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엘 캠프 박재웅 변호사 Park Legal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공격적인 구걸 금지령'에 나서는 뉴질랜드 도시들

    ©123RF   오클랜드와 웰링턴 시의회에는 시민들에게 공격적으로 돈을 요구하는 구걸 행위와 이와 관련한 반사회적 행동을 금지하는 지방자치법이 있다.   최근 크라이스트처치 시의회(Christchurch City Council) 역시 공격적인 구걸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지...
    Date2024.07.03 Category홈리스
    Read More
  2. 퀸스타운 스키 시즌? '노숙자 눈덩이처럼 불어날까 두려워'

    ©RNZ   고급 관광 리조트로 전 세계 관광객들의 인기를 얻고 있는 뉴질랜드 휴양 도시 퀸스타운이 올 겨울 집이 없어 텐트에서 노숙하는 사람이 수백 명에 이를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노숙인을 지원하는 더니든의 한 단체는 이번주에도 수십 명이 텐트에서...
    Date2024.06.20 Category홈리스
    Read More
  3. 뉴질랜드 최고 셰프와 기업 총수들,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 3코스 식사 대접

    뉴질랜드 유명 셰프들이 팔을 걷어붙였다. ©RNZ   오클랜드 시티 미션(Auckland City Mission)이 어젯밤(10일) 노숙인과 식량 불안을 겪는 150명을 초대해 유명 셰프 및 대기업/비즈니스 리더들이 손수 준비한 3코스 식사를 대접했다. 이는 매년 시티미션이 ...
    Date2024.06.11 Category홈리스
    Read More
  4. 뉴질랜드 최대 주택난 타우랑가, 급기야 배와 차로 내몰린 주민들

    ©RNZ   타우랑가는 현재 뉴질랜드에서 가장 심각한 주택난에 시달리고 있다. 그러나 이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다고 앤 톨리(Anne Tolley) 타우랑가 시의회 의장이 밝혔다.   베이오브플렌티(Bay of Plenty)에서 가장 큰 도시인 타우랑가의 렌트비가 계...
    Date2024.04.18 Category홈리스
    Read More
  5. 커피 한 잔에 1.50달러? 노숙인 운영하는 '길 카페' 인기 급상승

    ©Stuff   손님과 팬들에게 팻치(Patchy)라는 이름으로 더 잘 알려진 존 로우(Jon Low)는 오클랜드 브리토마트(Britomart) 광장에서 $1.50짜리 길거리 커피를 준비한다.   $1.50를 내면 팻치는 수퍼마켓 카트에 담아놓은 인스턴트 커피와 뜨거운 물, 설탕, 우...
    Date2024.04.17 Category홈리스
    Read More
  6. 임시 주택에 갇혀 지내는 뉴질랜드 아이들

    ©RNZ   500명 이상의 어린이가 여전히 해밀턴 시에서 제공하는 긴급 임시 주택에 살고 있으며, 불안정한 주거가 아이들 교육에 미치는 영향은 심각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 그런 가운데 몇몇 단체들이 아이들에게 미치는 이 같은 악영향을 줄이기 위해 열...
    Date2024.02.29 Category홈리스
    Read More
  7. 뉴질랜드 인기 지역 축제 앞두고 '갑자기 사라진 보금자리'

    ©Stuff   뉴질랜드에서 인기 지역 축제를 연다는 이유로 거리에서 생활하는 홈리스들의 텐트를 갑자기 철거해 홈리스들이 갈 곳을 잃는 일이 발생했다.   네이피어(Napier) 마린 퍼레이드 거리에서 생활하는 홈리스들은 매년 열리는 네이피어 아르데코 축제(A...
    Date2024.02.23 Category홈리스
    Read More
  8. 오클랜드, 레무에라 사건 계기로 '시민들의 홈리스 알림 2배 증가'

    ©RNZ   이번 겨울도 계속되는 비와 한파를 견디고 있는 오클랜드의 노숙인들은 추위 속에서 몸을 지키는 것은 전투라면서 스스로를 전사(warriors)라고 말한다.   불행 중 다행으로, 지난 1년 동안 길거리 노숙인의 상태를 걱정하여 신고한 시민들이 두 배로 ...
    Date2023.07.04 Category홈리스
    Read More
  9. 뉴질랜드 지방이 고민하는 '구걸 금지령'... 효과 있을까?

    ©LDR   뉴질랜드의 한 지역이 공격적인 구걸 행위로 인해 피해가 크다는 상인들의 호소에 지역 내에서 구걸 행위를 금지하는 것을 고려 중이다.   로토루아 상인들은 현재 로토루아에 이 문제가 심각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 가게 주인은 증가하는 걸인들...
    Date2023.06.30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0. 미스터리 사진작가, 노숙자 초상화 경매에 부쳐 노숙자 도와

    ©Pea Sea Art   더니든의 한 미술관에 그 지역 노숙자 앞으로 보낸 수수께끼의 소포가 도착했다. 미술관 주인은 그 안에 무엇이 들었는지 전혀 알 수 없었다.   피시아트(Pea Sea Art) 미술관 주인은 앨런 아담스(Allan Adams)라는 사람 앞으로 보낸 이 소포...
    Date2023.05.24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1. 현장 사역 목사를 통해 듣는 로퍼스 로지 화재 풀스토리

    화재를 진압하는 데 2시간이 걸렸다. 그때까지 최소 6명의 주민이 사망했다. 검게 그을린 시신이 추가 수습되었다. ©Stuff   지난주 화요일 오전, 뉴질랜드인들은 웰링턴의 로퍼스 로지(Loafers Lodge) 호스텔에서 뉴질랜드 최악의 화재가 발생했다는 소식을 ...
    Date2023.05.23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2. 지상 낙원의 노숙자들: 호화 주택, 별장의 휴양 도시 퀸스타운의 반전

    ©123RF   지상 낙원의 노숙자들 - 뉴질랜드에서 화려한 별장과 고급 주택이 몰려있는 휴양 도시인 퀸스타운(Queenstown) 주민들은 주택 위기 속 퀸스타운에서의 삶을 이렇게 묘사한다. 생각지도 못한 반전이다.    렌트할 수 있는 집이 턱없이 모자라 많은 사...
    Date2023.03.30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3. '서로를 부둥켜안고 체온으로' 홍수에서 살아남은 거리의 가족들

    ©RNZ   지난 금요일 오클랜드 시민들이 집 안에서 쏟아지는 폭우에 발을 동동 구르는 동안, 갈 곳 없는 노숙인들은 오클랜드 최악의 홍수가 발생한 길거리에서 버텨야 했다.   36세 브렌다(Brenda)는 오클랜드 시내 퀸스트리트의 폐점된 가게 앞을 잠자리로 ...
    Date2023.02.02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4. 한 남성의 이발 봉사 덕분에 가족과 재회한 노숙인 화제

    SNS에 올린 헤케의 이발 봉사 영상 캡쳐 ©CALEB HEKE 뉴질랜드의 이발사가 노숙인들의 머리를 잘라주는 봉사를 하다 노숙인의 가족을 찾아준 소식이 화제가 되고 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오클랜드의 한 이발사가 SNS에 올린 이발 봉사 영상이 노숙인이...
    Date2023.01.17 Category홈리스
    Read More
  15. '식품 가격 급등으로 인해 뉴질랜드 노숙인 늘고 있다' 구세군

    ©istock 뉴질랜드 구세군(Salvation Army)은 식품 가격 상승 등의 압박으로 인해 길거리로 내몰리는 사람들이 더 많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9월 기준 지난 1년 동안 식품 가격은 8.3% 상승했는데 이는 2009년 이후 가장 큰 폭의 상승이며 과일과 채소 가...
    Date2022.10.18 Category홈리스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