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공인회계법인 JL파트너스 좋은씨앗교회

일반

'제발 새들에게 빵 주지 마세요'... 새가 빵을 먹으면 발생하는 문제

by OneChurch posted Dec 17,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6.jpg

©RNZ

 

공원에서 새에게 빵을 먹이로 주는 행동이 나쁘다는 경고가 나왔다. 새를 위한다면 빵 대신 샐러드 채소나 옥수수를 주어야 한다. 이유는 무엇일까?

 

뉴질랜드조류협회(Birds New Zealand)는 최근 오클랜드 웨스턴스프링스(Western Springs)에서 새에게 빵을 먹이는 행동이 얼마나 위험한지 알리는 조류 건강 인식개선 행사를 열었다.

 

오클랜드 대표 이언 맥클린(Ian McLean)은 다른 나라에 비해 뉴질랜드 사람들이 새에게 먹이를 주는 습관에 있어서 시대에 뒤쳐져 있다고 말했다.

 

뉴질랜드 사람들은 새에게 빵을 먹이로 주는 습관이 있는데 이것이 부정적인 영향을 끼친다는 사실을 알지 못한다는 것이다.

 

그에 따르면, 새에게 빵을 먹이면 각종 문제가 발생한다. 칼로리가 높은 빵은 새들에게 패스트푸드나 같다.

 

일단 새는 빵을 먹으면 기본적으로 날개가 수평으로 비대하게 자라 날지 못하게 된다.

 

또한 습성이 공격적으로 변하고 지역 생태계 균형을 파괴할 수 있다.

 

문제를 일으키는 외래종 새가 토착새를 비롯한 생태계 전체를 지배하는 문제가 발생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웨스턴스프링스 공원에는 청둥 오리, 푸케코, 검은 등 갈매기와 같은 토착새들도 있지만 야생 비둘기, 야생 거위도 있다. 그런데 시민들이 빵을 먹이로 주면서 야생 비둘기와 야생 거위가 지나치게 많아져 토착새들을 지배하고 있다.

 

웨스턴스프링스, 오클랜드 노스쇼어의 푸푸케 호수, 황가누이의 버지니아 호수, 크라이스트처치 해글리 공원의 빅토리아 호수는 새들에게 빵을 먹여 심각한 문제가 나타난 장소들이다.

 

지난해 웨스턴스프링스 공원에서는 야생 거위들이 공원을 어지럽히고 다른 종류의 새들을 마비시키거나 죽음에 이르게 하는 보툴리누스균의 원인이 되면서 200마리를 다른 곳으로 보내기도 했다.

 

더 이상의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교육이 필요하다.

 

맥클린에 따르면, 새들에게는 샐러드 채소나 옥수수 알갱이, 귀리(oats) 같은 것들을 먹이는 것이 좋다. 모두 건강에 좋은 대안이며 집 뒷마당에서도 할 수 있는 일이다. 집 근처 새에게도 빵을 먹여서는 안 된다. 그러면 더 많은 야생 비둘기, 집참새(house sparrows), 구관조(mynas) 등 다른 새를 파괴시키는 종들이 늘어나게 된다.

 

이러한 외래종 새가 환경을 지배하면서 많은 뉴질랜드 토착새들이 고통받고 있다.

 

새에게 빵을 먹여서 나타나는 또 다른 문제는 들쥐다. 웨스턴스프링스 공원에서는 쥐들이 빵을 찾기 위해 호숫가를 돌아다닌다.

 

 

번역: 원처치

원본 기사: RNZ

https://www.rnz.co.nz/national/programmes/afternoons/audio/2018775742/stop-feeding-the-birds-it-s-killing-them

 

  • profile
    여름하늘 2020.12.17 21:29
    매우 유익한 기사네요. 감사합니다.
  • ?
    OneChurch 2020.12.17 23:27
    감사합니다. 원처치를 통해 유익한 기사들 많이 접하시기 바랍니다^^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뉴질랜드 동성 커플 아들, 딸 출산... '나이 차이는 4일, 아빠는 같은 이유'

    남매를 나란히 출산한 여성 동성 커플, 타린 커밍(왼쪽)과 캣 뷰캐넌 ©Stuff   뉴질랜드에서 여자 동성 커플이 자가수정을 통해 생물학적으로 아버지가 같은 아기를 2명 출산했다.   오클랜드에 사는 타린 커밍(31)과 약혼자 캣 뷰캐넌(32)은 지난달 20일과 2...
    Date2020.12.21 Category동성애
    Read More
  2. 크리스마스에 가장 바쁜 현장... '크리스마스 때까지 냉장고에 자물쇠 채우는 사람들'

    ©1NEWS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있는 뉴질랜드의 수많은 가정들은 그 어느 때보다 올해 심각한 재정 압박을 받고 있다.   망게레 자선기관 Mangere Budgeting Services에 따르면 어떤 가정은 음식을 최대한 오래 먹을 수 있도록 냉장고에 자물쇠를 채우는 경우...
    Date2020.12.21 Category교계
    Read More
  3. 뉴질랜드 루아페후 화산 경계령 2단계 발령... '예고 없이 분출 가능'

    ©AFP   GeoNet은 뉴질랜드 북섬의 루아페후 화산(Mt Ruapehu) 분출 경계령을 2단계로 올렸다.   루아페후 화산의 분화구 호수 온도는 현재 43°C까지 올랐으며, 화산 활동으로 인한 진동과 분화구 호수에서 발생하는 가스의 양이 눈에 띄게 증가했다.   루아페...
    Date2020.12.21 Category일반
    Read More
  4. 뉴질랜드인 80%는 올여름 국내 여행 계획... '여행지 선정에 가장 많이 고려하는 것'

    넬슨 Tahunanui 해변에서의 일몰 ©RNZ   뉴질랜드인들에게 여름 휴가 계획에 대한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80% 이상이 올여름 국내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다수는 캠핑카를 이용한 여행을 계획했다.   여행 예약 관련 웹 플랫폼 Campable의 설...
    Date2020.12.21 Category일반
    Read More
  5. 베들레헴에 온 것 같은... 진짜 사람들로 꾸며진 '조명과 함께 하는 크리스마스' 무료 관람

    조명과 함께 하는 크리스마스 ©Northcross Church   매년 오클랜드의 교회에서는 예수님 탄생 이야기를 실제와 같이 재연하여 시민들에게 진정한 크리스마스를 선사하고 있다.   브라운스 베이의 노스크로스커뮤니티교회(Northcross Community Church)가 선보...
    Date2020.12.21 Category교계
    Read More
  6. 뉴질랜드 코로나19 신규 확진 '한국에서 온 1명 포함' 5명... 변종 바이러스 국내 유입 시간문제

    ©BBC   원처치 메인 홈 화면의 코로나19 현황을 통해 매일 업데이트되는 신규 확진자 수, 사망자 수 등을 한눈에 확인하세요.     오늘 뉴질랜드 코로나19(COVID-19) 신규 확진자는 5명 발생했다.    12월 10일 미국에서 입국한 2명. 증상이 나타나 도착 9일...
    Date2020.12.21 Category일반
    Read More
  7. 뉴질랜드 코로나19 신규 확진 6명... '뉴질랜드, 시드니 상황 예의주시'

    ©123rf   원처치 메인 홈 화면의 코로나19 현황을 통해 매일 업데이트되는 신규 확진자 수, 사망자 수 등을 한눈에 확인하세요.     지난 이틀 동안 뉴질랜드 코로나19(COVID-19) 신규 확진자는 입국자 격리 시설에서 6명 발생했다. 최근 다시 확산세에 있는 ...
    Date2020.12.20 Category일반
    Read More
  8. '크리스마스에 사라진 예수님 살리기'... 개인, 회사, 교회의 생활 실천 방법

      HopeProject Christmas ©alltogetherNZ     뉴질랜드 전역의 복음화 비전을 가지고 교회 지원 사역을 하고 있는 뉴질랜드 호프프로젝트(Hope Project)는 크리스마스에 예수님을 회복시키기 위한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호프프로젝트는 개인 및 교회, 기관...
    Date2020.12.18 Category교계
    Read More
  9. '건강한 제품으로 홍보되지만 실제로는 건강하지 않은 식품' 10개 '소비자협회 선정'

    ©Stuff   소비자협회(NZ Consumer)는 매년 뉴질랜드에서 판매되는 식품 중, 건강한 제품으로 홍보되지만 실제로는 건강에 나쁜 제품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2020년 '생각보다 건강하지 않은 식품(Bad Taste Food Awards)'에 선정된 제품들이 지난 11월 3...
    Date2020.12.18 Category일반
    Read More
  10. 자외선차단제 품질테스트 '합격 제품, 불합격 제품' 발표, 12월 최근 조사

      ©Consumer NZ   뉴질랜드 소비자협회(NZ Consumer)가 여름을 앞두고 매년 실시하는 자외선차단제(Sunscreen) 품질테스트 결과가 최근 발표되었다.   가장 최근인 지난 7일 발표된 품질테스트에서 5개 제품이 상품에 표시된 차단 지수만큼의 효과를 내지 않...
    Date2020.12.18 Category일반
    Read More
  11. '노숙자 30년 이상 빨리 죽는다' 연구... 이들의 공통적인 사망 원인

    ©Getty   노숙자들은 거처가 있는 사람들보다 30년 이상 빨리 사망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와이카토 대학(Waikato University)의 연구에 따르면 지난 2008년부터 2019년 사이 사망한 노숙자 171명의 사망보고서를 조사한 결과, 이들의 평균 사망 나이는...
    Date2020.12.18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2. 뉴질랜드 코로나19 신규 확진 10명... '코로나19 없는 여름' 보건부 지침

    ©123rf   원처치 메인 홈 화면의 코로나19 현황을 통해 매일 업데이트되는 신규 확진자 수, 사망자 수 등을 한눈에 확인하세요.     어제와 오늘 이틀 동안 뉴질랜드 코로나19(COVID-19) 신규 확진자는 입국자 격리 시설에서 10명 발생했다.    크리스마스 여...
    Date2020.12.18 Category일반
    Read More
  13. '경찰차, 소방차 총출동’... 크리스마스에 울리는 반가운 사이렌 소리

    뉴질랜드 지역사회에서 인기몰이 중인 드라이브스루 봉사에 참여한 더니든 소방대원들 ©OTD   유독 힘들었던 올해, 드라이브스루 기부 운동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시기다.   뉴질랜드에서는 매년 크리스마스 전 이맘때 전국 각지의 교회 및 지역사회 단체...
    Date2020.12.17 Category일반
    Read More
  14. '제발 새들에게 빵 주지 마세요'... 새가 빵을 먹으면 발생하는 문제

    ©RNZ   공원에서 새에게 빵을 먹이로 주는 행동이 나쁘다는 경고가 나왔다. 새를 위한다면 빵 대신 샐러드 채소나 옥수수를 주어야 한다. 이유는 무엇일까?   뉴질랜드조류협회(Birds New Zealand)는 최근 오클랜드 웨스턴스프링스(Western Springs)에서 새에...
    Date2020.12.17 Category일반
    Read More
  15. 오클랜드 물 사용 제한 완화... '스위치 장치 없으면 물 주기 금지'

    ©123RF   오클랜드시의회(Auckland Council)는 지난 14일부터 물 사용 제한을 완화했다. 하지만 여전히 제한은 계속된다.   12월 14일부터 오클랜드 시민들은 오프 스위치가 달린 트리거 노즐(trigger nozzle)을 장착한 호스만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 호스를...
    Date2020.12.17 Category일반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62 Next
/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