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찬양교회 뉴질랜드 빅토리처치

국제

‘전도자 체포’ 英 검찰 '성경 일부, 현대사회와 맞지 않는다'

by OneChurch posted Dec 01,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6.jpg

거리전도자 존 던 ©Christian Concern

 

영국 검찰청(The Crown Prosecution Service, CPS)이 복음을 전하다 체포된 거리 전도자를 변호하는 이들에게 “성경의 일부는 현대사회에 더 이상 맞지 않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따르면, CPS는 동성애를 반대하는 발언으로 체포된 존 던(John Dunn)의 법적 대리인 기독교법률센터(CLC)에 보낸 공문을 보내 이러한 충격적인 주장을 했다.

 

사건의 내막은 이렇다. 존 던은 지난 2002년 11월 1일 겨울 스윈든 타운센터(Swindon town center)에서 말씀을 전하고 있었다. 그런데 2명의 여성이 손을 잡고 지나가는 것을 보았고, 그는 “당신들이 자매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두 사람은 “우리는 동성결혼을 했다”고 알렸다. 그러자 던은 고린도전서 6장 말씀을 인용해 “성경에서 동성애자는 하나님 나라를 유업으로 받지 못한다고 기록돼 있다”고 말해주었다.

 

이에 두 여성은 불쾌감을 느끼고 경찰에 신고했다. 이들은 그가 지옥불에 타게 될 것이라고 자신들에게 소리쳤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후두암을 앓은 후 확성기를 사용 중인 던은 이러한 혐의를 부인했다.

 

이후 그는 자발적으로 경찰서를 찾아가 진술했고, 경찰은 그가 임의로 경찰서를 떠날 경우 체포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그는 협박, 욕설 또는 무질서한 행동이나 말에 관한 공공질서법 제5조를 위반한 혐의로 기소됐다.

 

검찰은 그가 두 여성에게 혐오적인 발언을 했다고 주장했고, 원고 측 변호인들은 그의 기소가 매우 필요하고 적절했다고 했다.

 

검찰청은 던의 변호인들 앞으로 보낸 공문에서 “성경에는 현대 사회에 더 이상 맞지 않은 언급들이 있으며, 이러한 것들이 공공연하게 언급될 경우 공격으로 여겨질 수 있다”고 말했다.

- “There are references in the Bible which are simply no longer appropriate in modern society and which would be deemed offensive if stated in public.”

 

이에 던의 변호인들은 “인구의 다수가 민감하게 느끼는 표현이라 해도, 법은 표현의 자유를 반드시 보호해야 한다”며 “단순히 성경적 진리를 전달한 것이 학대가 될 수는 없다”고 반론을 제기했다.

 

이 사건에 대한 심리는 11월 13일에 진행됐으며, 던에게 유죄 판결이 내려질 가능성이 높았다. 그러나 원고 측에서 추가적인 증거를 제출하지 않으면서 그의 사건은 기각됐다.

 

검찰청 대변인은 “심리가 진행된 날, 고소인들이 기소에 필요한 핵심적인 증거를 제공할 수 없었다”고 했다.

 

이어 “CPS(검찰청)의 기능은 범죄자의 유죄 여부를 결정하는 게 아니라, 제출된 증거를 토대로 한 공정하고 독립적이며 객관적인 평가를 거쳐 사건을 법원에 제출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던은 자신에 대한 소송이 취하됐다는 소식에 “안심이 되고 감사하다. 지나가는 사람들, 이야기를 듣는 사람들에게 사랑과 긍휼의 마음으로 하나님의 진리를 선포하고 있다”고 했다.

 

그는 “설교할 때 성경에 있는 것만 말한다. 그들이 동성결혼을 했다고 말했을 때 나는 그들이 걱정되었다. 성경이 말하는 것을 바탕으로 그들의 행동이 초래하는 결과를 전해야 했다”고 전했다.

 

 

카라이티아나 기자 onechurchnz@gmail.com

 

 

출처: 크리스천투데이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51244


국제/한국 뉴스

국제 및 한국의 기독교 뉴스를 전합니다.

  1. 동성결혼 법적 인정… 미 청신호·일 적신호

    ©Getty Images   美 상원, 결혼존중법 초당적 통과 日 법원 “이성 간 결혼 조항 합헌”   미국 상원이 동성결혼을 인정하고 보호하는 내용의 ‘결혼존중법’(Respect for Marriage Act)을 통과시켰다. 보수화된 연방대법원이 기존의 동성결혼 합법화 판례를 폐기...
    Date2022.12.02 Category국제
    Read More
  2. 英 기독교 인구, 사상 최초 절반 미만으로… 무신론자 급증

    ©Unsplash   이슬람·힌두교인도 증가세   전통 성공회, 장로회 국가였던 영국이 첫 인구조사를 실시한 1801년 이래 처음으로 기독교인 수가 전체의 절반 미만으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따르면, 영국 통계청이 11월 29일 발표...
    Date2022.12.02 Category국제
    Read More
  3. 성경말씀으로 노는 보드 게임 ‘THE BOOK 3927’ 출시

    ©크리스천투데이   [한국 크리스천투데이]   오리지널 성경 보드게임이 와디즈에 출시됐다. 와디즈는 신제품을 정식 출시하기에 앞서 소비자들로부터 선주문을 받는 대신 저렴하게 판매하는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다.   이번에 출시되는 ‘THE BOOK 3927’(더 북...
    Date2022.12.01 Category한국
    Read More
  4. ‘전도자 체포’ 英 검찰 '성경 일부, 현대사회와 맞지 않는다'

    거리전도자 존 던 ©Christian Concern   영국 검찰청(The Crown Prosecution Service, CPS)이 복음을 전하다 체포된 거리 전도자를 변호하는 이들에게 “성경의 일부는 현대사회에 더 이상 맞지 않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크리스천투데이(CT)에 따...
    Date2022.12.01 Category국제
    Read More
  5. 인공지능 예배플랫폼, ‘J-SEE' 성도들 신앙 견인차 역할

    ©J-SEE   [한국 크리스천투데이]   세계적인 목회 방송시스템, 비대면 양육 및 교육시스템을 구축하는데 필요한 예배플랫폼 ‘J-SEE’가 출시 되었다.   예배플랫폼 ‘J-SEE’는 음성인식 인공지능의 도움으로 성경과 찬송가를 준비하지 않아도 언제든지 말씀과 ...
    Date2022.11.30 Category한국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 319 Next
/ 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