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공인회계법인 JL파트너스 좋은씨앗교회

교계

'하나님의 집'이 뉴질랜드 '사람들의 집'으로 팔리고 있다

by OneChurch posted May 23,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2.jpg

부동산 시장에 나온 타라나키 오타케호의 세인트존스 교회 ©STUFF

 

뉴질랜드 부동산 시장에는 터무니없이 비싸고 비좁은 주택만 나와있는 것이 아니다. 훨씬 넓고 훌륭한 집도 있다. 바로 교회이다.
 

새하얀 울타리, 드넓은 정원, 웅장하고 높은 천장, 많은 사람들이 앉을 수 있는 충분한 공간, 거기다 멋진 오르간도 갖춰져 있다.
 

타라나키(Taranaki) 해안 오타케호(Otakeho)에 위치한 세인트존스성공회교회(St John's Anglican Church)를 비롯해 현재 뉴질랜드 부동산 시장에 올라와 있는 교회는 약 12​개에 달한다.

 

1893년에 지어진 세인트존스성공회교회가 부동산 매물로 나오게 된 이유는 점점 줄어든 시골 인구로 풀이된다. 지난 몇 년간 뉴질랜드의 많은 교회들이 매각된 것도 이러한 이유에서이다.

 

지난 50년 동안 농어촌 지역의 인구는 3분의 1 감소했고 교구 수는 절반으로 줄었다. 교회 수 역시 4,000개로 감소했다.
 

매시대학(Massey University) 역사학 교수 피터 라인햄(Peter Lineham)은 "뉴질랜드인들의 일상생활에서 종교는 예전만큼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지 않으며, 뉴질랜드 역사상 종교가 강하게 작용한 시대도 없었다"고 설명했다.

 

Untitled-3.jpg

지난 50년 간 농어촌 지역 인구는 3분의 1 감소, 교구 수는 절반으로 줄었다. 교회 수 역시 4,000개로 감소했다 ©STUFF

 

라인햄 교수는 풀타임 목사에 대한 비용적 부담 또한 교회가 매각되는 이유 중 하나라고 덧붙였다.
 

"현재 목사 한 명을 두는데도 6~7만 달러의 비용이 듭니다. 주거 비용에 3년 연수 및 생활비가 들어가죠."
 

"건물 임대에 지불하는 토지 주인에게 돌아가는데 보통은 교단에 해당됩니다(지역 교인이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고 가정하면)."
 

세인트존스 교회는 맥도널드부동산(McDonald 's Real Estate)의 중개인 비브 스콧(Viv Scott)이 매매를 맡게 된 3번째 교회이다. 매매가 성사된 교회 하나는 중고품 상점이 되었고 다른 하나는 예식장이 되었다.
 

"엘섬(Eltham)에 있는 교회와 카퐁아(Kaponga)에 있는 교회를 팔았고 이제 오타케호에 있는 세인트존스 교회를 맡게 되었어요. 성도 수가 부족하고 교회에 나올 사람이 적은 것 같습니다."

 

Untitled-4.jpg

지난 2013년 인구 조사에서 자신을 기독교인이라 분류한 뉴질랜드인은 1,858,977명이다.

2006년 2,027,418명에 비해 현저히 줄었다 ©STUFF

 

세인트존스 교회를 소유한 센트럴 타라나키 성공회의 주임사제 사무실 직원 카렌 크리스티안(Karen Christian)은 지금까지 얼마나 많은 교회를 매각했는지 정확히 알 수 없지만 세인트존스 교회는 최근 5년 안에 매각되는 5번째 교회라고 설명했다.
 

"여전히 이 교회에서 예배를 원하는 사람들은 많지만 시대가 변했습니다."
 

"오타케호 지역의 성도 수가 크게 줄었습니다. 시골 작은 마을들이 보통 그렇죠."
 

크리스티안은 독특한 건축 디자인 때문에 교회가 매물로 나올 때마다 많은 이들이 관심을 보인다고 말했다.
 

"많은 사람들이 멋진 건축에 좋은 반응을 보입니다."

 

Untitled-5.jpg

뉴질랜드인의 일상생활에서 종교는 예전만큼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지 않는다는 매시대 역사학 교수 피터 라인햄 ©STUFF

 

트레이드미(TradeMe)를 검색해 보면, 현재 매물로 나와 있는 교회는 전국에 10개나 있으며 가격은 $115,000~$310,000에 이른다. 과거에 교회였다가 가정집으로 개조된 곳도 많다.
 

오클랜드 대학(University of Auckland)의 신학 및 종교학 교수인 조세프 불불리아(Joseph Bulbulia)는 지난해 10월, 더 이상 사용되지 않는 교회를 구입했다.

 

포코루아 호수(Lake Pokorua)와 태즈먼 해(Tasman Sea)가 내려다 보이는 아휘투반도(Awhitu Peninsula)의 상징 코헤코헤교회(Kohekohe Church)는 1886년에 장로교회로 지어졌다가 1976년부터 더 이상 사용되지 않았다.

 

"원래는 집으로 개조해서 살려고 구입했는데 지금은 이 교회를 보존하는 것으로 목표가 바뀌었습니다. 교회가 지역 주민들의 영적인 삶에 기여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생각했어요." 불불리아 교수는 말했다.

 

Untitled-6.jpg

오타케호 세인트존스성공회교회를 비롯해 뉴질랜드의 많은 교회가 매각되고 있다 ©STUFF

 

뉴질랜드 성공회 측 대변인 로이드 애쉬튼(Lloyd Ashton)은 센서스 인구 조사를 통해 지난 50여 년 동안 뉴질랜드인들이 비종교화되었음을 알 수 있다고 밝혔다.

 

2013년 인구 조사에서 성공회, 카톨릭, 장로교, 감리교, 침례교를 포함해 자신을 기독교인이라 분류한 뉴질랜드인은 1,858,977명이다. 2006년 2,027,418명에 비해 현저히 줄어든 것이다.

 

애쉬튼은 직장 때문에 농촌 지역에서 도시로 많은 이들이 이주한 것도 한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센트럴 오타고(Central Otago) 지역의 로렌스(Lawrence)를 예로 들었다.

 

"그 작은 마을에 얼마나 많은 교회가 있는지 깜짝 놀랐습니다."

 

Untitled-7.jpg

맥도널드부동산이 판매한 교회들은 현재 중고품 상점과 예식장으로 이용되고 있다 ©MCDONALD'S REAL ESTATE

 

"교회들이 빽빽히 들어서 있어요. 모두 교파 구분이 뚜렷했던 시대에 지어진 것이죠. 그때는 주일을 엄격히 지키고 대부분의 사람들이 차가 없던 시절입니다."
 

"골드러시 절정의 시대에 로렌스 인구는 11,500명이었는데 지금은 450명밖에 되지 않습니다."

 

 

번역: 원처치

원본 기사: Stuff

https://www.stuff.co.nz/life-style/home-property/103976080/house-of-god-could-be-house-of-yours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뉴질랜드 최고봉 암벽서 사람 얼굴 형상 발견 화제

    아오라키 마운트쿡 암벽 사람 얼굴 형상 ©Newshub   (오클랜드=연합뉴스) 고한성 통신원 = 뉴질랜드 최고봉 아오라키 마운트 쿡 암벽에서 사람 얼굴 형상이 사진에 찍혀 화제다.   뉴질랜드 언론인 뉴스허브는 크라이스트처치 미술관 주인이자 아마추어 사진...
    Date2018.06.01 Category일반
    Read More
  2. "뉴질랜드서 한국인 17명 태운 관광버스 사고...15명 부상"

    ©YTN   뉴질랜드 남섬에서 현지 시간으로 오전 8시 쯤 한국인 관광객 17명이 탄 버스가 배수로로 굴러 15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뉴질랜드 현지매체 RNZ에 따르면 퀸즈타운에서 출발한 관광버스가 테아나우 근방 빙판에서 굴러 배수로에 빠지...
    Date2018.06.01 Category일반
    Read More
  3. 웰링턴 도심 길거리에 최첨단 '스마트 쓰레기통' 등장

    스마트 쓰레기통 ©Wellington City Council   5월 24일부터 웰링턴 도심 길거리에는 최신 기술이 도입된 일반 쓰레기 및 재활용 쓰레기통이 설치된다. 이는 전국적으로 실시되고 있는 "쓰레기는 쓰레기통에 버립시다(Let’s Put Litter in its Place)"라는 캠...
    Date2018.05.31 Category일반
    Read More
  4.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로 선정된 웰링턴, 데이트 비용도 저렴해

    살기 좋은 50개 도시 중 1위를 차지한 웰링턴 ©STUFF   도이체방크(Deutsche Bank)가 발표한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50개 도시 중에 웰링턴이 1위로 선정되었다.    뉴질랜드의 수도 웰링턴은 취리히(Zurich), 코펜하겐(Copenhagen), 에든버러(Edinburgh), ...
    Date2018.05.31 Category일반
    Read More
  5. 발작, 경련, 폭력성 일으키는 신종 합성 마약 유통...지난 1년 30명 사망

    ©NZ Herald 복용 후 사망에 이르게 하는 치명적인 신종 합성 마약이 현재 오클랜드에서 유통되고 있다. 지난해 7월에도 치사율 높은 합성 마약이 유통되면서 단 몇 주 안에 7명의 사망자가 발생했고, 검시관과 경찰이 대대적인 경고에 나서는 전례 없는 ...
    Date2018.05.31 Category마약
    Read More
  6. [에브리바디 잇] 마지막 3편 - 환경, 사회, 굶주림 문제를 모두 해결한다

    오클랜드의 굶주린 사람들을 배불리 먹이는 에브리바디 잇 레스토랑 ©NZ Herald 오클랜드에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수백 명의 사람들이 일주일에 한 번 무료로 식사할 수 있는 곳이 있다. 바로 '에브리바디 잇(Everybody Eats)'이다. 뉴질랜드 최...
    Date2018.05.30 Category일반
    Read More
  7. 사이먼 브릿지스 국민당 대표, 낙태 법 개정할 이유 없다

    뉴질랜드 국민당 대표 사이먼 브릿지스 ©STUFF   '낙태는 흔치 않은 일이어야 하며, 안전하고 합법적이어야 해'   국민당(National Party) 대표 사이먼 브릿지스(Simon Bridges)는 뉴질랜드의 낙태 법을 개정할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브릿지스 대표는 RNZ...
    Date2018.05.29 Category일반
    Read More
  8. NZ 아던 총리 “낙태는 더 이상 범죄 행위로 분류되어서는 안 된다” 주장

    자신다 아던 총리의 기자회견 모습 ©1NEWS 현재 뉴질랜드 법률위원회(Law Commission)에서 낙태를 형법이 아닌 보건법으로 다루는 법 개정을 두고 국민들의 의견을 수렴 중인 가운데, 자신다 아던(Jacinda Ardern) 뉴질랜드 총리가 낙태를 범죄로 분류함...
    Date2018.05.29 Category일반
    Read More
  9. 뉴질랜드, 내년에 대마초 합법화 국민투표 실시할 가능성 높아

    ©123rf 뉴질랜드 정부가 내년에 대마초 합법화 법안 국민투표를 실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정부는 총선이 열리는 2020년에 국민투표를 함께 실시하는 것이 현명하지 않을 수 있다는 당 내 의견을 토대로 2019년에 국민투표를 실시하는 방안을 현재 ...
    Date2018.05.29 Category마약
    Read More
  10. 파티의 도시 퀸스타운에 가려진 어두운 그림자, 중독증 환자 2배로 껑충

    퀸스타운에서 술 파티를 벌이는 사람들 ©ODT   퀸스타운에서 중독증 치료를 받는 환자들의 수가 2년 만에 두 배로 증가했다.   의료 전문가들은 휴양지로 인기 높은 퀸스타운에 이를 감당할 의료 시설 및 자원이 부족하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있다.   서던디스...
    Date2018.05.25 Category일반
    Read More
  11. 사우스캔터베리 지역 주민들의 넉넉한 인심에 통가 사람들 감동받아

    모금운동을 시작한 티마루 통가교회 사람들 ©STUFF 사이클론 기타(Gita)로 피해를 입은 통가 주민들을 돕기 위해 모금 운동을 벌인 티마루(Timaru)의 한 교회가 예상치 못한 4대의 운송 컨테이너를 주민에게 기증받으면서, 결국 이를 채우기 위한 모금 ...
    Date2018.05.25 Category교계
    Read More
  12. "관광객 홍수에 못살겠다" …뉴질랜드도 관광객 규제 동참

    【크라이스트처치=AP/뉴시스】규모 7.8 강진이 발생한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인근에서 14일 독일인 관광객 2명이 폐쇄된 도로가 다시 열리기를 기다리면서 자동차 밖에 나와 여유를 즐기고 있다. 2016.11.14 ©뉴시스      이탈리아 베네치아, 스페인 바르...
    Date2018.05.24 Category일반
    Read More
  13. NZ 성서공회, 전국 10만명 어린이에게 '진짜 멋있는 예수님 이야기' 책 선물해

    The Super Cool Story of Jesus ©Bible Society   뉴질랜드 성서공회(Bible Society)는 전국의 수많은 분들이 관심을 보인 덕분에 'The Super Cool Story of Jesus(진짜 멋있는 예수님 이야기)' 책 8만 권을 뉴질랜드 어린이들에게 나누어줄 수 있었다고 전했...
    Date2018.05.24 Category교계
    Read More
  14. '하나님의 집'이 뉴질랜드 '사람들의 집'으로 팔리고 있다

    부동산 시장에 나온 타라나키 오타케호의 세인트존스 교회 ©STUFF   뉴질랜드 부동산 시장에는 터무니없이 비싸고 비좁은 주택만 나와있는 것이 아니다. 훨씬 넓고 훌륭한 집도 있다. 바로 교회이다.   새하얀 울타리, 드넓은 정원, 웅장하고 높은 천장, 많은...
    Date2018.05.23 Category교계
    Read More
  15. 뉴질랜드 정부 예산안 공개…사회보장 지출 확대

    자신다 아던 총리 ©KEVIN STENT/STUFF 자신더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집권 후 처음으로 공개한 예산안에는 사회 보장 지출을 크게 확대하는 내용 등을 담았다. 17일 다우존스 등 외신에 따르면 그랜트 로버트슨 뉴질랜드 재무장관은 예산안을 공개하며 "...
    Date2018.05.23 Category정치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24 125 126 127 ... 162 Next
/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