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한국 뉴스

|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한국

베이비복스 간미연, ‘지저스’ 출연… '주님과 가까워지고 싶어'

by OneChurch posted Feb 14,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3.jpg

뮤지컬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간미연 ©크리스천투데이

 

“사람들 앞에 너희 창조주 밝히 보이라!”

 

[간미연 인터뷰] “주님과 가까워지고 싶어 뮤지컬 ‘지저스’로”

 

베이비복스 출신의 배우 간미연이 마태복음을 바탕으로 한 뮤지컬 ‘지저스’에 출연했다. 간미연이 보컬을 담당했던 베이비복스는 ‘S.E.S'나 ’핑클‘보다 먼저 데뷔한 1세대 인기 걸그룹이다. ‘야야야’, ‘겟 업’, ‘인형’ 등 다수의 히트곡을 냈고, 중국과 일본 등에서 각각 단독 콘서트를 한 최초의 여성그룹으로 한류문화를 일으켰다. 이후 각각의 멤버가 홀로서기를 시작, 간미연은 솔로 가수로 전향해 활동했고 최근 몇 년 사이 배우와 뮤지컬 배우로도 활동하며 입지를 넓히고 있다.

 

그런 그녀가 대학로 소극장에서 하나님을 노래한다. 일찍이 그녀의 주변에는 기독교 신앙을 가진 지인이 많았지만, 30대가 돼서야 교회를 가게 된 그녀는 “주님과 가까워지고 싶어서” 이 작품 뮤지컬 ‘지저스’를 선택했다고 했다. 이제 막 하나님을 알아가기 시작한 그녀의 모습은 그 어느 때보다도 순수하고 열정이 넘치고 아름다워 보였다.

 

-‘지저스’에는 어떻게 출연하시게 된 건가요?

 

“안무가님의 소개로 왔는데요. 보통 작품을 선택할 때 노래와 캐릭터, 내용을 보고 ‘하겠다’고 하는데, 이번 공연은 그냥 마태복음 성경구절을 인용한 극이란 것과 제목만 알고 하게 됐어요. 제가 신앙을 가진 지 얼마 안 돼서 주님과 더 가까워지고 싶은데, 어떻게 하는지도 모르겠고 잘 안 돼서, 작품을 하면서 한번 친해져 보고 싶다는 생각으로 그냥 들어왔어요.”

 

-‘길머’는 어떤 캐릭터인가요?

 

“캐릭터를 연습하면서 알게 됐는데, 특색과 개성이 없어요. 다들 어둡거나 코믹하거나 귀엽거나 섹시하거나 걸크러시하거나 역할이 있는데, 길머만 아무것도 없어요. 다른 배우를 받쳐 주는 역할을 하는 것 같아요. 이쪽으로 갔다가 저쪽으로 갔다가 무(無)의 느낌이에요. 간음한 여인 장면에서는 진지하고, 아브라함 같은 경우는 재미있고, 탕자 신에서 또 하인으로… 여러 가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것은 좋아요. 그래서 제 모습이 더 많이 반영되는 느낌이에요.”

 

-연기할 때 어려운 점은 어떤 건가요?

 

“재밌게 하려고 하고 있긴 한데, 역할이 많아서 소화하기 어려워요. 제가 간음한 여자 역할을 한 후에 감사와 은혜와 눈물이 글썽한 상태에서 노래 끝나고 바로 양의 역할로 변하거든요. 또 최후의 만찬 때 ‘예수님께서 날 위해 기도하라’고 하시고 다들 죄송한 마음으로 눈물을 흘리다가 갑자기 사탄으로 변해야 하는데, 확확 바뀌는 부분에서 감정적으로 많이 힘들어요.”

 

Untitled-4.jpg

뮤지컬 ‘지저스’ 공연 장면 中 ©크리스천투데이

 

-공연을 진행해 오면서 더 깨닫는 바가 있나요?

 

“공연이 사실 성경의 말씀들이잖아요. 처음에는 그냥 흘러갔던 말씀들이 어느 날은 엄청 와 닿아 눈물이 날 때도 있고, 매번 다르게 느껴져요. 다른 공연도 사실 매번 다르게 느껴지는 감정이 있지만, 이 공연은 특히나 그런 것 같아요. 최후의 만찬 때 포도주와 떡을 아무렇지 않게 먹었는데, 어느 날은 이 포도주가 나의 죄를 사해준 피라는 게 생각되면서 너무 죄송하게 느껴지고. 정말 (주님과) 가까워지는 느낌이 들어요.”

 

-공연에서 나오는 성경구절 중 가장 어려웠던 말씀과 와 닿았던 말씀은 어떤 건가요?

 

“원수를 사랑하라는 말씀이요. 그건 정말 쉽지 않은 거 같아요. 만약 그게 된다면 그때는 주님을 만날 날이 가까워진 게 아닌가 생각이 들어요. 원수를 사랑하라는 게 가장 힘든 것 같아요.”

 

와 닿았던 건 율법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말씀인데, 공연 때마다 굉장히 뜨끔하거든요. 또 씨 뿌리는 비유 이야기를 들으면서 ‘나는 어떤 밭일까?’ 생각을 하거든요. 길가에 뿌려진 씨는 아니어도 아직 자갈밭 정도 되지 않았나 싶기는 한데, 좋은 땅에 떨어진 씨는 백 배의 수확을 얻게 되잖아요. 그런 좋은 땅에 떨어진 씨가 되도록 노력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지저스’를 지인에게 소개한다면.

 

“주변에서 ‘신앙’이라고 하면 거부감을 느끼는 친구들이 있는데, 어찌 되었든 공연이고, 너무나 쉽고, 중고등학생 친구들이 보면 너무 깔깔거리며 재밌게 봐요. 어른보다도 더 깔깔거리면서 말이에요. 그 목소리가 딱 귀에 들리는데 저도 너무 기분이 좋아요. 지인분들은 ‘제가 나오니까 보러 와 달라’고 하는데, 사실 춤도 많고 몸이 약간 혹사당하는 공연이긴 하거든요. 그렇게 농담으로 보라고 하긴 하는데, 너무 유명한 성경구절들이라서 크리스천이 아니더라도 아무나 쉽게 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해요. 개인적으로는 이 공연을 통해서 더 주님을 알고 가까워지고, 친해졌으면 좋겠어요.”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28722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NEW

    '신천지 2인자의 폭로' 김남희, '이만희 교주와 육적인 배필' 주장

    ©유튜브   CBS 뉴스는 한 때 신천지 2인자로 불렸던 김남희 씨가 본격적인 신천지 실체 폭로에 나섰다고 보도했다.   CBS 뉴스에 따르면 “김남희 씨는 신천지의 이만희 교주가 두 아이 엄마였던 자신에게 결혼하자고 했으며 영적인 결혼이 아니라 육적인 배필...
    Date2020.02.18 Category한국
    Read More
  2. NEW

    코로나19의 공포… 그래도 선교사들이 우한을 못 떠나는 이유

    ©Pixabay   “오히려 현지 지체들이 저희를 돕고 있습니다”   중국 우한시에서만 관련 사망자가 1200명을 넘어서며 신종코로나바이러스(COVID-19, 코로나19) 집단 감염소를 방불케 함에도 불구하고 현지를 지키는 선교사들의 소식들이 많은 이들을 숙연하게 하...
    Date2020.02.18 Category국제
    Read More
  3. 베이비복스 간미연, ‘지저스’ 출연… '주님과 가까워지고 싶어'

    뮤지컬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간미연 ©크리스천투데이   “사람들 앞에 너희 창조주 밝히 보이라!”   [간미연 인터뷰] “주님과 가까워지고 싶어 뮤지컬 ‘지저스’로”   베이비복스 출신의 배우 간미연이 마태복음을 바탕으로 한 뮤지컬 ‘...
    Date2020.02.14 Category한국
    Read More
  4. '끝까지 신앙 지키다 참수당한 목사'... 기독교인 수백명 시위

    수백만 명의 나이지리아 기독교인들이 평화적인 시위를 벌였다 ©나이지리아기독교협회   이슬람 극단주의자들, 요구한 몸값 받지 못하자 참수   나이지리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에게 인질로 잡힌 후 공개된 영상에서 하나님을 찬양했던 현지 목회자가 결국 처...
    Date2020.02.14 Category국제
    Read More
  5. 기독교인들, 정치적 견해차 어떻게 극복해야 하나

    ©courtesy of North Point Ministries   美 앤디 스탠리 목사, 3가지 소통법 소개   미국 노스포인트커뮤니티교회(North Point Community Church) 앤디 스탠리(Andy Stanley) 목사가 2020년을 대선을 앞두고 “기독교인들은 정치와 정치적 차이를 어떻게 다뤄...
    Date2020.02.13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58 Next
/ 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