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한국 뉴스

|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계속된 총기 사건, 기독교인들은 어떻게 반응해야 할까?

by OneChurch posted Aug 13,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2.jpg

맥스 루케이도 목사 ©게이트웨이 교회

 

미국 텍사스주 엘파소와 오하이오주 데이튼에서 연속적으로 발생한 총기사건과 관련해 맥스 루케이도 목사가 “환난의 때에 두려움과 분노로 반응하지 말고, 예수 그리스도를 받아들이라”고 조언했다.

 

7일(이하 현지시간)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맥스 루케이도 목사는 폭스 뉴스에 기고한 글에서 “많은 이들이 분노를 선택한다. 정치인들에 분노하고 총기협회에 분노한다. 또 하나님께 분노한다. 우리는 점점 이 세상과 다른 이들에 관해 비관적이 된다. 공포는 또 다른 선택이다. 문과 창문을 닫고 모든 그늘지고 어두운 골목을 피해 다닌다”면서 말문을 열었다.

 

루케이도 목사는 “그러나 성경은 이같은 폭풍 속에서 우리가 어떻게 반응을 해야하는지 말씀하고 있다”면서 요한복음 6장에서 제자들이 폭풍 속에서 두려워할 때, 예수께서 파도를 위를 걸어 그들에게 나아오시는 장면을 언급했다. 그는 “예수님께서는 ‘나이니 안심하라’고 말씀하셨다”고 설명했다.

 

그는 “문자 그대로 예수님께서 ‘나이다(I AM). 두려워하지 말라’고 하셨다. ‘I AM’은 하나님의 이름이다. 이는 성실함과 능력의 이름이다. 우리가 과연 하나님께서 오실까 염려한다면, 그분은 ‘나이다’(I AM)라고 대답하신다. 과연 하나님께서 가능하실까 염려한다면, 그분은 ‘나이다’라고 선언하신다. 어둠 속에서 의심 외에는 어떤 것도 느껴지지 않을 때, 하나님이 가깝게 느껴지지 않을 때, 예수님은 ‘나이다’라고 대답하신다”고 말했다.

 

루케이드 목사는 독자들에게 “잠시 멈추어서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그분의 이름을 말씀하실 수 있도록 그분을 초대하라. 우리의 가장 큰 필요는 바로 그분의 임재다. 그렇다. 우리는 이 폭풍이 지나가길 원한다. 바람이 잠잠해지길 원한다. 그러나 무엇보다 우리는 정말 위대한 분이 오신다는 사실을 알길 원하고 알아야 할 필요가 있고, 반드시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제자들이 예수님을 그들의 배로 초대했을 때, 그들은 목적지에 다다를 수 있었다. 제자들의 예를 따라가보자. 예수님을 이 환난의 때에 중심으로 초대하고, 이 폭풍이 여러분을 갇히게 하지 않도록 하라. 이를 통해 위를 향할 수 있게 하라. 그리고 만약 여러분이 그분의 음성을 들을 수 없다면, ‘내가 이 폭풍 속에 너와 함께 하노라’고 말씀하시는 그문의 음성을 듣고 보아라”고 권면했다.

 

한편, 미국 CNN에 따르면, 3일 미국 텍사스 엘파소의 대형마트인 월마트에서 패트릭 크루시어스(21)가 자동소총을 난사해 22명이 숨지고 24명이 부상을 입은 사건이 발생했다.

 

그는 사건 발생 직전 온라인에 반이민 선언문을 올려, 경찰은 증오범죄 가능성을 염두해 두고 있다.

 

또 하루가 채 지나지 않은 4일 새벽 1시경에는 오하이오주 데이튼에서 또 다른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 오리건 중심가에서 발생한 해당 사건으로 용의자의 여동생을 포함한 9명이 숨지고 27명이 부상을 입었다. 용의자는 현장에서 사살됐다.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www.christiantoday.co.kr/news/324515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북한어로 된 ‘조선어 성경’ 판매 증가... '성경 본 북한 주민 늘어'

    조선어 성경 ©한국 순교자의 소리   한국 순교자의 소리 “전년대비 30% 증가”   북한어로 된 '조선어 성경'을 펴내는 '한국 순교자의 소리'(한국 VOM, Voice of the Martyrs)는 6일 “올해 조선어 성경 주문량이 전년대비 30% 증가했다”면서 “어느 해보다 더 ...
    Date2019.08.13 Category한국
    Read More
  2. 계속된 총기 사건, 기독교인들은 어떻게 반응해야 할까?

    맥스 루케이도 목사 ©게이트웨이 교회   미국 텍사스주 엘파소와 오하이오주 데이튼에서 연속적으로 발생한 총기사건과 관련해 맥스 루케이도 목사가 “환난의 때에 두려움과 분노로 반응하지 말고, 예수 그리스도를 받아들이라”고 조언했다.   7일(이하 현지...
    Date2019.08.13 Category국제
    Read More
  3. 노르웨이 모스크서 총격, 용의자 '뉴질랜드 테러범이 날 선택했다'

    노르웨이의 수도 오슬로에서 약 20km 떨어진 '베룸'의 이슬람 사원에서 10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해 1명이 사망하고 3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진은 경찰이 사건 현장을 차단하고 수색에 나선 모습 ©신화/뉴시스   노르웨이 이슬람사원(모스크)에서 총격...
    Date2019.08.13 Category국제
    Read More
  4. 남성 트랜스젠더, 여성 육상경기 출전해 우승

    ©월스트리트저널   미국 코네티컷주 청소년 여자육상경기에서 남자가 우승을 해 화제가 되고 있다. 월스트리스 저널(WSJ) 7월 19일자 보도에 의하면, 지난 2월 코네티컷주에서 열린 55미터 청소년 여자 육상경기에서 남성 트랜스젠더 선수가 우승했다.   모두...
    Date2019.08.09 Category국제
    Read More
  5. 배우 신애라 '자녀…하나님께서 맡기신 원석'

    ©신애라 인스타그램   배우 신애라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자녀들의 근황 사진을 공개하며 “자녀는 하나님께서 맡기신 원석”이라고 고백했다.   신애라는 “자녀”, “하나님께서 맡기신 원석들”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내것이 아님을 고백한다. 정제와 세공...
    Date2019.08.09 Category한국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16 Next
/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