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신앙 지도자들의 ‘정신 건강’ 보호를 위한 3가지

by OneChurch posted Mar 21,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6.jpg

아야나 조던(Ayana Jordan) 박사. ⓒTeachers College, Columbia University

 

NYU 그로스만 의과대학 정신의학과 아야나 조던 박사 조언

 

미국의 중독 정신과 의사인 아야나 조던(Ayana Jordan) 박사가 신앙 지도자들이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할 때 ‘최적의 역량’을 유지하기 위해 실천할 수 있는 몇 가지 사항을 소개했다. 그녀는 2021년 교회 지도자였던 삼촌의 자살로 이 문제에 관심을 갖게 됐다.

 

뉴욕대학교(NYU) 그로스만 의과대학 정신의학과 조던 박사는 컬럼비아대학교 티쳐스 칼리지(Columbia University Teachers College)의 국제종파간연구소(International Interfaith Research Lab)와 종교 기반 및 공동체 파트너십을 둔 뉴욕시장실에서 주최한 정신 건강 지도자회의에서 이 같은 견해를 나눴다.

 

조던 박사는 “우리는 팬데믹 기간 우리가 겪어 온 사회적 고립과 감정적, 심리적 압박에 대한 면역을 갖지 않는다. 우리가 가진 최적의 기능을 발휘하도록 생명의 원천에 무엇을 공급하고 있는가?”라고 질문했다.

 

그녀는 “난 우리 존재의 본질에 대해 생각한다. 우리의 신체적·정서적·사회적·심리적·영적 안녕, 감정적·육체적인 것을 제쳐두고 오직 영적 웰빙만 돌볼 수는 없다. 먹지도 못하면서 어떻게 다른 사람을 돌볼 수 있는가? 당뇨병이 통제가 불가능하다면, 내 안에 우울감이 있다면, 불면증이 있다면 어떻게 하겠는가? 우리가 진정으로 생명의 근원을 이해하려면 이러한 모든 요소들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정신 건강에 도움이 되는 3가지를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1. 감사

 

매일 일어나서 진심으로 감사함을 느끼며, 감사를 실천하고, 큰 소리로 매일 ‘감사합니다’라고 말한다. 그저 감사를 위한 감사가 아니라, 실제로 변화를 가져다 주고 부정적인 생각을 풀어 주고 긍정적인 생각으로 대체하도록 뇌를 훈련시킨다. 그리고 그것은 대뇌변연계에서 발생하며 실제로 부정적인 생각을 내보내고 긍정적인 것에 집중할 수 있게 해주는 시상 양쪽의 정맥 내에 구조화되어 있다.

 

2. 자연 속에서 시간 보내기

 

신선한 야외 공기를 들이마시는 것도 매우 치료 효과가 있다. 자연에서 어떻게 더 많은 시간을 보낼 수 있는지, 하나님의 위대하심과 그 안에 있는 아름다움과 경이로움에 감탄하면서 자연의 산소를 들이마실 수 있는 시간을 가진다. 그러면 굳이 시내에 있는 산소 바에 가서 돈을 내고 산소를 마실 필요가 없다. 자연 속에 거하며 실제로 산소를 들이마실 수 있는 기회를 가지면, 정신이 최적의 상태로 기능할 수 있고 헤모글로빈이 산소를 필요한 기관으로 잘 공급할 수 있다.

 

3. 자기 돌봄

 

자기 돌봄을 실천하면 신앙 지도자들과 사람들이 일반적인 탈진을 피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영적, 감정적, 심리적, 사회적, 육체적 필수 요소가 균형을 이루도록 자기자신을 보호하고 근시안적인 데 초점을 맞추는 것이 우리 자신에게 긍휼함을 갖는 것이다. 한 시간 여유가 생겼을 때 꼭 일정을 만들어서 무리한 스케줄을 소화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한편, 2021년 1월과 2022년 3월 바나그룹이 실시한 연구에 따르면, 스트레스, 외로움, 정치적 분열 및 교회 쇠퇴 등의 우려로 직장을 그만둘 것을 고려하는 목회자들이 더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임 사역을 그만둘 것을 심각하게 고려한 목회자의 비율이 2021년 29%에서 2022년 3월 42%로 13% 증가했다.

 

바나그룹의 교회 참여 담당을 맡은 조 젠슨(Joe Jensen)은 당시 크리스천포스트(CP)와 인터뷰에서 “사임을 고려하는 목회자들의 수가 증가한 사실은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우려했다.

 

젠슨은 전염병의 여파로 많은 목회자들이 겪고 있는 번아웃을 지적하며 “이 특정 통계는 우리가 본 것 중 가장 높은 수치”라고 했다.

 

그는 “우리는 2016년과 2017년에 페퍼다인대학교에서 수행한 목회자 현황 보고서에서 이를 추적해 왔다. 정확한 통계는 없었지만 목회자들의 번아웃 실태를 조사했는데, 목회자들은 탈진을 느끼고 있었으며 많은 위험 요소들을 안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카라이티아나 기자 onechurchnz@gmail.com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The Christian Post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53399

https://www.christianpost.com/news/three-things-faith-leaders-can-do-to-protect-their-mental-health.html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전쟁 12년, 지진 1개월… 어른들 다툼으로 고통받는 시리아 아동들'

    추위를 견디기 위해 불을 쬐는 시리아 아동들의 모습. ⓒ월드비전   학교 밖 아동 2백만, 40% 조혼 위기 지진 후 아동 85만 이상 PTSD 위험   시리아 전쟁이 발발한 지 12년째를 맞이한 가운데,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비전은 15일 “시리아의 인도적 지원 필요...
    Date2023.03.23 Category국제
    Read More
  2. 모잠비크에 수감 중인 선교사 '요셉 말씀으로 큰 위안'

    국제항공선교회 소속 조종사인 라이언 코허(Ryan Koher) 선교사와 가족들   미전도종족 성경 번역 사역 펼치던 국제항공선교회 라이언 코허 조종사   모잠비크에서 체포된 미국인 선교사가 교도소에서 4개월 이상을 보내며 하나님의 말씀을 통해 위안을 얻고 ...
    Date2023.03.22 Category국제
    Read More
  3. 요르단, 예수님 세례터 순례 성지로 개발 '순례객 100만 명 기대'

    예수님 세례터   요르단이 예수님이 세례를 받으신 장소를 세계적 순례 성지로 개발해 오는 2030년에 순례객 100만 명을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영국 BBC에 따르면, 요르단 정부는 지난 1월 예수님의 세례지인 ‘알마그타스’에 1억 달러를 들여 이곳을 종교를...
    Date2023.03.22 Category국제
    Read More
  4. 한국서 신자 10명 중 1명 이단… 최대 66만명, 가나안 성도 크게 늘어

    ©게티이미지   한국의 개신교 신자 가운데 10명 중 1명 정도가 이단 신도인 것으로 처음 파악됐다. 또 최근 5년 사이 개신교인은 급감하는 반면 무종교인과 가나안 성도는 크게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코로나 팬데믹 3년을 거치면서 온·오프라인으로 예배를...
    Date2023.03.21 Category한국
    Read More
  5. 신앙 지도자들의 ‘정신 건강’ 보호를 위한 3가지

    아야나 조던(Ayana Jordan) 박사. ⓒTeachers College, Columbia University   NYU 그로스만 의과대학 정신의학과 아야나 조던 박사 조언   미국의 중독 정신과 의사인 아야나 조던(Ayana Jordan) 박사가 신앙 지도자들이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할 때 ‘최적의 ...
    Date2023.03.21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80 81 82 83 84 ... 410 Next
/ 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