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공인회계법인 JL파트너스 홈게라지수리

교계

'코로나19 델타 변이와 크리스천의 대응' NZ 초교파 생명윤리 위원회

by OneChurch posted Oct 13,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2.jpg

©The InterChurch Bioethics Council (ICBC)

 

이번 주 토요일(10월 16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증진을 위한 수퍼 토요일을 앞두고 뉴질랜드의 초교파 생명윤리 위원회(ICBC)에서 <코로나19 델타 변이와 크리스천의 대응>이라는 자료를 뉴질랜드 크리스천들에게 다음과 같이 전했습니다.  

 

 

<코로나19 델타 변이와 크리스천의 대응> 

The InterChurch Bioethics Council

 

나를 지으심이 심히 기묘하심이라

 

코로나19 팬데믹 2년째에 접어든 지금 뉴질랜드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SARS-CoV-2)는 여전히 국민들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시대에 너무나 많은 정보가 나와 있는 요즘 모든 정보를 찾아보고 무엇이 옳고 그른지, 크리스천으로서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 결정하기가 참 어렵습니다.

그 많은 정보 중에는 우리 인간에 대해 정확하게 표현한 “나를 지으심이 심히 기묘하심이라”(시편 139:14)는 성경 말씀이 있습니다. 우리의 면역 체계가 그 기묘함을 보여주는 예입니다. 그러나 우리는 또한 영원히 살 수 없는 존재이며 쇠약하게 되거나 질병에 걸리기 쉽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세상에는 현대 의학을 접하지 못해 기도만이 유일한 방법인 곳도 있습니다. 그러나 뉴질랜드에 있는 우리는 그러한 상황에 있지 않습니다. 물론 우리도 하나님의 치유를 기도로 구해야 합니다. 하나님께서 이 기도에 응답하시는 방법 중 하나는 우리 몸이 쇠약해지거나 질병을 만났을 때 사용하라고 주신 과학과 의학을 활용하게 하는 것입니다. 이것은 믿음이 부족해서 그런 것이 아니라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것을 감사히 받아 사용하는 것입니다.


현대 의료 서비스는 가난한 사람들을 돌보고 육신과 정신과 영혼에 병 든 사람들의 고통을 덜어주던 교회의 역할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역사를 통틀어 오늘날에 이르기까지 그러한 보살핌은 자신의 위험을 감수하며 다른 사람을 돌보는 그리스도인들에 의해 수행되어 왔습니다. 오늘날 많은 크리스천 과학자, 의사, 간호사, 의료 전문가, 심리학자, 상담가, 사회 복지사들은 그들의 전문 지식으로 섬기도록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았다고 느끼고 있습니다.

 

우리는 또한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다른 일반 백신 접종을 혼동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뉴질랜드 크리스천 의사협회(NZ Christian Medical Fellowship) 웹사이트에 명시된 바와 같이, “대부분의 기독교인들은 역사적으로 백신 접종이 사회 전체를 더 나은 방향으로 변화시켰다는 점을 인정합니다. 천연두, 소아마비, 홍역, 풍진, 광견병과 같은 질병이 근절/통제된 세상이 이러한 질병이 만연한 세상보다 더 낫습니다. 많은 기독교인들은 과학자들의 창의성과 의료진의 전문성을 통해 일하시는 하나님을 깨닫고 기뻐합니다.” (Understanding Covid Vaccination see https://www.cmf.nz/covid19)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서구 세계에서 우리는 운 좋게도 우리의 삶을 더 나은 것으로 만드는 막대한 기술 자원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아브라함이 세상의 복이 되도록 하나님이 복을 내리신 것처럼(창 12:1-3), 우리가 가진 의학의 축복을 이러한 자원이 없는 사람들과 나누는 것이 우리 크리스천의 임무입니다. 우리는 우리가 가진 자원을 공유하여 병든 세상에서 하나님의 대리인으로서 선을 행하도록 부름 받았습니다.


신약 성경에서 예수님은 사랑을 강조하셨습니다. -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마태복음 22:35-40; 마가복음 12:28-34; 누가복음 10:25-28; 요한복음 15:12, 17). 기독교는 결코 개인 중심적이었던 적이 없습니다. 기독교는 공동체, 그리고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신 것같이 우리도 다른 사람을 사랑하는 것이 핵심입니다. 이는 가난한 자와 억눌린 자, 여자와 이방인을 강조하는 누가복음에서 분명히 볼 수 있습니다. 선한 사마리아인의 비유(누가복음 10장)는 또한 우리의 자원을 다른 사람의 유익을 위해 사용하고 우리가 그 비용을 부담하는 것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또 “지극히 작은 자에게 한 것이 곧 내게 한 것이니라”(마태복음 25장)라고도 했습니다. 성경적 입장은 분명합니다. 우리는 자원을 함께 사용하도록 부름을 받았으며, 이는 자원을 가지지 못한 사람들이 고통을 피할 수 있도록 의약품과 백신을 그들과 나누는 것이 될 수 있습니다.


개인과 공동체를 보호하기 위한 백신 접종 홍보 활동은 이웃을 사랑하라는 예수님의 가르침에 따르는 행동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최근 뉴질랜드에서 보았듯이 이번 델타 확진자의 약 3%만이 백신을 접종받은 사람이었고 97%는 접종을 받지 않았습니다. 특히 어린이들의 감염 사례가 증가하고 있기에 성인들이 백신을 접종하여 백신을 맞지 못하는 어린이들까지 보호해야 합니다.


아울러 우리가 다른 사람, 특히 다른 나라들에게 백신을 기부하는 것은 옳은 일입니다. 이는 달란트 비유(마태복음 25장)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은사를 사용하도록 부름 받았습니다. 많은 것을 가졌고 도울 수 있는 기술이 있는 사람들로써 우리는 적게 가진 자들을 돕고, 이들에게 약을 전달하여 감염과 사망을 예방하는 것으로 그 은사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현재 성공회 선교회가 진행하고 있는 “Get One, Buy One(백신 맞고 기부하기, 백신을 맞은 후 전 세계의 가난한 사람들도 백신을 맞을 수 있게 기부하는 운동)" 캠페인 등은 어려운 환경에 있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는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이것은 우리가 다 쓰고 버리는 백신을 주는 것이 아니라 백신을 원하는 세상의 모든 사람이 임상 시험을 통과한 정식 승인을 받은 백신을 접종받아 코로나19 감염의 고통을 피할 수 있게 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사람들을 코로나19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크리스천과 교회들이 어떻게 도울 수 있을까요?


• 가짜 뉴스/정보를 전달하지 말고, 사실과 증거에 근거한 정보를 사람들과 공유하여 모든 사람이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제대로 이해할 수 있게 합니다.


• 뉴질랜드 사회 곳곳, 정보가 도달하지 못하는 지역사회 구석구석까지 크리스천의 영향력을 미쳐서 모든 사람이 평등하게 백신을 접종할 수 있게 홍보합니다.


• 모든 생명을 구하는 백신의 이점을 생각하여 나 자신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고, 팬데믹 기간에 공중보건국의 지침에 따르며 윤리적 의문이 들면 이를 터놓고 의논하여 다른 사람을 돌보는 지역사회가 되게 합니다.

 

요약하자면, 우리가 코로나19의 강력한 지배를 받지 않은 나라에 산다는 것은 대단한 행운입니다. 백신 접종을 통해 나 자신과 다른 사람을 보호하고 더 어려운 사람들까지도 그 축복을 누릴 수 있게 하여 축복을 나누는 기회를 갖기를 바랍니다. 하지만 백신에 대해 다양한 견해가 존재하고, 백신 접종은 개인의 선택이며 우리 모두 그 선택으로 인해 평가를 받지 않을 권리가 있습니다. 생각의 차이를 가지고 우리가 어떻게 하나님의 백성으로 사는가도 중요하기 때문에, 교회는 비록 의견이 일치하지 않더라도 서로 사랑할 수 있는 곳이 되어야 합니다. 우리의 공동 목표는 모두의 안전과 보호입니다.

 

Untitled-3.jpg

인터처치생명윤리위원회 발표 자료 중에서 ©The InterChurch Bioethics Council (ICBC)

 

 

ICBC Covid Response Update Oct 2021 (1).pdf

 

원처치 뉴질랜드 onechurchnz@gmail.com

Copyright(c) Onechurch. All rights reserved. 

 

(*기사를 인용하실 경우 '출처: 원처치'를 반드시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작성자의 수고를 생각해주세요.)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NEW

    [속보] 오클랜드 2주 동안 현상태 유지... 뉴질랜드 '새로운 방역 시스템 계획' 최종 정리

    ©RNZ   조금 전 자신다 아던 총리와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국장이 코로나19 경보 단계와 관련해 브리핑을 열었다.   경보 단계   오클랜드   오클랜드는 앞으로 2주 동안 현재의 경보 3단계 1차 완화 상태를 유지한다.    와이카토   현재의 경보 3단계를 유지...
    Date2021.10.18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2. '백신 접종자, 자택 격리 기간 짧아진다' 보건국장

    ©Getty   애슐리 블룸필드(Ashley Bloomfield) 보건국장은 2회 백신 접종 완료자들은 코로나19에 감염될 경우 더 짧은 격리 기간이 요구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Morning Report에서 백신 접종자는 감염되어도 전염력이 있는 기간이 더 짧고, 전염시킬 확...
    Date2021.10.15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3. 코로나19, '크리스천들이 기도 말고 할 수 있는 것이 있습니다'

    제닝스 박사(왼쪽)와 오브라이언 목사 ©Stuff   넬슨 성공회 교회 목사가 코로나19로부터 모든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해 기독교인들이 할 수 있는 것들이 있다며 격려해 나섰다.    그레이엄 오브라이언(Dr Graham O'Brien) 목사는 기독교 윤리는 항상 공동체 ...
    Date2021.10.15 Category교계
    Read More
  4. 신규 확진 65명, '노스쇼어 수퍼마켓 확진자 방문'... 월요일 제한 완화 가능성은?

    ©RNZ   오늘 뉴질랜드 코로나19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는 65명 발생했다. 모두 오클랜드에 있다.   34명은 기존 확진자와 연결된 사례이며 10명은 확진자의 가족이다. 나머지 31명은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사례다. 현재 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지난 14일...
    Date2021.10.15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5. 시티미션, 푸드뱅크 한계에 도달 '진심으로 걱정된다'... 지난해보다 수요 4배

    ©South Seas Healthcare 'Rally Your Village' 백신 접종 행사에서 34,000개의 식품 꾸러미와 500개의 도시락이 배급되었다.   8주의 봉쇄(록다운)가 지속되고 있는 오클랜드의 푸드뱅크들이 한계에 부딪혔다. 계속된 록다운으로 생계 유지가 어려운 가정들이...
    Date2021.10.14 Category일반
    Read More
  6. 코로나19 환자 급증 대비해 '병원 대처 방안, 자택 격리 계획' 발표

    ©RNZ   앤드류 리틀(Andrew Little) 보건부 장관이 향후 코로나19 환자 급증을 대비한 병원 시스템 대처 방안과 자택 격리 계획을 발표했다.   병원 대처 방안   우선 현재 상태를 알아보자면 최근 델타 코로나19 환자로 인해 뉴질랜드 중환자실(ICU, HDU) 병...
    Date2021.10.14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7. '지금 만큼 중요한 때는 없었다' 신규 확진 71명, '2주 안에 두 배 예상'... '확산 장소는 집'

    ©RNZ   그란트 로버트슨 재무 장관과 캐롤라인 맥엘네이 공중보건국장이 오늘 뉴질랜드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브리핑을 열었다.   신규 확진자   오늘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는 무려 71명 발생했다. 모두 오클랜드에 있다.   신규 확진자 수가 높아지는 만큼...
    Date2021.10.14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8. '코로나19 델타 변이와 크리스천의 대응' NZ 초교파 생명윤리 위원회

    ©The InterChurch Bioethics Council (ICBC)   이번 주 토요일(10월 16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증진을 위한 수퍼 토요일을 앞두고 뉴질랜드의 초교파 생명윤리 위원회(ICBC)에서 <코로나19 델타 변이와 크리스천의 대응>이라는 자료를 뉴질랜드 크리스천들에게...
    Date2021.10.13 Category교계
    Read More
  9. 뉴질랜드장로교 총회장 코로나19 입장 발표 '기도의 수퍼 주일'

    ©PCANZ   이번 주 토요일(16일) 진행되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증진을 위한 수퍼 토요일을 앞두고 뉴질랜드장로교회(PCANZ) 총회장 해미쉬 갤러웨이(Hamish Galloway) 목사님이 발표하신 입장문 주요 내용입니다.     이번 주 토요일 10월 16일은 국민 백신 접...
    Date2021.10.13 Category교계
    Read More
  10. '노스랜드, 와이카토 3단계 유지' 신규 확진 55명... '백신패스 사이트 오픈'

    ©RNZ   크리스 힙킨스 코로나19 대응부 장관과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국장이 오늘 뉴질랜드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브리핑을 열었다.   경보 단계   와이카토, 노스랜드   현재의 경보 3단계를 유지한다.   10월 18일(월)에 경보 단계 조정 여부를 결정한다. ...
    Date2021.10.13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11. [전환치료 금지법] 호주, 뉴질랜드 의사들 '성별불쾌감'에 대한 새로운 입장 발표

    ©Family First NZ   패밀리퍼스트(Family First NZ)에 따르면 호주뉴질랜드정신의학회(Royal Australian and New Zealand College of Psychiatrists, RANZCP)가 성별불쾌감에 대한 새로운 입장을 발표했다. 성 정체성 문제를 겪는 아동, 청소년의 치료 방법으...
    Date2021.10.12 Category동성애
    Read More
  12. 오클랜드 '야외에서 만날 때 유의 사항'

    ©covid19.govt.nz   현재 오클랜드는 코로나19 경보 3단계 중 1차 제한이 완화된 상태다.   3단계 규정이 부분적으로 완화되어 야외에서 다른 집에 사는 가족 또는 친한 친구를 만날 수 있게 되었다. 그러나 이러한 모임에서도 마스크 착용, 2미터 거리두기를...
    Date2021.10.12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13. 신규 확진 43명, 퀸스타운으로 무단이탈 남성 격리 중... '토요일 텔레톤 진행'

    ©RNZ   자신다 아던 총리와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국장이 오늘 뉴질랜드 코로나19 상황과 관련해 브리핑을 열었다.   신규 확진자   오늘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는 43명 발생했다. 40명은 오클랜드, 3명은 와이카토에서 발견되었다.    와이카토 확진자 3명은 ...
    Date2021.10.12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14. [속보] 오클랜드 현상태 유지, 와이카토와 노스랜드 목요일까지 경보 3단계 유지 (백신 의무, 최종 업데이트)

    ©RNZ   조금 전 자신다 아던 총리와 크리스 힙킨스 코로나19 대응부 장관,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국장이 코로나19 경보 단계와 관련해 브리핑을 열었다.   경보 단계   오클랜드   오클랜드는 현재의 경보 3단계 1차 완화 상태를 유지한다.    다음 월요일에 ...
    Date2021.10.11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15. [속보] 노스랜드 오늘 밤부터 경보 3단계 '황가레이 확진자 방문 장소' 공개 (업데이트: BOP 확진자 발생)

    ©1 NEWS   조금 전 크리스 힙킨스 코로나19 대응부 장관이 코로나19 경보 단계와 관련해 브리핑을 열었다.   노스랜드 경보 단계   노스랜드(Northland) 지역은 오늘 밤 11시 59분부터 경보 3단계를 시작한다.   이는 10월 12일 화요일 밤 11시 59분까지 유지...
    Date2021.10.08 Category코로나1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203 Next
/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