강조하는 간편식 직화 제품 및 소스, 간장 등에서 발암가능 물질로 알려진 3-MCPD(3-모노클로로프로판디올)가 검출된 것으로 파악됐다.   13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최혜영 의원(더불어민주당)이 식품...
    Date2020.10.15 Category한국
    Read More
  2. 한국인 선교사 내민 손에... 인도, 기독교 보는 시선이 달라졌다

    인도 뉴델리순복음한인교회 송문규 선교사가 지난 6월 빈민층 주민들을 찾아 방역물품을 지급하고 있다. 봉투에는 손소독제, 마스크, 방역수칙 설명서, 전도지 등이 들어 있다. ©뉴델리순복음한인교회 [출처] - 국민일보   “놀랄 만한 일이 일어났어요. 우리 ...
    Date2020.10.09 Category국제
    Read More
  3. WHO '올해 말까지 백신 공급될 수도'... 코로나 '생식 기능에도 영향'

    ©1 NEWS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세계보건기구(WHO) 사무총장이 “올해 말까지는 코로나19 백신을 가질 수 있다는 희망이 있다”고 밝혔다.   거브러여수스 사무총장은 6일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전략을 논의하기 위해 열린 세계보건...
    Date2020.10.09 Category국제
    Read More
  4. [한글날 574돌] 한글 ‘띄어쓰기와 가로쓰기’, 처음 도입한 사람은 선교사?

    1887년 존 로스의 <예수셩교젼셔> ©크리스천투데이   아시아권, 특히 선교지 중국과 조선에 복음을 전한 시초라고 할 수 있는 두 선교사가 있다. 마테오 리치(Matteo Ricci)와 존 로스(John Ross) 선교사다.   중국 선교의 아버지 마테오 리치(중국명 利瑪竇)...
    Date2020.10.09 Category한국
    Read More
  5. 성경책 '전 세계 700개 이상 언어로, 57억 명에 혜택' 최신 기록

    조친어 성경을 들고 기뻐하는 데이비드 훙 목사 ©성서공회   위클리프성경번역선교회(Wycliffe Bible Translations, 이하 위클리프)는 최근 성경 전권이 700개 이상의 다른 언어로 번역되었으며, 57억 명이 넘는 인구가 구약과 신약 66권 전권을 자신의 언어...
    Date2020.10.08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96 Next
/ 1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