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공인회계법인 JL파트너스 좋은씨앗교회

일반

카운트다운 수퍼마켓,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 판매 시작

by OneChurch posted Jan 07,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8.jpg

카운트다운이 출시한 쇼핑 바구니 ©STUFF

 

카운트다운 수퍼마켓이 장바구니 대신 사용할 수 있는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를 판매하기 시작했다.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는 기존의 종이 쇼핑백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현재 180개의 카운트다운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다.
 

키리 하니핀(Kiri Hannifin) 카운트다운 관계자는 새로 나온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는 뉴질랜드 플라스틱 용기 제조사인 시스테마(Sistema)가 재생 플라스틱을 사용해 만든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재생 플라스틱은 다른 제품의 제조 공정 중에 남은 찌꺼기 수지로 만들어진 플라스틱이다.
 

하나핀은 재생 플라스틱이 최초 공정 플라스틱보다 튼튼하고 재활용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Untitled-9.jpg

뉴질랜드 제조사 시스테마의 쇼핑 바구니는 재사용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졌다 ©STUFF

 

카운트다운은 지난해 7월 정부의 일회용 비닐봉지 사용 금지 조치가 실시되기 전인 2018년 10월부터 일회용 비닐봉지를 퇴출시키기 시작했다.
 

하지만 비닐봉지 제공을 중단하자 손님들이 매장 안에서만 사용하는 쇼핑 바구니를 가져가는 사태가 발생했다. 오클랜드 린필드(Lynfield)의 경우 매장에 비치되었던 쇼핑 바구니 250개가 없어졌고 타라나키(Taranaki) 매장에서도 비슷한 일이 발생했다.
 

그러나 이제는 적응이 된 소비자들이 장바구니를 미리 챙겨 오면서 쇼핑 바구니 도난 사태도 잠잠해졌다고 관계자는 말한다.
 

카운트다운은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를 출시한 이유가 최근 유행하는 장바구니 휴대 문화에 따른 것일 뿐, 쇼핑 바구니 도난을 막기 위한 조치가 아니라고 강조했다.
 

카운트다운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는 10달러에 판매되고 있으며, 기존의 재사용 에코백은 1달러, 종이백은 20센트에 판매되고 있다.

 

Untitled-10.jpg

비닐봉지 제공 중단 초기에는 수퍼마켓에 비치된 쇼핑 바구니가 도난되는 사태가 일어났다 ©STUFF

 

 

번역: 원처치

원본 기사: Stuff

https://www.stuff.co.nz/business/118607191/countdown-selling-shopping-baskets-after-plastic-bag-ban-makes-them-hot-property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새해 '공로 훈장' 받은 뉴질랜드 목사, 소감으로 전한 말

    2020 뉴질랜드 공로 훈장 받은 헬레 자코비 성공회 목사 ©NZ Herald   와이아푸 대성당(Waiapu Cathedral)에서 뉴질랜드 성공회 역사상 최초의 여성 주임 사제로 임명되어 9년간 사역한 헬렌 자코비(Dr Helen Jacobi) 목사가 올해 뉴질랜드 공로 훈장(New Zea...
    Date2020.01.07 Category교계
    Read More
  2. 카운트다운 수퍼마켓,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 판매 시작

    카운트다운이 출시한 쇼핑 바구니 ©STUFF   카운트다운 수퍼마켓이 장바구니 대신 사용할 수 있는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를 판매하기 시작했다.   플라스틱 쇼핑 바구니는 기존의 종이 쇼핑백 대용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현재 180개의 카운트다운 매장에서 판...
    Date2020.01.07 Category일반
    Read More
  3. 고약한 악취 뿜는 '시체꽃' 보러 뉴질랜드 공원에 장사진

    뉴질랜드 정원에 핀 시체꽃 ©Stuff   "가장 희귀"..시체꽃 보러 장사진"이라는 키워드로 뉴질랜드가 화제가 되고 있다.   고약한 냄새 때문에 '시체꽃'이라고도 불리는 꽃이 뉴질랜드의 한 공원에서 피어 많은 사람들이 이를 구경하기 위해 몰려들었다.   뉴...
    Date2020.01.07 Category일반
    Read More
  4. 호주 산불에 이웃 나라 뉴질랜드 하늘도 비상... '세기말 연상'

    누런빛으로 변한 오클랜드 ©Stuff   지난 5일 뉴질랜드 오클랜드의 하늘이 갑자기 누런빛으로 변해버렸다. 마치 세기말을 연상하는 듯한 분위기 탓에 SNS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고 외신 언론이 보도했다.   뉴질랜드 남섬의 주요 도시들은 1일 새해 첫날부...
    Date2020.01.07 Category일반
    Read More
  5. '홀리트리니티 교회' 크리스마스 콘서트로 타우랑가 푸드뱅크 역사상 최고액 기부

    홀리트리니티 교회의 데일 윌리암슨 목사(왼쪽)와 타우랑가 푸드뱅크 관계자 ©NZ Herald   타우랑가의 홀리트리니티 교회(Holy Trinity Church)는 노래와 춤, 웃음을 통해 타우랑가 푸드뱅크(Tauranga Community Foodbank)에 무려 $8000를 기부했다.   푸드뱅...
    Date2019.12.20 Category교계
    Read More
  6. '산타할아버지 아니예요'... 크리스마스 퍼레이드에서 예수님 탄생 알리는 70대 부부

    피티오라교회의 퍼레이드 수레를 맡은 알버트 할아버지 ©STUFF   올해도 해밀턴 시내 중심가에서는 수많은 군중이 구경하며 환호하는 크리스마스 퍼레이드가 열린다.   그리고 해밀턴 크리스마스 퍼레이드를 더욱 돋보이게 하는 사람들이 있다. 78세 알버트(A...
    Date2019.12.20 Category교계
    Read More
  7. '가고 싶어도 못 가는 사람들'이 흥이 나서 드리는 예배...'우리 함께 드려요'

    ©stmarystimaru   티마루(Timaru)의 세인트매리 교회(St Mary's Church)는 매년 이맘때 드리는 캐롤 예배에 소외되기 쉬운 양로원 노인들을 함께 초대했다.   'Lessons & Carols @ St Mary's'라는 제목의 캐롤 예배는 세인트매리 교회 성가대의 크리스마...
    Date2019.12.20 Category교계
    Read More
  8. 오클랜드 케밥집 주인이 무료로 케밥을 나눠주게 된 사연

    노숙자들에게 케밥을 무료로 나눠주는 케밥집 사장 방가쉬 ©Seven Sharp   오클랜드에 위치한 글렌 이든 케밥(Glen Eden Kebab) 식당은 '갈 곳 없는 굶주린 사람들이 찾아가는 곳'으로 유명하다.   케밥집 주인 주하이브 방가쉬(Zuhaib Abbas Bangash)가 노숙...
    Date2019.12.20 Category일반
    Read More
  9. 로토루아의 '특별한 크리스마스 캐롤 예배' 올해도 열려

    로토루아만의 독특한 크리스마스 캐롤 예배 ©NZ Herald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지난 8일 로토루아에서는 다양한 사람들이 함께 모여 특별한 크리스마스 캐롤 예배를 드렸다.   올해도 로토루아 구세군 교회(Salvation Army Church)에서는 치매 환자와 함께 하...
    Date2019.12.19 Category교계
    Read More
  10. 역사 깊은 교회를 '대마초 나이트클럽으로 만드는 캠페인' 난관에 부딪혀

    대마초 박물관으로 전락할 위기에 놓인 크라이스느처치 트리니티 교회 ©Whakamana   오랜 역사를 지닌 크라이스트처치 트리니티 교회(Trinity Congregational Church)를 대마초 박물관으로 만들기 위한 캠페인이 자금 부족으로 난관에 부딪혔다.   크라이스트...
    Date2019.12.19 Category교계
    Read More
  11. 뉴질랜드 내년 최저 임금 $18.90로 인상…25만명 수혜

    ©NZ Govt   2017년부터 단계적 인상…2021년 $20선 목표   뉴질랜드의 내년 최저임금이 시간당 $18.90로 인상된다. 이에 따라 25만명의 근로자가 수혜를 누릴 전망이다.   18일 뉴질랜드 정부는 2020년 4월1일부터 최저시급을 현재의 $17.70에서 $1.20 인상된 ...
    Date2019.12.19 Category일반
    Read More
  12. '화이트섬'... 화산 분출 이후 '마을 전체가 교회'

    파카타네에서 카페포유를 운영하는 테일러와 라일라 부부 ©STUFF   파카타네(Whakatāne)의 한 카페가 화이트섬(Whakaari/White Island) 화산 피해자 치료 및 구조에 관계된 사람들에게 식사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어 화제다.   카페 주인 테일러(Taylor Ulufon...
    Date2019.12.18 Category교계
    Read More
  13. '밤새 바닥에서...' 오클랜드 이든파크에 무슨 일이? 'TVNZ 취재 현장'

    존 캠벨 취재 모습 ©1 NEWS   지난 16일 오클랜드 이든 파크(Eden Park)에는 수백 명의 사람들이 몰려들었다. 푸드뱅크의 크리스마스 선물과 음식을 받기 위해 밤새 콘크리트 바닥에서 잠을 청한 이들이다. 푸드뱅크를 직접 찾은 TVNZ1 방송인 존 캠벨(John C...
    Date2019.12.18 Category일반
    Read More
  14. 한국 성평등, 153개국 중 108위… 뉴질랜드는 6위

    WEF 세계 성 격차 지수 상위 10개국 ©WEF 홈페이지   세계경제포럼 153개국 대상 정치,경제, 교육, 건강 등 4개 분야 조사분석   세계경제포럼(WEF)이 17일(현지시간) 발표한 '세계 성 격차 보고서'에서 한국이 전체 조사대상 153개국 중 108위에 머물렀다.  ...
    Date2019.12.18 Category일반
    Read More
  15. '크리스마스에 사라진 예수님' 회복시키기... 생활 실천 방법 '어렵지 않아요'

        HopeProject Christmas ©alltogetherNZ   뉴질랜드 전역의 복음화 비전을 가지고 교회 지원 사역을 하고 있는 뉴질랜드 호프프로젝트(Hope Project)는 크리스마스에 예수님을 회복시키기 위한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호프프로젝트는 개인 및 교회, 기관...
    Date2019.12.13 Category교계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104 Next
/ 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