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공인회계법인 JL파트너스 좋은씨앗교회

일반

‘반지의 제왕’ 촬영지마저…호주 산불 연기, 뉴질랜드까지 도달

by OneChurch posted Dec 06,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4.jpg

호주 산불 연기와 뉴질랜드까지 도달한 가운데, 뉴질랜드 남섬 남알프스 빙하가 화재 먼지로 뒤덮여 붉은 빛을 띄고 있다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Untitled-5.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최악의 산불로 호주 동부 지역 57억 평이 잿더미가 된 가운데, 화재로 발생한 연기가 수천 ㎞를 건너 뉴질랜드 빙하까지 도달했다.

 

여행작가 리즈 칼슨은 2일(현지시간)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호주에서 날아온 화재 먼지로 뉴질랜드 남섬 빙하가 붉게 변했다”라고 밝혔다.

 

지난달 말, 뉴질랜드 남섬의 하늘은 평소와 달리 뿌연 안개로 가득했다. 며칠 후 다시 맑은 하늘이 드러나자 칼슨은 헬리콥터를 타고 뉴질랜드 남섬 남알프스의 마운트 어스파이어링 국립공원 상공을 둘러봤다.

 

Untitled-6.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Untitled-7.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Untitled-8.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하늘에서 본 어스파이어링산의 빙하는 그러나 본래의 모습과는 다른 붉은빛을 띠고 있었다. 칼슨은 “호주 산불 연기가 편서풍을 타고 태즈먼해를 가로질러 여기까지 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저 멀리서부터 더러워 보이던 빙하는 가까이 가보니 먼지로 덮여 있었다”라고 덧붙였다.

 

실제로 지난달 초 촬영한 위성사진에서도 호주에서 발생한 연기가 뉴질랜드 쪽을 향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현지언론은 호주 뉴사우스웨일스주에서 발생한 먼지가 바다 건너 2000㎞ 떨어진 뉴질랜드 남섬까지 도달했다고 전했다.

 

호주 뉴사우스웨일스에서는 7월 이후 계속된 산불로 190만㏊(1만9000㎢, 57억 평)가 불에 탔다. 특히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에 등재된 블루 마운틴 국립공원은 20%가 잿더미가 됐다. 지난 2002년과 2003년 100만 헥타르가 화재로 소실된 것과 비교하면 피해 면적은 2배에 달한다.

 

Untitled-9.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Untitled-10.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야생동물 피해도 커 코알라는 사실상 기능적 멸종 단계에 접어들었으며, 화재 연기와 먼지가 도심을 뒤덮으면서 주민들 역시 호흡기 질환을 호소하고 있다. 그러나 현재까지도 수백 건의 화재가 이어지고 있어 피해는 더욱 커질 전망이다.

 

한편 마운트 어스파이어링 국립공원은 1990년 이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록된 곳으로, 3555㎢의 넓은 면적을 자랑한다. 특히 해발 3027m로 뉴질랜드에서 가장 높은 어스파이어링산은 남반구의 ‘마터호른’(알프스 3대 북벽 중 하나)이라 불린다. 영화 ‘반지의 제왕’의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Untitled-12.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Untitled-11.jpg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출처: 서울신문 나우뉴스

https://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191205601011&wlog_tag3=naver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힘들지만 재밌어요' 성탄절날 더 바빠지는 사람들 '크리스마스 런치 & 디너'

    리치몬드 크리스마스 런치  행사 담당 비키 스파이어스와 홀리트리니키 교회의 캐런 호디 ©MARTIN DE RUYTER STUFF   성탄절날 넬슨 전역에서는 곳곳마다 열리는 크리스마스 점심 식사 행사로 인해 수많은 자원 봉사자들이 분주히 움직일 것으로 예상된다.   ...
    Date2019.12.13 Category교계
    Read More
  2.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는 팩앤세이브 수퍼마켓 직원 이야기

    SNS를 뜨겁게 달군 팩앤세이브 수퍼마켓 직원 ©Facebook   팩앤세이브(Pak'n Save) 수퍼마켓 직원의 따뜻하고 감동적인 선행이 SNS를 통해 알려지면서 최근 인터넷상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토요일, 사모아 오노 발루리마(Samoa Ono ValuLima) 페이...
    Date2019.12.13 Category일반
    Read More
  3. '성서공회 크리스마스 카드와 선물 태그'로 얻을 수 있는 2가지

    뉴질랜드 성서공회가 출시한 크리스마스 카드 ©Manna Christian Stores   뉴질랜드 성서공회(Bible Society NZ)의 크리스마스 카드와 선물 태그로 더욱 의미 있는 크리스마스를 기념해 보세요!   매년 다양한 디자인의 크리스마스 카드를 출시하는 뉴질랜드 ...
    Date2019.12.12 Category교계
    Read More
  4. 오클랜드 현직 목사가 쓴 '뉴질랜드 초기 교회 역사책' 발간

    ©WMCNZ   감리교회 목회자 리처드 와프(Richard Waugh) 박사가 뉴질랜드 감리교회/웨슬리교회 역사 및 신학 책을 발간했다.   'Renew Your Wesleyan DNA(당신의 웨슬리교 유전자를 회복하라)'라는 와프 박사의 최신 저서는 감리교 창시자 존 웨슬리(John Wesl...
    Date2019.12.12 Category교계
    Read More
  5. OECD 중 '공기가 가장 깨끗한 나라' 1위 뉴질랜드... 최악의 나라는?

    ©파이낸셜뉴스   '최악 공기' 인도·중국, 10만명당 140명 대기오염으로 사망   OECD '한눈에 보는 보건' 대기오염 사망자수 첫 집계 한국 2016년 기준 21위 가장 청정한 국가는 뉴질랜드   겨울철 미세먼지 공습이 시작된 가운데 대기오염으로 경제협력개발기...
    Date2019.12.12 Category일반
    Read More
  6. 뉴질랜드 총리가 '같은 젊은 총리로서 핀란드 총리에 조언해달라'는 기자에게 한 말

    왼쪽: 산나 마린 핀란드 총리, 오른쪽: 자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 ©REUTERS   '바로 그런 게 문제다'   자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최근 자신의 세계 최연소 총리 기록을 갈아치운 핀란드의 신임 총리 산나 마린에게 ‘조언은 필요 없다‘고 말했다. 마린의 ...
    Date2019.12.12 Category정치
    Read More
  7. '알파카 타고 아기 예수 만나러 가는 동방박사' 보러 오세요

    매시장로교회에서 낙타대신 동방박사 태우고 가는 알파카 ©Stuff 매시장로교회(Massey Presbyterian Church)가 매년 크리스마스가 되면 시민들에게 예수님 탄생 장면을 재연해서 보여주는 크리스마스 드라이브스루(Christmas Drive-Through)가 올해도 열...
    Date2019.12.11 Category교계
    Read More
  8. 성탄절 앞두고 뉴질랜드 교회들에서 펼쳐치는 따뜻한 선물 행렬 '교회마다 다른 스타일'

    어라이즈교회 ©arisechurch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면서 뉴질랜드 전국의 각 교회들에서 어려운 형편의 가정들을 돕는 따뜻한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어라이즈교회(ARISE Church)는 크리스마스 음식을 담은 수천 개의 선물 상자를 웰링턴, 헛밸리(Hutt Valle...
    Date2019.12.11 Category교계
    Read More
  9. 비극이 되어버린 뉴질랜드 화산 허니문…美 신혼부부 중화상

    ©페이스북   뉴질랜드 화이트섬 화산 폭발로 오늘까지 사망자가 6명으로 늘어난 가운데, 신혼여행차 화이트섬을 방문했던 미국인 부부가 중상자 명단에 포함된 사실이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워싱턴포스트 등은 10일 화이트섬으로 신혼여행을 간 3...
    Date2019.12.11 Category일반
    Read More
  10. '쑥쓰러워 말고 따라하세요'…기내까지 뻗은 웰니스 열풍

    에어뉴질랜드가 레스 밀스와 함께 기내 웰니스 운동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Air New Zealand/Les Mills   건강 의식이 고조되면서 웰니스 열풍이 전 세계적으로 화두가 되고 있다. 웰니스(wellness)는 영어로 건강(well-being)과 행복(happiness)의 합성어로 ...
    Date2019.12.11 Category일반
    Read More
  11. '교회 출석률 감소 후...' 크라이스트처치 대형 광고판에 '불쾌하다' 시민 불만

    논란이 된 크라이스트처치의 대형 광고판 ©Newshub   교회 출석률이 줄어든 후 가정 폭력, 자살, 약물 남용이 증가했다는 내용의 대형 광고판이 크라이스트처치 번화가에 걸리자 한 시민이 불만을 제기했다.   익명을 요구한 이 여성은 지난 금요일 오후 퇴근...
    Date2019.12.10 Category일반
    Read More
  12. 오클랜드서 수많은 어린이 목숨 잃은 '사모아 위한 기도회' 열려... '지금은 기도할 때'

    오클랜드서 열린 사모아를 위한 기도회 ©RNZ   사모아에서 홍역으로 인한 사망자가 속출하면서 오클랜드에 거주하는 사모아인들은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애도와 절망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이에 따라 지난 4일 오클랜드 망게레(Māngere)에서는 약 160명의 ...
    Date2019.12.10 Category일반
    Read More
  13. 화이트 섬 화산 분출 ‘생존자 없을 듯’… 한국인 피해 전해지지 않아

    9일 뉴질랜드 화이트 아일랜드 와카아리 화산 분출 시작 직후의 모습 ©AFP / Michael Schade   화이트섬 화산재, 뉴질랜드 본토에는 영향 미치지 않을 것   뉴질랜드 경찰은 화이트섬 화산이 터진 지 10시간 정도 지난 9일 밤 생존자 발견을 기대하지 않는다...
    Date2019.12.10 Category일반
    Read More
  14. [속보] 뉴질랜드 화이트섬 화산 분출로 지금까지 5명 사망, 다수 실종 '뉴질랜드인, 외국인 포함 '

    화이트섬 화산 분출 모습 ©Allessandro Kauffman https://www.instagram     관광객 포함 실종자 수색 중…피해 더 늘 수도   뉴질랜드 화이트섬(White Island)에서 9일 활화산이 분화하면서 지금까지(9일 밤 9시 기준) 최소 5명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
    Date2019.12.09 Category일반
    Read More
  15. ‘반지의 제왕’ 촬영지마저…호주 산불 연기, 뉴질랜드까지 도달

    호주 산불 연기와 뉴질랜드까지 도달한 가운데, 뉴질랜드 남섬 남알프스 빙하가 화재 먼지로 뒤덮여 붉은 빛을 띄고 있다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리즈 칼슨 홈페이지 youngadventuress   최악의 산불로 호주 동부 지역 57억 평이 잿더미가 ...
    Date2019.12.06 Category일반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04 Next
/ 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