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한국 뉴스

|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타인 구하고 대신 죽은 목회자에 ‘애도 물결’ 이어져

by OneChurch posted Jul 23,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7.jpg

파월 목사(왼쪽에서 세번째)와 그의 가족들의 모습 ©고펀드미(GOFUNDME)

 

미국의 한 고속도로에서 정차한 차량의 운전자를 돕던 목사가 트럭에 치여 목숨을 잃은 소식에, 남침례회(SBC)도 함께 애도하고 있다.

 

20일 크리스천포스트와 지역 신문들의 보도에 따르면, 사망자는 텍사스주 뉴캐니에 위치한 임마누엘 침례교회의 원로이자 4명의 자녀를 둔 존 파월(John Powell) 목사였다.

 

그는 지난 18일 밤 뉴캐니에 위치한 인근 고속도로에서, 다른 차량과 추돌해 갓길에 정차해 있던 트럭 운전자를 돕다가 주행하던 다른 트럭에 부딪혀 사망했다.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던 경찰에 따르면, 그는 정차된 차량을 돕던 또 다른 남성 앞으로 트럭 한 대가 갑자기 돌진해 오자, 그를 밖으로 밀쳐내고 자신은 차에 깔려 숨진 것으로 전해진다. 사고 트럭에는 불이 났지만, 운전자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생존한 것으로 보인다.

 

남침례회 윤리와종교자유위원회 러셀 무어 위원장은 다음 날인 19일 트위터를 통해 자신의 제자였던 존 파월의 목사의 사망 소식을 공유했다.

 

무어는 트위터에 “나는 오늘 아침 말할 수 없는 충격과 떨림과 비통함을 느낀다”며 “나의 지난날 학생이었던 존 파월이 어젯밤 고속도로에서 고립된 운전자들을 돕다가 대형 트럭에 치여 사망했다”고 썼다.

 

무어는 그를 “온유하고 겸손한” 사람이라고 회상하며, “아내 캐서린과 네 명의 어린 자녀들에게 절대적으로 헌신적이었던 사람”이라고 했다.

 

무어는 “그는 나의 아들들이 자라나 이렇게 되었으면 했던 사람”이라고도 했다. 그의 트윗에는 파월의 죽음을 애도하는 남침례회 지도자와 목회자들의 글들이 이어졌다.

 

남부침례신학교의 알 모흘러 총장은 “남편이자 아버지를 잃은 이 젊은 가정과 목회자를 잃은 교회의 비통함은 상상할 수 없다”며 “그러나 존 파월은 그리스도를 사랑했고, 전했으며, 믿었다. 이것이 우리가 가진 전부는 그리스도라고 노래하는 이유”라고 글을 남겼다.

 

내슈빌 임마누엘교회 레이 오틀런드 목사는 트위터를 통해 “존경하는 러셀 무어 목사가 이 젊은이에게 ‘당신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는 것은 실로 강력하다”며 “그 젊은 친구는 얼마나 멋진 사람이었겠는가! 우리 모두에게 얼마나 큰 손해인가! 하나님께서 사랑하는 가족을 위로하시길”이라고 썼다.

 

중서부지역 침례신학교 총장인 제이슨 앨런은 파월을 “내가 아는 가장 훌륭한 사람 중 한 명”이라고 회상했다. 기독교 작가인 딘 인세라 목사는 파월의 겸손함에 대해 “그는 사람들에게 알려지는 것에 전혀 신경쓰지 않았다”며 “가족과 지역 교회의 목사로서 매일 말씀을 경작했다”고 했다.

 

버지니아주 델 레이 침례교회 개럿 켈 목사는 트위터에 “생전 파월은 주님을 성실하게 선포했다”며 그의 생전 마지막 설교가 시편 77편인 것에 주목했다. 개럿 목사는 2절 중 ‘나의 환난날에 내가 주를 찾았으며(in the day of my trouble I seek the Lord)’라는 구절을 통해 가족들을 위로했다.

 

미국 비영리자선단체인 ‘고펀드미(GoFundMe)’는 파월의 유가족을 위한 온라인 기금을 모금하고 있다. 모금은 22일 목표액인 15만 달러 중 10만 3,000달러를 넘어섰다.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33258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검찰, 코로나19 ‘방역방해’ 신천지 이만희 교주에 구속영장 청구

    경기도 가평 신천지 연수원에서 기자회견 당시 이만희 씨 ©크리스천투데이   한국 검찰이 정부의 코로나19 방역 활동을 방해한 혐의로 이만희(89)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총회장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한겨레 신문에 따르면, 신천지 자금 56억...
    Date2020.07.29 Category한국
    Read More
  2. 신앙생활에 가장 큰 영향 준 사람은? 중·고생 32%의 대답

    ©국민일보 미션라이프   목회데이터연구소 설문   다음세대가 ‘다른’ 세대가 되지 않게 하려면 가정의 역할이 중요하며 다음세대가 감동할 수 있는 역동적 예배가 회복돼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한국의 목회데이터연구소(대표 지용근)는 최근 ‘개신교 중...
    Date2020.07.24 Category한국
    Read More
  3. 기독교인 '신앙 포기 않으면 정부 긴급 원조서 제외…'

    ©오픈도어   코로나바이러스 유행의 여파로 동남아시아와 수단의 기독교인들이 당국의 명령에 따라 신앙을 포기하지 않으면 긴급 원조 지원에서 제외되는 차별을 받고 있다고 크리스천포스트가 23일 보도했다.   오픈도어에 따르면 방글라데시, 인도, 수단, ...
    Date2020.07.24 Category국제
    Read More
  4. 타인 구하고 대신 죽은 목회자에 ‘애도 물결’ 이어져

    파월 목사(왼쪽에서 세번째)와 그의 가족들의 모습 ©고펀드미(GOFUNDME)   미국의 한 고속도로에서 정차한 차량의 운전자를 돕던 목사가 트럭에 치여 목숨을 잃은 소식에, 남침례회(SBC)도 함께 애도하고 있다.   20일 크리스천포스트와 지역 신문들의 보도에...
    Date2020.07.23 Category국제
    Read More
  5. 존 파이퍼 목사 '믿는 자들이 가장 먼저 회개해야 할 죄는…'

    존 파이퍼 목사 ©더가스펠코얼리션   다른 사람들에게 상처를 주는 죄   개혁신학자인 존 파이퍼(John Piper) 목사가 “믿는 자들이 가장 먼저 회개해야 할 한 가지 죄는 바로 ‘다른 사람에게 상처를 주는 죄’라고 말했다.   ‘하나님을 향한 갈망’(DesiringGod...
    Date2020.07.21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84 Next
/ 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