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개가 되고 싶다는 평생의 꿈 이룬 남성 화제

by OneChurch posted Aug 02,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8.jpg

©YOUTUBE

 

한 일본 남성이 200만엔(약 2만3천 뉴질랜드 달러)을 들여 개로 변신한 사연이 알려져 화제다.

28일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유튜브에서 '토코(Toco)'라는 이름으로 활동하고 있는 일본 남성은 '동물이 되고 싶다'라는 평생의 꿈을 이루기 위해 맞춤형 강아지 코스튬을 200만엔(약 2만3천 뉴질랜드 달러)에 제작했다고 밝혔다.

이날 약 4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토코는 인터뷰에서 자신의 평생소원은 동물로 살아보는 것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어린 시절 대부분의 친구들은 영웅이나 마법사가 되는 것이 꿈이었지만 나는 늘 동물이 되어보고 싶었다"면서 "초등학교 졸업장에 '강아지가 되어 산책해보고 싶다'라고 쓴 것이 아직도 기억난다"고 강조했다.

 

그는 보더 콜리 종을 매우 좋아해서 직접 콜리 코스튬을 제작했다.

 

자신의 취향이자 기호가 많은 이들의 비아냥을 살 것이란 사실을 잘 알았던 그는 코스튬을 뒤집어 쓴 채 실내에서만 동영상을 찍어왔다. 그러다 이제 자신감이 붙어 지난주 공원으로 나갔다.

 

보더 콜리처럼 집 주변을 걷고 정원을 산책했다. 귀여운 콜리처럼 몸을 굴리기도 했고, 앞발을 건네기도 했다. 인기가 좋았다. 사람들이 귀엽다며 다가와 쓰다듬어줬고, 견공들도 호기심과 관심을 보였다. 물론 무섭다며 자꾸만 뒷걸음질을 치는 녀석들도 있었다.

 

Untitled-9.jpg

코스튬을 뒤집어 쓰고 보더 콜리처럼 행동하는 일본 남성 토코 ©YOUTUBE

 

Untitled-10.jpg

공원에서 행인들이 콜리 의상을 입은 남성에게 관심을 보이는 모습 ©YOUTUBE

 

예전 동영상과 달리 행인들이 촬영한 영상을 제공해 줘야만 유튜브에 올려 자랑할 수 있었는데 이번에는 행인들이 그렇게 해줘서 동영상을 공유했다.

 

“감사하게도 동영상들을 사용해도 좋다는 허락을 받았다. 그것들을 많은 분들에게 배포할 수 있게 됐다! 인터뷰도 하던 날, 그들은 내게 매우 친절했다”고 동영상에 설명을 달았다고 미국 일간 뉴욕포스트는 전했다.

 

그의 코스튬을 제작한 회사 제페트(Zeppet, 피노키오 인형을 만든 할아버지 이름)는 디자인에만 한 달 이상 걸렸다고 말했다. 원래 이 회사는 영화 촬영 의상 등을 제작하는 것으로 특화돼 있다. 회사 대변인은 “콜리 종 한 마리를 모델로 삼아 네 발로 걷는 모습을 그대로 살릴 수 있게 만들었다”고 news.com.au에 털어놓았다.

 

토코는 “어릴 때부터 가져왔던 꿈을 마침내 이룰 수 있었다. 견공으로 변신해 바깥을 마음껏 돌아다니고 싶다는 꿈 말이다!”라고 밝혔다.

 

그는 영국 일간 메일과의 인터뷰를 통해 “친구들이 괴짜라고 생각할까봐 친구들에게도 터놓고 말하지 못했다. 친구들과 가족들은 내가 동물이 됐다는 사실을 알고 무척 놀라는 것 같았다”면서 “어릴 적부터 난 동물이 되고 싶다는 판타지를 갖고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토코가 강아지 코스튬으로 산책하는 유튜브 영상의 조회수는 약 340만 회로 시청자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한 구독자는 “사람들이 당신을 보는 시선 따위 신경쓰지 말라! 당신은 그냥 기발한 취미를 갖고 있는 친구일 뿐이다. 잘못한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적었다.

 

다만 토코는 자신의 특이한 취미와 관련해 주변인들의 시선이 어느 정도는 신경쓰인다고 밝혔다.

 

그는 "주변 사람들이 이상하게 생각할까봐 친구들에게도 거의 얘기하지 않는다. 그들은 내가 개가 되고 싶어하는 걸 이상하게 생각한다”며 “내 진짜 얼굴을 보여줄 수 없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때문에 유튜버로 활동하고 있지만 이름, 나이, 거주지 등은 밝히지 않은 상태라며, 특히 회사 동료들이 자신의 취미 생활을 몰랐으면 한다고 밝혔다.

 

코스튬을 뒤집어 쓰고 보더 콜리처럼 행동하는 일본 남성 토코 ©YOUTUBE

 

 

카라이티아나 기자 onechurchnz@gmail.com

 

 

출처: 서울신문, Wowtv, Stuff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30730500005&wlog_tag3=naver

https://www.wowtv.co.kr/NewsCenter/News/Read?articleId=A202307310087&t=NN

https://www.stuff.co.nz/life-style/four-legs-good/300940961/japanese-man-spends-35k-to-become-a-collie-dog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美 이스라엘 랍비 '기독교인-유대인 함께 일할 때 왔다'

    정통파 랍비이자 이스라엘365의 설립자인 랍비 툴리 웨이즈. ©크리스천투데이   이스라엘의 정통파 랍비인 리 와이즈(Tuly Weisz)가 “유대인과 기독교인이 함께 일해야 할 때가 왔다”고 밝혔다.   와이즈가 2011년에 설립한 단체 ‘이스라엘365’(Israel365)는 ...
    Date2023.08.04 Category국제
    Read More
  2. 영국 '남·여학교에서 트랜스젠더 학생 거부 허용' 교육 지침 추진

    ©토마스 모어 소사이어티   ‘학생이 선호하는 성별 대명사’ 사용 의무도 해제   영국 정부가 작성 중인 새 지침에 따르면, 남학교나 여학교는 트랜스젠더 학생을 거부할 수 있고, 교사는 학생이 선호하는 성별 대명사로 불러 줄 의무가 없다.   영국 크리스천...
    Date2023.08.03 Category국제
    Read More
  3. ‘노아의 방주 실제 크기 재현’ 테마파크, 켄터키 관광 명소 1위

    실물 크기로 지어진 노아의 방주. ⓒAiG   성경 속 노아의 방주를 실제 크기로 재현한 테마파크가 미국 켄터키주에서 가장 인기 있는 관광지 1위로 꼽혔다.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웹사이트 벳 켄터키는 최근 세계 최대 여행 플랫폼인 트립 어드바이...
    Date2023.08.03 Category국제
    Read More
  4. 사람과 사람 연결시키는 커피를 활용한 '커피선교회 C-커넥션'

    커피선교회 김경록 대표(왼쪽)와 정성욱 이사장. ⓒ크리스천투데이/이대웅 기자   ‘커피와 카페’는 이제 한국인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문화가 됐다. 스타벅스라는 하나의 커피 브랜드가 ‘스세권(스타벅스+권역)’ 용어를 탄생시키고 부동산 가격에까지 영향을 줄...
    Date2023.08.02 Category한국
    Read More
  5. 개가 되고 싶다는 평생의 꿈 이룬 남성 화제

    ©YOUTUBE   한 일본 남성이 200만엔(약 2만3천 뉴질랜드 달러)을 들여 개로 변신한 사연이 알려져 화제다. 28일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유튜브에서 '토코(Toco)'라는 이름으로 활동하고 있는 일본 남성은 '동물이 되고 싶다'라는 평생의 꿈을 이루기 위해 맞춤...
    Date2023.08.02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66 67 68 69 70 ... 421 Next
/ 4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