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ibetto 카페 건강나라

기관단체

김치의 날을 맞이하여..."한국 김치의 우수성과 김장문화를 널리 알리자"

posted Nov 20,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KakaoTalk_20221120_230942365_02.jpg

김치 만드는 과정을 소개하는 우리김치 송영희 대표 ©ONECHURCH

 

2020년부터 시작된 김치의 날은 벌써 3회를 맞이했다. 매년 11월 22일을 김치의 날로 정했다. 해마다 이 맘 때는 우리나라의 김장철이며, 배추와 무 등의 주재료에 소금과 양념, 젓갈 등을 비롯한 해산물 등 11가지(11월) 이상 섞어 만든 김치가 우리 몸에 면역증강, 항산화, 항비만, 항암 등 22가지(22일) 이상의 건강함을 부여한다는 뜻으로, 11월 22일을 정하게 되었다.

 

이에, 11월 20일 오후 한인회관에서 약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김치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에 앞서 조요섭 한인회장은 “현지 외국인들이 한국문화에 관심이 많아지고 있고, 또 이렇게 많은 분들이 참석해 직접 김치를 담그는 체험을 하게 되어 기쁘고 유익한 시간이라고” 소감을 밝히며, “세계 22개 국가 등에서 동시에 열리는 이 행사가 한국 김치의 우수성과 김장 문화를 널리 알리어 뉴질랜드 전역에서 활발히 운영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K-문화가 더욱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축사를 전했다.

 

KakaoTalk_20221120_230942365_01.jpg

배추 버무리기 체험 ©ONECHURCH

 

‘우리김치’ 송영희 대표의 강의로 김치의 날 행사가 진행되었다. 송 대표는 김치의 주 재료인 배추를 씻고, 다듬고, 소금으로 절이는 것부터 시작해 양념을 만드는 방법, 양념을 버무리는 방법 등 상세하게 안내 했다.

 

이어 참가자 각자 직접 양념을 가지고, 버무리는 체험을 하며 김치를 만들었다. 이 모습은 마치 온 동네 마을 사람들이 김장철이 되면 함께 모여 김장을 하는 문화를 닮아 있었다. 뒤이어 잘게 썬 무에 양념을 넣어 깍두기를 만들었다.

 

한국에 김장 문화는 만드는 것으로 끝나지 않는다. 김장 이후 이웃과 겉절이를 나눠 먹고 형제들과 함께 특별한 상을 준비한 것처럼, 갓 만든 김치와 깍두기, 그리고 미리 준비한 오이김치, 파김치, 수육 등을 준비해 함께 특별한 정을 나누었다.

 

KakaoTalk_20221120_230942365.jpg

배추와 깍두기 만들기 체험 ©ONECHURCH

 

김치의 날 행사에 참가한 찰스는 “매우 맛있어요. 직접 만들 수 있어 신기하다. 이제 만드는 방법을 알았으니 집에서 해 보겠다”라며, 연실 고맙다는 인사를 건냈다. 또한, 한 중국인 여성 참가자는 “김치를 너무나 사랑한다. 만드는 방법을 몰라서 계속 사먹었다”라며, “앞으로는 만들어서 내 가족의 건강을 위한 김치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2013년 온 마을 사람들이 함께 김치를 담그는 문화는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되었다. 올해 세계 22개 국인 뉴질랜드, 미국, 영국, 프랑스, 호주, 베트남 등 동시에 김치의 날 행사가 진행되어 각국에 실시간 중계되고 있다.

 

 

송성한 기자 onechurchnz@gmail.com

 

 

<저작권자 ⓒ 원처치 뉴질랜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뉴질랜드 조찬기도회, "연합으로 향하는 움직임"

    NZCN이 주최한 조찬기도회 ©ONECHURCH   “그러므로 이제부터 너희는 외인도 아니요 나그네도 아니요 오직 성도들과 동일한 시민이요 하나님의 권속이라. 너희는 사도들과 선지자들의 터 위에 세우심을 입은 자라 그리스도 예수께서 친히 모퉁잇돌이 되셨느니...
    Date2022.11.21 Category기관단체 file
    Read More
  2. 김치의 날을 맞이하여..."한국 김치의 우수성과 김장문화를 널리 알리자"

    김치 만드는 과정을 소개하는 우리김치 송영희 대표 ©ONECHURCH   2020년부터 시작된 김치의 날은 벌써 3회를 맞이했다. 매년 11월 22일을 김치의 날로 정했다. 해마다 이 맘 때는 우리나라의 김장철이며, 배추와 무 등의 주재료에 소금과 양념, 젓갈 등을 비...
    Date2022.11.20 Category기관단체 file
    Read More
  3. 한인여성회, 심폐소생술(CPR) 교육... "생명을 살리는 일에 도움되고자"

    Champ Liang 강사의 심폐소생술 교육 ©ONECHURCH   이태원 10.29 참사 후, 안전에 대한 경각심과 예방, 사후 조치 등 안전교육의 필요성이 사회 전반에 걸쳐 나타나고 있다. 참사 당시 출동한 의료진들과 일반인들은 한 생명이라도 구하기 위해 심폐소생술을 ...
    Date2022.11.20 Category기관단체 file
    Read More
  4. '원처치 뉴스룸' 오픈 채팅방 개설! ... "더 신속하게! 더 편리하게! "

    원처치 뉴스를 더 손쉽게 볼 수 있는 '원처치 뉴스룸'이 개설되었다 ©ONECHURCH "원처치 뉴스룸 오픈! 더 신속하게! 더 편리하게!" 뉴질랜드 한인 기독교 포털 원처치 뉴질랜드가 오픈채팅방 뉴스룸을 개설하였습니다. 원처치 뉴스룸은 뉴질랜드...
    Date2022.11.14 Category기관단체 file
    Read More
  5. 뉴 코리안 심포니 제 2회 정기연주회... "해설이 있는 세계 음악 여행으로"

    뉴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 4번곡 사냥 연주 ©ONECHURCH   뉴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제 2회 정기연주회가 지난 12일 St. Matthew in the City 성당에서 약 400여명의 관객이 참여한 가운데 성대하게 열렸다.   본 연주회는 ‘해설이 있는 세계 음악 여...
    Date2022.11.12 Category기관단체 file
    Read More
  6. 오클랜드 아오테아 스퀘어 광장에서 '이태원 참사 추모 집회'가 열려...

    이태원 참사 추모 집회©ONECHURCH   지난 11월 12일, 서울 광화문 등지에서 ‘이태원 핼러윈 참사’희생자를 추모하는 등 대규모 집회를 진행했다. 같은 날 서울 도심에 최대 10만 명 이상이 운집한 것으로 집계됐다. 진보성향의 한 시민단체는 같은 날 오후 5...
    Date2022.11.12 Category기관단체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37 Next
/ 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