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콩고 교회서 폭탄테러 17명 사망, 보트 침몰 사고로 145명 사망 추정

by OneChurch posted Jan 20, 202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2.jpg

ⓒ유튜브 영상 캡쳐

 

콩고민주공화국(DRC) 동부에서 복음주의 교회를 겨냥한 폭탄 테러가 발생해 기독교인 17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부상을 당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이 사건은 지난 15일 콩고민주공화국 동부 키부 지방의 카신디 마을에 소재한 오순절 교회에서 주일예배 도중 발생했다. 이로 인해 최소 17명이 사망하고 39명이 부상을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콩고군은 “사건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며, 케냐인 남성이 이번 공격과 관련해 체포됐다”고 밝혔다.

 

이슬람국가(IS)와 동맹을 맺은 무장단체인 민주동맹연합(Allied Democratic Forces, ADF)이 이를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다고 AFP가 전했다.

 

콩고민주공화국 통신부는 공식 트위터에 “콩고 오순절교회 제8공동체 본당에서 예배를 드리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폭격이 발생했다”며 “ADF가 예배를 드리는 시민들을 상대로 폭탄 테러를 자행했다. 이들은 사제폭탄(IED)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ADF는 콩고민주공화국에서 가장 위험한 무장단체로서, 폭탄 테러를 일으켜 수천 명의 민간인 사망자를 냈으며 최근에는 우간다에서도 활동하고 있다.

 

미국에 기반을 둔 아프리카 안보 분석가 스콧 모건(Scott Morgan)은 CP와의 인터뷰에서 “ADF가 최근 우간다에서 공격을 시작했고, 그 결과 고위 지도자 중 한 명이 체포됐다”고 말했다.

 

모건은 “24시간이 지났지만, 콩고민주공화국 정부는 콩고군이 케냐인을 체포했다는 것 외에는 거의 어떤 말도 하지 않았다”고 했다.

 

그는 콩고 정부가 ADF의 위협을 근절하기 위해 무엇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쉬운 답은 없다”고 했다.

 

콩고민주공화국 동부는 수십 년 동안 무력충돌과 폭력에 시달리고 있다. 민주콩고는 1990년대 후반부터 2000년대 초까지 독재정권을 몰아내고 새 정부를 수립했지만, 정부에 반대하는 120여 개의 무장조직이 활동하고 있다.

 

이에 대해 CP는 “다양한 민병대와 반란군이 이 지역에서 활동 중이다. 이 지역의 주요 폭력 및 테러 원인 중에는 민간인과 정부군을 표적으로 삼은 다양한 민족 기반 민병대가 있다”고 밝혔다.

 

이 민병대는 종종 금, 주석, 텅스텐과 같은 자원을 통제하기 위해 싸우며 강간과 살인을 포함한 인권 유린을 저질렀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콩고의 민간인 보호를 위해 유엔평화유지군이 1999년부터 이 지역에 배치됐으나, 폭력을 효과적으로 저지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모건은 콩고민주공화국 동부의 민병대에 대한 미국의 전략에 대해 ‘무계획적’이었다고 비판했다.

 

콩고민주공화국 정부는 또 지역 안보를 회복하기 위해 민병대와 반군 단체에 대한 여러 군사 작전을 개시했지만, 이들의 폭력은 여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지역에는 또 도움이 필요한 인도주의적 위기에 직면한 수백만 명의 난민들이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상황은 더욱 복잡해졌으며, 이는 전 지역에 영향을 미치고 조직이 지원을 제공하는 것을 더 어렵게 만들었다.

 

순교자의소리(The Voice of the Martyrs, VOM)는 ‘교회를 위한 2023년 기도 가이드’에서 “그리스도를 따르기에 세계에서 가장 위험하고 어려운 장소” 목록에 콩고민주공화국을 포함한 아프리카 4개국을 추가했다.

 

VOM은 “콩고 동부에 있는 교회가 엄청난 압력을 받고 있다”며 “이슬람 단체가 그곳의 기독교인들을 심하게 박해하고 마을을 습격하고 교회를 파괴하고 수백 명의 신자를 잔인하게 살해했다”고 말했다.

 

국제기독연대(ICC)는 “동부 콩고 지역의 기독교인들이 ADF와 같은 극단주의 단체에 의해 박해를 받고 있다”고 경고했다.

 

ICC는 보고서에서 “콩고 정부가 이 테러 집단을 밀어내고 있지만, 서로 다른 종교적 신념의 표적이 되는 기독교 공동체에 대한 관심은 부족하다”고 밝혔다.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52259

 

옆나라 콩고는 배 침몰 사고, 최소 145명 사망 우려

 

콩고 북서부 강에서 밤사이 상품과 동물을 싣고 과적한 전동 보트가 침몰하면서 최소 145명의 승객이 실종되었다. 콩고 당국은 모두 사망했을 것으로 우려된다고 목요일 발표했다.

 

약 55명이 침몰 사고에서 살아남았다고 관리들은 말했다. 배는 콩고에서 옆나라인 콩고민주공화국으로 이동하던 중 바산쿠수 마을 근처의 룰롱가 강에서 전복되었다.

 

이 지역의 시민사회단체 장 피에르 왕겔라 회장은 기자들에게 최소 145명이 실종됐다고 말했다. 그는 배가 침몰한 원인을 과적 탓으로 돌렸지만 다른 교통 수단이 없어 현지인들에게는 다른 선택지가 거의 없다고 말했다.

 

수십 명의 사망자를 초래하는 보트 침몰 사고는 육로 여행이 불가능한 콩고의 외딴 지역에서 매우 자주 발생했다. 다수의 배가 판매할 상품과 수영할 줄 모르는 사람들을 가득 싣고 이동한다. 구조 작업은 외딴 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고인 만큼 극히 제한적이다.

 

지난 10월에는 에콰퇴르 지방의 콩고 강에서 비슷한 사고로 40명 이상이 사망했다.

 

 

카라이티아나 기자 onechurchnz@gmail.com

 

 

<저작권자 ⓒ 원처치 뉴질랜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를 인용하실 경우 '출처: 원처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https://www.nzherald.co.nz/world/at-least-145-people-feared-dead-after-congo-boat-sinking/EE5AR7IQXFGKDCQEW64B47Q7I4/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美 걸그룹 출신 팝스타 '3번의 낙태 후회… 예수님의 치유와 회복' 간증

    ⓒ인스타그램   미국의 유명 아이돌 출신 여성 팝스타가 3번의 고통스러운 낙태 경험을 공개하며, 예수님이 어떻게 자신의 상처를 치유하고 회복시켜 주셨는지 간증했다.   푸시캣 돌스 출신의 카야 존스(38세)는 최근 ‘스튜던트 포 라이프 오브 아메리카’(Stu...
    Date2023.01.20 Category국제
    Read More
  2. 콩고 교회서 폭탄테러 17명 사망, 보트 침몰 사고로 145명 사망 추정

    ⓒ유튜브 영상 캡쳐 콩고민주공화국(DRC) 동부에서 복음주의 교회를 겨냥한 폭탄 테러가 발생해 기독교인 17명이 사망하고 수십 명이 부상을 당했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이 사건은 지난 15일 콩고민주공화국 동부 키부 지방의 카신디 마을에 ...
    Date2023.01.20 Category국제
    Read More
  3. 태풍 아이린 강타해 바누아투에 홍수, 정전... '피지 등 남태평양 섬나라 긴장'

    ©Hilaire Bule 남태평양 섬나라 바누아투에 열대성 저기압 태풍 아이린(Irene)이 강타해 수도 포트 빌라(Port Vila)가 홍수와 정전, 도로가 끊기는 피해를 입었다. 많은 선교사들이 파송된 바누아투의 수도 포트 빌라 일부 지역에 홍수가 발생했으며 쓰...
    Date2023.01.19 Category남태평양
    Read More
  4. 118세 세계 최고령자 별세 '108세까지 봉사한 수녀, 두 번의 세계대전과 팬데믹 겪어'

    ©EHPAD Sainte Catherine Labouré 세계 최고령자로 알려진 프랑스의 앙드레(본명 루실 랑동) 수녀가 남부 도시 툴롱에서 118세를 일기로 선종했다고 CNN 등이 17일 보도했다. 툴룽 시장인 위베르 팔코는 트위터를 통해 “오늘 밤 세계 최고...
    Date2023.01.19 Category국제
    Read More
  5. 英 성공회, '결혼 전통적 정의’ 유지하되 동성 커플은 '축복'

    영국성공회 총회. ⓒ영국 크리스천투데이   주교들이 성소수자에 사과도 표명할 듯   영국성공회가 결혼에 대한 전통적인 정의를 유지하되 동성 커플을 축복하는 제안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미국 크리스천포스트(CP)에 따르면, 영국성공회는 18일 성명을 내...
    Date2023.01.19 Category국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319 Next
/ 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