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메가텔 좋은씨앗교회

일반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 '원스트라이크'제 도입…어기면 바로 퇴출

by OneChurch posted May 15,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6.jpg

페이스북,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원스트라이크' 도입 ©AP=연합뉴스

 

라이브 규제 강화…뉴질랜드 총격참사 후속 조치

뉴질랜드 총리 "마크 저커버그와 두 차례 대화"

 

혐오 표현이 담긴 게시물을 방치한다는 비판을 받아온 페이스북이 생중계(라이브) 서비스 정책을 한 번이라도 어긴 사용자는 일정 기간 서비스 접근을 금지하기로 했다.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 테러범이 총기 난사 장면을 페이스북으로 생중계한 지 약 두 달 만에 나온 조치다.

 

CNN, 뉴욕타임스(NYT) 등은 14일(현지시간) 페이스북이 라이브 서비스에서 가장 중요한 정책(most serious policies)을 위반한 사용자는 즉시 일시 퇴출하는 '원스트라이크'(one-strike) 제도를 이날부터 도입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페이스북은 라이브 서비스 규칙을 지키지 않으면 일시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게 될 것이며, 첫번째 위반 때는 30일 동안 이용이 금지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여러명이 공격적인 내용의 게시물을 올리거나, 특히 심각한 악성(egregious) 게시물을 올린 사용자에 대해서는 아예 페이스북 이용을 금지하는 방안도 나왔다.

 

그간 페이스북은 유해 콘텐츠가 올라오면 일차적으로 삭제하고 이후에도 이용자가 계속해서 올리면 일정 기간 페이스북 이용을 금지하는 방식을 취해왔다.

 

하지만 이제부터는 유해 콘텐츠를 한 번만 올려도 이용자가 즉시 일정 기간 페이스북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를 사용하지 못하게 된다.

 

현재 각국에서 온라인상 폭력적인 게시물을 제거하자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자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15일 프랑스 파리에서 회의를 열고 온라인상의 극단주의적인 콘텐츠 확산을 규제하기 위한 '크라이스트처치 콜'(Christchurch Call) 서약에 서명할 것으로 보인다.

 

아던 총리는 인터뷰에서 이 문제와 관련해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와 직접 두 차례 대화했으며 페이스북과 잘 소통 중이라고 말했다고 CNN은 전했다.

 

크라이스트처치 총격 테러 이후 페이스북은 사건 당시 영상 150만개를 삭제했다. 테러범은 페이스북을 통해 자신의 범행을 생중계했고, 페이스북이 차단하기 전 동영상 일부가 유튜브, 트위터 등을 통해 인터넷 상에서 퍼졌다.

 

새로운 정책을 적용하면 범행을 생중계를 할 수 없을 것이라고 페이스북 대변인은 CNN에 전했다.

 

자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는 이날 페이스북의 발표에 대해 "테러리스트들이 도구로 사용하는 앱을 억제하는 훌륭한 첫걸음"이라고 평가했다.

 

아던 총리는 "테러 게시물을 제거함으로써 소셜미디어를 더 안전하게 하는 데 장기적으로 협력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번 페이스북의 발표는 15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온라인 극단주의 정상회의'를 앞두고 나온 것이다.

 

뉴질랜드 총격 테러 생중계 사건을 계기로 열리게 된 이번 회의에서는 세계 지도자들과 기술 기업 임원들이 모여 온라인에서 극단주의 콘텐츠를 제거한다는 약속을 할 예정이다.

 

 

출처: 연합뉴스, 뉴시스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90515_0000651574&cID=10101&pID=10100

https://www.yna.co.kr/view/AKR20190515132000009?input=1195m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notice

    내년으로 다가온 국민투표, '대마초와 폭력 연관성' 조사 요청하는 청원 운동에 참여하세요!

    ©saynopetodope 현재 뉴질랜드에서는 2020년 국민투표를 앞두고 대마초 합법화 요구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대마초 합법화 반대 캠페인 웹사이트 SayNopeToDope.org.nz에서는 대마초와 폭력의 연관성을 조사할 것을 정부에 촉구하는 청원 운동...
    Date2019.05.17 Category마약
    read more
  2. 파리 회담서 구글·페이스북 인터넷 공룡기업들, 콘텐츠 규제 공조 합의

    15일 엘리제궁에서 인터넷 증오표현 규제 회의(크라이스트처치 콜 회의)를 주재하는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앞줄 왼쪽에서 두번째)과 자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맨 왼쪽) ©파리 AFP=연합뉴스   파리 '크라이스트처치 콜' 회의서 알고리즘·AI 개발 박...
    Date2019.05.16 Category일반
    Read More
  3. 통장에 들어온 1200만 달러, ‘국세청 실수’…잠깐 동안 백만장자였던 여성

    뉴질랜드에 사는 타이히아는 지난 6일 140억이 넘는 돈이 자신의 계좌로 입금된 사실을 확인했다 ©1NEWS   내 통장에 갑자기 100억 가까운 돈이 들어온다면 어떤 기분일까. 뉴질랜드 오클랜드시에 사는 사바나 타이히아는 지난 6일(현지시간) 국세청 세금 환...
    Date2019.05.16 Category일반
    Read More
  4. 음대 꿈 접고 사역자의 길 선택한 넬슨 청년, '청소년들의 멘토가 되다'

    올해 넬슨 청소년 행사 강연자로 초청된 일라이자 버튼 목사 ©ELIJAH BURTON   5월 18일 넬슨(Nelson) 수터시어터(Suter Theatre)에서 열리는 넬슨 청소년을 위한 행사, 영앤인스파이어드(Young and Inspired) 강연자로 초청된 29세 일라이자 버튼(Elijah Bur...
    Date2019.05.16 Category교계
    Read More
  5. 청각장애인 인식 개선 위한 뉴질랜드 수화 주간, 올해 테마는 '내 언어, 내 공간'

    수화통역사가 통역을 하는 가운데 총리가 입법 계획을 밝히고 있다 ©STUFF   매년 정부가 주관하는 뉴질랜드 수화 주간(New Zealand Sign Language Week)이 지난 6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었다.   뉴질랜드에서는 영어, 마오리어와 함께 뉴질랜드 수화(NZSL)가...
    Date2019.05.16 Category일반
    Read More
  6. 뉴질랜드 이민성, 16일 워킹홀리데이 비자 접수 시작 '선착순 3천명'

    ©뉴질랜드 이민성 홈페이지 캡처   뉴질랜드 이민성이 16일 워킹홀리데이 비자 모집 신청 접수를 시작하는 가운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뉴질랜드 이민성은 이날 오전 7시(한국시간)부터 워킹홀리데이 비자 모집 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뉴질랜드 워킹홀리...
    Date2019.05.16 Category일반
    Read More
  7. '용 연구 부탁해요'…뉴질랜드 총리에게 편지 쓴 11살 소녀

    뉴질랜드 소녀 빅토리아(11)가 지난 4월 아던 총리에게 “용을 연구해달라”는 편지를 보냈다. 이후 아던 총리는 자필로 답신을 보냈다 ©아틀란틱   “슬프게도 용 연구 안하고 있어” 11세 소녀 편지에 대한 총리의 답장   뉴질랜드에 사는 11살 소녀가 자신다 ...
    Date2019.05.15 Category일반
    Read More
  8.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 '원스트라이크'제 도입…어기면 바로 퇴출

    페이스북, 라이브 스트리밍 서비스 '원스트라이크' 도입 ©AP=연합뉴스   라이브 규제 강화…뉴질랜드 총격참사 후속 조치 뉴질랜드 총리 "마크 저커버그와 두 차례 대화"   혐오 표현이 담긴 게시물을 방치한다는 비판을 받아온 페이스북이 생중계(라이브) 서...
    Date2019.05.15 Category일반
    Read More
  9. K로드 스토리 2화: 미키 더 랫, 공동묘지에도 삶이 존재한다 (영상)

    K로드 스토리 영상 제2화 보기 ©STUFF/TOP SHELF 다음 내용은 Stuff지의 기사로 뉴질랜드 사회의 모습을 반영하고 있기에 원처치에 소개합니다. 뉴질랜드 최대 도시인 오클랜드 홈리스들의 이야기를 다룬 다큐멘터리 'K로드 스토리 제2화: 미키 더 ...
    Date2019.05.15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0. 부흥과 함께 문화재를 새 성전으로 맞이한 오아마루 교회

    새 성전 콜럼바 교회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굿서 목사 ©ODT   뉴질랜드 문화재로 등재된 오아마루(Oamaru) 사우스힐(South Hill)의 콜럼바장로교회(Columba Presbyterian Church)가 예배당으로서 새 삶을 얻었다.   지난 12일 창립 9주년을 맞은 하우스...
    Date2019.05.15 Category교계
    Read More
  11. 영국 입국시 뉴질랜드, 한국 여권 자동입국심사 적용…대기시간 1시간 준다

    ©연합뉴스   전자여권으로 자동입국, 입국서류 작성 필요 없어   이번주부터 영국에 입국하는 뉴질랜드인과 한국인은 자동입국심사 제도를 적용받게 돼 대기시간이 1시간 가까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영국 정부는 5월 13일부터 런던 히스로, 개트윅 공...
    Date2019.05.14 Category일반
    Read More
  12. 학생들의 폭력에 시달리는 뉴질랜드 교사들 증가해

    ©1 NEWS   뉴질랜드 초등학교 교장, 교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학교에서 폭력 및 폭행 위협에 시달리는 교사들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학교장들의 건강복지 실태를 파악하는 이 설문 조사는 뉴질랜드 교직원 노조(NZEI) 의뢰로 호...
    Date2019.05.14 Category교육
    Read More
  13. 올 7월, 뉴질랜드 최초로 마라에에서 펼쳐지는 오타고대 기독교 신학 특강

    강의를 맡은 테카아와 목사와 레이 교수 ©otago.ac.nz   오타고 대학(University of Otago) 신학부는 올 7월 초 "마오리의 종교적 세계관(religious worldview according to Māori)"이라는 주제로 1주일 간 기독교 신학 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다.   기독교와 ...
    Date2019.05.14 Category교계
    Read More
  14. 뉴질랜드관광청, 와인 산지에서 체험할 수 있는 미식•숙소•액티비티 소개

    오클랜드에 위치한 ‘빌라 마리아 이스테이트’의 모습​ ©Villa Maria   포도밭서 느끼는 대자연! 뉴질랜드의 '와인빛 가을’   뉴질랜드는 지금 향긋한 와인을 벗 삼아 가을의 그윽한 정취를 만끽하기에 더없이 좋은 시기다. 북섬 오클랜드에서 남섬 센트럴 오...
    Date2019.05.10 Category일반
    Read More
  15. 뉴질랜드 바다에 '낯선' 열대어들 등장…더워진 해수 때문에

    하이난섬 인근 바다에서 촬영된 뎀젤피시 ©신화=연합뉴스   지구 온난화로 해수 온도가 상승하면서 남반구 중위도에 위치한 뉴질랜드 바다에서 점점 더 많은 종류의 열대 물고기들이 발견되고 있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9일 보도했다.   뉴질랜드 국립 매시...
    Date2019.05.10 Category일반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78 Next
/ 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