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한국 뉴스

|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네덜란드 안락사 옹호한 의사... 이제 와서 '잘못 인정'

by OneChurch posted Sep 15,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11.jpg

©Youtube/cafe weltschmerz

 

안락사 합법화, 무작위 살해 초래할 수도

 

네덜란드의 안락사 옹호론자가 “안락사는 건강한 사람과 병약한 사람 모두를 죽음에 이르게 하는 문을 여는 것”이라는 낙태 반대 운동가들의 경고가 옳다고 인정했다.

 

14일 영국 크리스천투데이에 따르면, 네덜란드의학회 저널은 안락사 옹호론자인 버트 키이저 박사의 말을 인용해 “안락사는 방어할 수 없는 사람들에 대한 무작위 살해를 초래할 수 있다”고 했다.

 

네덜란드는 2002년부터 ‘희망이 없고 견딜 수 없는’ 고통을 겪고 있다고 여겨지는 사람들을 위해 안락사를 합법화했다.

 

키이저 박사는 “처음에는 말기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들에게만 적용됐으나, 수년 동안 정신 질환이나 치매와 같이 신체적 문제가 없는 이들도 포함하는 것으로 적용 대상이 광범위해졌다”면서 “현재는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건강한 노인들도, 만약 삶이 더 이상 만족스럽지 않다고 생각되면 안락사를 선택할 수 있도록 법이 확대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지난 7월 네덜란드 의회에 ‘완성된 삶(을 위한) 안락사’를 허용하는 법안이 제출됐다.

 

키이저 박사는 이 법안이 더욱 확대될 경우, ‘죽음’을 간절히 바라는 장애 아동과 종신형을 선고받은 죄수 등에게도 안락사를 허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자신이 안락사 합법화를 옹호하던 몇 년 전, 안락사 지지자들이 무방비 상태의 환자들을 닥치는 대로 죽이는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영국의 동료 의사들이 경고했으나 이제 와서 그들의 말이 옳았음을 인정하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현재 영국에서는 교회들이 안락사 합법화 압력에 저항하고 있다.

 

낙태반대단체인 CNK(Care Not Killing, CNK) 동맹은 “네덜란드의 이 같은 경험이 영국에서 왜 자살 방조와 안락사가 절대 합법화되어서는 안 되는지 보여준다”고 지적했다.

 

CNK 고든 맥도널드 대표는 “안락사로 인한 결과는 돌이킬 수 없는 현실이고, 네덜란드 안락사법은 이미 대대적으로 적용 대상이 확대되었다”고 비판했다.

 

뉴질랜드는 10월 17일 총선과 함께 안락사 합법화 찬반을 묻는 국민투표를 앞두고 있다.

 

뉴질랜드에서도 투표를 앞둔 안락사 법안은 대상 범위를 예상 수명이 짧은 말기 환자로 좁혀놓고 있다. 하지만 일단 합법화가 된 후에는 적용 대상이 걷잡을 수 없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국민투표를 통해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맞게 될 뉴질랜드인들에게 네덜란드의 경험과 의사의 반성은 매우 의미가 크다.

 

뉴질랜드 '안락사 국민투표에 대한 모든 것'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34585

https://www.christiantoday.com/article/dutch.euthanasia.champion.admits.legalising.assisted.suicide.is.a.slippery.slope/135558.htm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홍콩 첫 대마초 카페 오픈… 과자·음료 판매

    ©Sky News UK   홍콩에서 첫 의료용 대마초 카페가 문을 열었다고 연합뉴스가 20일 보도했다.   기호용 대마초는 홍콩법상으로는 불법이지만 이번에 문을 연 카페는 환각 작용이 없는 의료용 대마초를 사용하고 있다.   이달 초 문을 연 `파운드` 카페는 대마...
    Date2020.09.22 Category국제
    Read More
  2. 재산 ‘80억 달러’ 기부한 억만장자... 독실한 신앙인의 행복한 목표

    크리스토퍼 외츠질 애틀랜틱 필랜스로피 최고경영자(CEO)와 인터뷰 중인 찰스 척 피니 ©애틀랜틱 필랜스로피   평생 모은 재산, 미화 80억 달러(약 9조 4000억 원)를 모두 기부한 미국의 억만장자가 화제가 되고 있다.   15일 미 경제 전문지 포브스에 따르면...
    Date2020.09.18 Category국제
    Read More
  3. ‘JYP 박진영의 책/회심기를 읽어보니…’ 어느 목사의 평

    MBC에 출연해 자신의 신간 이야기를 한 박진영. MBC 화면 캡처 ©MBC   박진영의 책 <무엇을 위해 살죠?>를 읽고   거듭남과 믿음 강조하지만, 회개 강조는 덜해 이 책만으로 평가하는 데는 분명 한계 있지만 복음을 어느 정도는 알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다만...
    Date2020.09.18 Category한국
    Read More
  4. 내전으로 찢긴 현지인 목사 '하나님은 우릴 버리지 않으셨다'

    조지 무시 목사 ©Open Doors UK & Ireland   영국 크리스천투데이는 최근 전쟁 및 전염병의 위험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사역지에 남아 헌신하는 시리아인 목사의 사연을 소개했다. 시리아 카미실리에서 연합교회(Alliance Church)를 이끌고 있는 조지 무시...
    Date2020.09.16 Category국제
    Read More
  5. 네덜란드 안락사 옹호한 의사... 이제 와서 '잘못 인정'

      ©Youtube/cafe weltschmerz   안락사 합법화, 무작위 살해 초래할 수도   네덜란드의 안락사 옹호론자가 “안락사는 건강한 사람과 병약한 사람 모두를 죽음에 이르게 하는 문을 여는 것”이라는 낙태 반대 운동가들의 경고가 옳다고 인정했다.   14일 영국 크...
    Date2020.09.15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92 Next
/ 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