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처치 칼럼

|  뉴질랜드 칼럼니스트들의 이야기

벧엘교회 오클랜드 서부교회
가정교회에서 길을 찾다

가정교회에서 길을 찾는다 3 - 영혼구원하는 교회

by 최광훈 posted Apr 23,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KakaoTalk_20210423_150642470.jpg

 

가정교회에서 길을 찾는다 3 - 영혼구원하는 교회

 

 

"오늘날의 가정교회가 1990년대 초반에 휴스턴 서울교회에서 시작되었는데,

지금 가정교회 하는 교회마다 영혼구원의 역사가 놀랍게 이루어지고 있다."

 

1.리차드 기어의 꿈을 접고...

2년 전 미국 휴스턴 서울교회에서 한 젊은 목자를 만났는데 자신의 간증을 우리에게 들려주었다.

그 젊은 목자의 꿈은 영화 “Pretty Woman” 에 나오는 리차드 기어처럼 돈을 많이 벌어서 주말마다 놀러 다니며 사는 게 꿈이었다고 했다. 실제로 총각 때 매주 먹자 계를 만들어서 $200씩 모아서 주말에 LA, 뉴욕... 의 턱시도 입은 웨이터가 서빙 하는 근사한 레스토랑을 다니면서 돈을 쓰고 살았다고 한다.

그러다가 휴스턴 서울교회 목자를 만나 목장에 나가게 되었는데, 1년이 못되어서 복음을 듣게 되고 삶에 큰 변화가 찾아 왔다고 한다. 마지막 먹자 계를 깨고, 목장의 50인분 밥통을 사서 목자를 드리고 더 이상 리차드 기어의 꿈을 접었다고 한다. 그 일 년 동안 이 청년은 목장에 나가면서 목자 뒤에 있는 예수님을 보게 되었다고 한다. 그리고 한번은 놀라운 기도 응답을 받았는데, 당시 이 청년은 오일회사에 다니고 있었는데, 언제나 회사 미팅을 스트립 바에서 했다고 한다. 그것이 그 회사 자기 팀의 관례였다고 한다. 그런데 교회 나가면서 그런 곳에서 하는 회의에 참여하는 것이 덕이 되지 않겠다는 생각은 했지만, 자신의 힘으로 바꿀 수 있는 문제가 아니었다고 한다.

그래도 어느 주말에 금식을 하고 매니저에게 “그런 곳에서 회사 미팅을 해서 참여하는 게 매번 부담이 된다”고 말했다고 한다. 그러자, 회사 매니저가 “그래? 너가 없으면 안되는데... 그러면 옆에 있는 햄버거 집에서 미팅하자!” 라고 하더랍니다. 자신의 기도가 응답되는 것을 보고 더욱 더 확신을 가지게 되었고, 그런 경험이 쌓여가면서 이후에 자신도 목자로 헌신하게 되었다고 한다.

 

2.교회의 사명

교회의 사명(Great commission)은 영혼 구원하여 제자 삼는 것이다.

“그러므로 너희는 가서 모든 족속으로 제자를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주고 /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 볼지어다 내가 세상 끝날 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 하시니라”(마28:19,20)

예수님께서 이 땅에 계실 때 마지막에 제자들에게 주신 유언과 같은 말씀이다.

이것은 예수님의 안타까움이다. “이것을 꼭 해다오!” 하시는 예수님의 유언이다.

 

만약에 오늘밤에 주님께서 오신다면, 500만 명인 뉴질랜드 사람 가운데 몇 명이 구원받고 몇 명이 지옥 가겠나? 뉴질랜드에 10% 크리스찬이 있겠나? 그렇게 생각하지 않지만, 10%가 크리스찬이라고 하면, 오늘밤에 주님이 오신다면, 50만명만 구원받고, 450만명은 지옥에 간다.

예수님의 안타까움이 여기에 있는 것이다.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주님을 모르고 지옥으로 가고 있는지 모른다. 한인 인구가 2만 명이라고 하면 크리스챤이 몇%나 되겠나? 20%를 잡아도 4,000명이 구원받고, 16,000명이 지옥에 간다.

 

그런데도 대부분의 교회가 천국 가는 4,000명 데리고 예배드리고 성경공부하고 교제하고 행사한다. 그러다가 그 교인이 교회에 좀 실망하면 금방 다른 교회로 옮겨 버린다. 그래서 어쩌다가 그런 교인들이 우리 교회에 모이면 우리 교회가 부흥했다고 한다. 하나님 편에서는 장소만 이동한 거지 부흥한 게 아니다.

 

교회들이 교회의 존재목적인 영혼구원에 집중하고 있지 않고 있다.

오클랜드의 어느 교회에 전도 프로그램인 알파코스가 있어서, 제가 “집사님 알파코스를 통해서 전도가 좀 됩니까?” 물으니까, 그 집사님이 “요즈음 누가 안 믿는 사람들이 교회에 오나요? 그냥 교인들 믿음 약한 사람들이 알파코스 하는 거죠!” 라는 겁니다. 교회마다 전도가 안 된다는 겁니다.

 

그런데, 위에서 언급한 미국 휴스턴 서울교회에서는 지금 한인 장년 출석이 1,000명 정도가 되는 교회인데, 매주 2~3사람에게 세례를 베풀고 있다. 휴스턴의 한인 인구가 20,000명 정도 밖에 되지 않다는 것을 감안하면, 매주일 세례를 그렇게 베풀 수 있는 것은 놀라운 일이다. 오늘날의 가정교회가 1990년대 초반에 휴스턴 서울교회에서 시작되었는데, 지금 가정교회 하는 교회마다 영혼구원의 역사가 놀랍게 이루어지고 있다. 100명도 채 모이지 않는 호주에 있는 가정교회는 매월 2명 정도 세례를 주고 있다. 부족하지만 50여명 모이는 개척교회인 우리교회도 작년 코로나로 모두 어려웠는데도 3명이 세례를 받았다.

 

3.목장을 통한 영혼구원

전도를 해보면, 안 믿는 사람이 얼마나 많은지 모른다!! 믿는 사람 주변에는 믿는 사람만 있다. 그런데 안 믿는 사람을 한 사람 전도하기 시작하면, 그 주변은 모두 안 믿는 사람들이다.

 

보통 전도는 일반 성도들에게는 부담이다. 전도는 해야겠는데 입이 열리지 않는다고 한다. 그래서 교회에서 1년에 한 번씩 행사처럼 할 때 그때나 믿지 않는 사람에게 전도지 나눠주는 정도라고 한다.

그런데 가정교회에서는 그럴 필요가 없다. “식사 한번 합시다! 목장에 한번 놀러오세요!” 그러면 관계만 좀 되어 있으면 큰 부담 없이 목장에 오는 경우가 많다. 교회에 오라는 게 아니니까 친분만 있으면 비교적 쉽게 목장에 초대되어 온다. 그러다가 보면 밥을 먹고 얘기하고 또 힘든 얘기도 다 들어주니까 좋아서 계속해서 오게 된다. 그러다가 마음이 열리면 예수님을 영접하고, 세례를 받게 된다. 목장을 통해서 전도가 된다!!

 

가정교회에서의 전도는 “~주께서 구원받는 사람을 날마다 더하게 하시니라”(행2:47)는 말씀이 이루어지는 것을 보게 된다.

 

 

원처치 저자 최광훈 꿈의 교회 목사

profile

합동신학교를 졸업하고 뉴질랜드에 건너와 Bible College of New Zealand(현 Laidlaw College)에서 B.min 을 공부했다.  이민목회에 대한 고민을 하다가 '가정교회'를 만나 성경속에 나와있는 '영혼구원하고 제자삼는 교회'가 실제로 가능한 것을 경험하고 있다.  


원처치 칼럼

뉴질랜드 칼럼니스트들의 이야기

  1. NEW

    방송인 박미선이 전하는 7살 소녀 파스카 이야기

    나무를 구하러 산에 갔다가 사고로 돌아가신 아빠와 오랜 투병 끝에 하늘나라에 간 엄마. 언니 파스카와 여동생 마리아 자매는 그렇게 고아가 되었습니다. 주변의 도와주는 이 하나 없어, 식모살이를 하며 겨우 끼니를 해결합니다. 온갖 구박을 받아 서러워도...
    Date2021.05.07 Category월드비전 구호현장 이야기
    Read More
  2. 신실하다는 것...

    신실하다는 것... "주 닮기를 소망하는 자녀의 바른 태도에는 마찬가지로 이 신실함(faithfulness)이 포함될 것이며, 이는 믿음(faith)의 속성 중 하나일 것이다. MMM의 제임스씨를 통해 목격한 것은 우리 모두 믿음으로 사는 자녀들이라는 것이다." 지난 2월...
    Date2021.04.27 Category김후영의 'TheArk 이야기'
    Read More
  3. 창조세계를 돌보는 백성 : 종이컵이 사라졌다!

    창조세계를 돌보는 백성 : 종이컵이 사라졌다! "우주만물은 하나님을 고백하고 증거하는 하나의 큰 책이자 증인들인 것이다... 이렇게까지 생각해 보면 자연보호는 그리스도인의 의무이자 예배이다." 내가 애용하는 아이템이 있다. 바로 종이컵이다. 설거지도...
    Date2021.04.23 Category선미 생각 - 하나님 백성의 선교
    Read More
  4. 가정교회에서 길을 찾는다 3 - 영혼구원하는 교회

    가정교회에서 길을 찾는다 3 - 영혼구원하는 교회 "오늘날의 가정교회가 1990년대 초반에 휴스턴 서울교회에서 시작되었는데, 지금 가정교회 하는 교회마다 영혼구원의 역사가 놀랍게 이루어지고 있다." 1.리차드 기어의 꿈을 접고... 2년 전 미국 휴스턴 서...
    Date2021.04.23 Category가정교회에서 길을 찾다
    Read More
  5. 하나님이 주신 또 하나의 비전Ⅱ

    하나님이 주신 또 하나의 비전Ⅱ "하나님의 기적은 끝나지 않았다" 선교 복합 단지를 향한 마음 —“계속되는 실버데일의 기적” 하나님께서는 기도 중에 또 하나의 비전을 주셨다. ‘선교 복합 단지(MISSION COMPLEX)’ ...
    Date2021.04.23 Category이른비와 늦은비의 기적
    Read More
  6. Truth + Empathy = 복음

    Truth + Empathy = 복음 "예수님의 복음은 모두를 위한 것이고, 나이, 성별, 인종, 배경에 관계없이 모든 사람은 예수님의 십자가 은혜가 필요하다. " 많은 사람들은 아웃리치 이후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잘 모를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을 만나 복음을 위한 영...
    Date2021.04.16 Category홍다혜의 '대학에서 세계로'
    Read More
  7. 하나님이 주신 또 하나의 비전Ⅰ

    하나님이 주신 또 하나의 비전Ⅰ "나의 동역자, 나의 가족" 사랑하는 나의 아내 —“매주 목요일 소고기 백반 100인분이요!” 유학생 목회는 섬기는 목회다. 외국 땅에서 외롭고 힘들게 지내는 유학생들은 유혹에 빠지기 쉽다. 믿는 ...
    Date2021.04.14 Category이른비와 늦은비의 기적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