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민 & 한인교계 뉴스

|  뉴질랜드 교민, 한인 교회 및 단체들의 소식들을 전합니다

타우랑가 샘물교회 오클랜드 한우리교회

기관단체

2018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 “십자가, 그 놀라운 은혜”

by 원처치 posted Dec 07, 2018 Views 23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1542967773329.jpg

제19회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가 해밀턴 와이카토 대학에서 열렸다 ©KOSTA NZ

 

2018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 “십자가, 그 놀라운 은혜”

 

제19회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가 11월 20일부터 23일까지(3박 4일) 해밀턴 와이카토 대학(University of Waikato)에서 열렸다. ‘십자가, 그 놀라운 은혜 - The Cross, Amazing Grace’(골 1:19-20)를 주제로 140여 명의 청년들이 참석한 가운데 7명의 강사들과 40여 명의 스텝들의 섬김 속에 진행되었다. 특히 올해는 오클랜드를 포함해 해밀턴, 웰링턴, 왕가누이, 크라이스트처치 등에서 먼 발걸음을 한 참석자들이 많았다. 올해 코스타는 첫날부터 우박을 동반한 천둥, 번개로 예사롭지 않게 시작했으나 컨퍼런스 기간 동안 받은 은혜와 감동은 예년보다 더 크고 깊었다는 참가자들의 반응이 이어졌다.

 

이번 강사진은 김근주 교수(느헤미야 전임연구위원), 김미도 멘토(골드만삭스 부사장 역임), 김의신 목사  장성미사모 부부(광주 다일교회), 서재석 대표(Young2080 대표), 유남호 박사(Korean Bible Studies 대표간사), 이은성 목사(산들교회)로 예년보다 조금 적었지만 일당백으로 참가자들의 필요를 채워주었는데, 총 11번의 전체강의와 12개의 선택세미나를 통해 많은 청년들에게 필요한 말씀을 전했다.

 

P1670685.jpg

제19회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 강의 현장 ©KOSTA NZ

 

김근주 교수, 개인중심적 신앙 벗어나는 공공적 신앙 강조해

 

전체집회 중 성경강해는 김근주 교수가 3일 연속 레위기를 텍스트로 구약성경을 보는 눈을 새롭게 만들어 주었다. 김 교수는 청년들을 비롯해 그리스도인들이 일반적으로 어려워하는 레위기 전체를 훑어가면서 제사법, 정결 규례, 거룩한 삶을 중심으로 올해 주제를 풀어갔다. 청년들에게 어렵고 어쩌면 읽을 기회가 적었던 레위기 본문을 전체적인 배경과 본문 구성, 히브리 원어 등을 살펴가며 이해하기 쉽게 전달해 참으로 유익한 시간이 되었다. 특히 레위기 19장을 통해 삶의 모든 차원에서 거룩하게 산다는 것이 무언인지 들려주었고, 지극히 개인중심적인 신앙을 벗어나 우리 주변 이웃들을 포함한 공공적 신앙에 대해서도 강조를 하며 뉴질랜드 청년들에게 필요한 영적, 지적 자극을 주었다. 또한 김 교수가 저술한 <복음의 공공성>을 주제로 목회자 세미나가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QTzine 편집인으로 문서사역을 해 온 서재석 대표는 참가자들에게 유익한 40여 종의 기독교 서적을 한국에서 가져와 소개하면서 참가자들의 신앙과 삶의 질을 높이는 데 기여하고, 주제를 더 깊게 묵상하는 데 도움을 줬다. 서 대표가 추천한 책들은 코스타 기간 동안 참가자들에게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 되었고, 소개된 책들마다 빠른 시간 안에 준비한 분량이 품절되어 참석자들의 지적 갈급함을 느낄 수 있었다.

 

P1670754.jpg

제19회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 강사들의 모습 ©KOSTA NZ

 

조장 코스타와 강사들의 상담 코너도 진행돼

 

코스타 집회는 화요일 오후부터 시작했지만, 그에 앞서 주일 저녁부터 2박3일 동안 20여 명의 조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조장 코스타가 진행돼 참가자들을 맞을 준비를 충실히 진행했다. 조장 코스타에서는 복음과 하나님의 나라, 제자도, 이번 대회 주제를 서재석, 유남호, 김미도 강사가 멘토로 줄곧 함께하면서 조장들의 영적인 필요는 물론 조원들을 효과적으로 돕기 위한 실제적인 준비를 함께하면서 큰 힘이 되어 주었다.

 

코스타 기간 중에 강사들은 바쁜 시간을 쪼개서 상담 코너를 운영했는데, 참가자들이 평소 고민하던 다양한 질문과 아픔들을 들어 주고 공감하면서 필요한 가이드를 제공해 커다란 도움을 주었다. 또한 간사들 가운데 결혼한 커플들은 어린 자녀를 데리고 와서 조만간 어린 자녀들을 위한 Kids KOSTA도 함께 열려야 할 필요를 보여주었다. 돌을 갓 지난 아이부터 6살이 된 아이들을 위한 놀이방이 준비되어서 부부들이 중간중간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배려해 주었다.

 

P1670970.jpg

제19회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를 참가한 청년들의 모습 ©KOSTA NZ

 

"예수님을 닮아가고 싶은 도전을 받았다"

 

참가자들 가운데는 “얻은 게 정말 많다. 말씀을 더 가까이 하고 싶은 마음과 기회가 더 생긴 것 같다”, “책 소개도 너무 좋았고, 예수님을 닮아가는 삶을 살아갈 목표가 생겼다”, “예수님 닮은 분들을 많이 만나면서 동경하게 되고, 나도 예수님을 저렇게 닮아가고 싶은 도전을 받았다”, “십자가 사건을 매일 새롭게 경험하며 일상속에서 그리스도인으로 살아갈 것을 결단했다”는 피드백ㄷ이 여럿 있었고 내년 코스타에도 꼭 다시 참석하겠다는 참가자들이 많았다.

 

코스타는 어언 내년 20주년을 맞이하게 됐는데, 이를 위해 벌써 준비가 시작됐다. 뉴질랜드 한인 디아스포라 청년들이 가지고 있는 고민들과 이들이 삶 가운데서 경험하는 여러 문제들을 넘어서기 위해 바른 가이드라인을 제시해주고 모든 사람들이 그리스도의 제자 된 삶을 살 수 있도록 코스타 역시 더 노력하고 고민해야 할 것이다.

 

P1670852-2.jpg

제19회 뉴질랜드 청년 코스타 단체 사진 ©KOSTA NZ

 

12월 18일부터 21일, 유스 코스타 열린다

 

청년 코스타는 은혜 가운데 마쳤지만, 12월 19일부터 21일까지 있을 유스 코스타가 준비 중이다. Ngaruawahia에 위치한 Christian Youth Camp에서 청년 코스타와 같은 주제로 청소년들을 위한 집회가 열릴 예정이다. 유스 코스타에서도 많은 은혜를 하나님께서 부어주시길 기대해 본다.

 

풍성한 은혜 가운데 막을 내렸지만 코스타 가운데 있었던 참석자들의 고백과 결단은 코스탄들의 일상 가운데서 지속되어야 한다. 단지 고백으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코스탄들이 날마다 십자가의 놀라운 은혜를 경험하기를 소망한다.

 

 

모정원 (뉴질랜드 코스타 간사)

 

 

 

원처치 뉴질랜드 onechurchnz@gmail.com

Copyright(c) Onechurch. All rights reserved. 

 


교민 & 한인교계 뉴스

뉴질랜드 교민, 한인 교회 및 단체들의 소식들을 전합니다

  1. NEW

    뉴질랜드 한인 청년들의 새로운 도전, 킹덤 페스티벌 열린다

    킹덤 페스티벌을 함께 기획하고 준비하고 있는 청년들과 목회자들©ONECHURCH 7월 5일(금)과 6일(토) 양일간 오클랜드한우리교회(남우택 목사)에서 청년들과 여러 단체들이 연합하여 진행되는 킹덤 페스티벌이 열린다. 청사모(회장 문홍규 목사)가 주최하...
    Date2019.05.24 Category기관단체
    Read More
  2. NEW

    "뉴질랜드 취약 계층 어린이들 숙제 도와요", BYO 숙제 프로그램

    라누이 지역 어린이들을 위해 진행했던 Let's Play Kid's Programme ©Reconnect 6월 6일 목요일, 초.중학생들이 학교를 마치는 시간인 오후 3시 30분부터 5시까지 라누이 지역 도서관에서 Let’s Recap: BYO(Bring Your Own Homework) 프로...
    Date2019.05.24 Category기관단체
    Read More
  3. "영혼구원을 위한 목장 사역이 나의 주업" 평신도 사역자가 주는 도전

    간증하는 시드니새생명교회의 최춘이 목녀 ©ONECHURCH 지난 5월 10일(금)에서 11일(토) 뉴질랜드선한이웃교회에서 “행복한 신앙생활, 쓰임 받는 축복”이라는 주제로 ‘선한이웃교회 10주년 기념 간증집회’가 열렸다. 이날 집회에...
    Date2019.05.17 Category교회
    Read More
  4. ‘하나님과 세상 그리고 이웃과의 연결’을 위한 미니 ‘플러깅(Plugging)’ 예배

    찬양팀이 무대에서 내려와 회중과 함께 예배하는 모습 ©ONECHURCH 지난 5월 13일(월) 저녁 7시에 핸더슨에 위치한 오클랜드한인교회에서 정기적으로 하는 플러깅 보다 조금 더 편안한 분위기의 미니 플러깅 예배가 있었다. 바쁜 대학 생활과 직장 생활에...
    Date2019.05.17 Category기관단체
    Read More
  5. 노스쇼어 한인교회, 문홍규 목사 부임

    축도를 받고 있는 문홍규 목사와 손진희 사모 ©ONECHURCH   지난 5월 5일 주일 노스쇼어한인교회가 새로운 담임 목회자로 문홍규 목사를 맞이했다.   문홍규 목사는 레이드로 신학교에서 목회학을 졸업하고, 뉴질랜드온누리교회, 오클랜드주님의교회, 오클랜...
    Date2019.05.08 Category교회
    Read More
  6. 오클랜드 연합 청소년 수련회, "우리를 변화시키는 '십자가'로 돌아가자"

    다니엘 크리스천 캠프장에서 열린 오클랜드 연합 청소년 수련회 단체 사진 ©ONECHURCH 지난 4월 25일 목요일부터 27일 토요일까지 다니엘 크리스천 캠프장(Daniel Christian Camp Site)에서 갈보리, 대흥, 빅토리, 벧엘교회의 청소년, 청년 스탭 100여 ...
    Date2019.05.03 Category교회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65 Next
/ 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