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메가텔 좋은씨앗교회

일반

살아 숨쉬는 판타지 월드 뉴질랜드, 이것은 현실인가, 영화인가!

by OneChurch posted Mar 14, 2019 Views 4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5.jpg

파라다이스 전경 ©뉴질랜드관광청

 

“갑갑한 일상을 말끔히 잊게 하는 청정 자연 속 판타지 뷰!”

 

- 환상적인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뉴질랜드 명소 소개

- 판타지 같은 풍경 속에서 영화 같은 추억을 남길 수 있는 무비 투어 명소 추천

 

갑갑한 일상을 벗어나 마음껏 숨쉴 수 있는 자유를 누릴 수 있는 곳으로 훌쩍 떠나보자.

 

뉴질랜드는 사람의 손을 타지 않은 원시 그대로의 청정한 자연환경을 간직한 곳으로, 때로는 믿기지 않을 만큼 신비롭고 수려한 경관으로 호빗·나니아 연대기·반지의 제왕 등 많은 판타지 영화의 배경이 되어왔다. 때로는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풍경을 자랑하는 곳.

 

뉴질랜드의 환상적인 풍경 속으로 걸어 들어가 스트레스를 말끔히 떨쳐내고 한 편의 영화 같은 추억을 남겨보는 건 어떨까?

 

Untitled-6.jpg

호비튼 무비 세트의 야경​ ©뉴질랜드관광청

 

◆ 눈 앞에 펼쳐지는 리얼 판타지, 마타마타 ‘호비튼 무비 세트’

 

▲ 영화 속 ‘호비튼’과 영화 속 호비튼을 실제로 볼 수 있는 ‘호비튼 무비 세트’

 

영화 <반지의 제왕>과 <호빗>을 본 이들이라면 연둣빛 잔디 위에 버섯처럼 땅에 묻혀있던 호빗의 집들을 잊지 못할 것이다. 주인공 빌보가 호빗들과 시간을 보내던 곳으로, 현실인지 CG인지 알 수 없지만 꼭 한번쯤 가보고 싶은 마음이 들게 만드는 곳.

 

마타마타(Matamata)는 조용하고 조그마한 전원 마을이지만, 발을 딛는 순간 눈 앞으로 CG를 방불케하는 리얼 판타지가 현실로 펼쳐지는 곳이다. 가이드의 친절한 해설과 함께 빌보의 집을 포함한 44개의 호빗들의 집 사이사이를 둘러보는 것은 물론 준비된 의상으로 갈아입고 실제 호빗처럼 멋진 인증샷도 남길 수 있다. 투어 후에는 호빗들의 펍인 그린 드래곤에서 수제 맥주와 진저 에일을 마시며 축배도 들 수도 있다.

 

또한 연중 진행되는 ‘만찬 투어(Evening Banquet Tour)’를 통해 어둠 속에 은은한 불빛이 밝혀진 호비튼 무비 세트의 색다른 풍경을 감상한 후, 그린 드래곤에 마련된 호빗의 식탁에서 만찬을 즐길 수 있다.

 

Untitled-7.jpg

언슬로 번 폭포 전경​ ©뉴질랜드관광청

 

◆ 발 딛는 곳곳마다 펼쳐지는 영화 속 풍경, 퀸스타운 ‘글레노키’

 

<호빗>과 <반지의 제왕> 촬영지로 등장한 ‘언슬로 번 폭포’와 ‘파라다이스’ 전경

 

퀸스타운 인근의 작은 마을인 글레노키(Glenorchy) 일대는 영화 <반지의 제왕>과 <호빗> 시리즈를 비롯해 <엑스맨>까지 수많은 영화의 배경으로 등장할 만큼 탁 트인 경이로운 풍경을 자랑하는 곳이다.

 

<반지의 제왕>과 <호빗>의 배경으로 등장해 유명세를 떨친 ‘파라다이스(Paradise)’는 퀸스타운과 글레노키를 잇는 도로 끝에 있는 말을 키우는 사유지 목장이다. 거대한 산들이 둘러싸인 목장이, 이름 그대로 천국만큼 아름다운 풍경을 자아내는 곳이다. 글레노키 인근의 언슬로 번 폭포(Earnslaw Burn Falls) 역시 <호빗>에 등장하는 가장 환상적인 명소 중 하나로 여러 갈래의 빙하수가 작은 폭포가 되어 거대한 암벽을 따라 층층이 떨어지는 장관을 볼 수 있다.

 

발 딛는 곳곳마다 영화 속 명소들이 튀어나오는 만큼, 글레노키에서 무비 투어를 즐기는 데는 가이드 투어가 가장 효율적이다. 사륜 구동차 모험 전문 업체인 노마드 사파리즈(Nomad Safaris)에서 반일 투어나 종일 투어로 이실리엔(Ithilien)과 안개 산맥(Misty Mountains), 다트 강(Dart River) 등의 촬영 명소를 알차게 둘러볼 수 있다.

 

Untitled-8.jpg

엘리펀트 록스​ 전경​ ©뉴질랜드관광청

 

◆ 영화보다 더 비현실적인 자연의 신비, 와이타키 ‘엘리펀트 록스’

 

- 던트룬 근교의 ‘엘리펀트 록스’와 또 다른 지형 명소인 ‘모에라키 볼더스’

 

와이타키(Waitaki)의 오아마루(Oamaru)에서 40분 정도 거리에 있는 던트룬(Duntroon) 근교의 엘리펀트 록스(Elephant Rocks)는 영화 <나니아 연대기>에서 아슬란의 캠프로 등장한 곳이다.

 

백만 년 전에 바닷물에 잠겨 있던 일대가 따라 표면으로 조금씩 올라오면서 고래를 비롯한 해양 생물의 화석과 석회암 바위가 산재한 지금의 지형이 만들어졌다. 멀리서 보면 코끼리나 동물들이 푸른 잔디에 웅크리고 있는 듯한 화석과 바위들이 산재해 있어 기이한 느낌을 자아낸다. 던트룬에 있는 사라진 세계(Vanished World) 방문자 센터를 방문하면, 엘리펀트 록스의 독특한 지형에 관한 전시물도 관람할 수 있다.

 

Untitled-9.jpg

모에라키 볼더스의 모습​​ ©뉴질랜드관광청

 

이외에도 와이타키에서는 엘리펀트 록스만큼이나 독특한 지형 명소인 ‘모에라키 볼더스(Moeraki Boulders)’가 있는데, 이곳에서는 해안을 따라 자리 잡은 약 50개의 고대의 둥근 돌들을 볼 수 있다. 가장 큰 바위는 무게만 7톤에 이르고 그 높이가 2m에 달하는데, 영화보다 더 비현실적인 광경에 그저 탄성을 자아내게 된다.

 

 

출처: 투어타임즈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NEW

    뉴질랜드 교회 지도자 공동 성명 발표 '선은 악을 이긴다'

    ©123RF   3월 19일 오전, 전국 교회 지도자(National Church Leaders)들은 뉴질랜드 언론 Scoop을 통해 공동 성명서를 내고 지난 금요일 크라이스트처치 모스크에서 무슬림들을 대상으로 벌어진 끔찍한 사건에 대해 깊은 충격에 빠졌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
    Date2019.03.19 Category교계
    Read More
  2. NEW

    '서로에게 손 내밀어라' 정신건강재단이 지금 NZ 국민에게 권하는 해야 할 것과 하지 말아야 할 것

    ©Getty   크라이스트처치 사건 후 뉴질랜드 전 국민이 슬픔을 극복하는 과정에 있는 가운데, 어떤 사람은 슬픔을 이기지 못하는 한편, 슬픔이 분노로 변한 사람들도 있다.   정신건강재단(Mental Health Foundation) 대표 숀 로빈슨(Shaun Robinson)은 지난 ...
    Date2019.03.19 Category일반
    Read More
  3. NEW

    무료 봉사 나선 크라이스트처치 택시 기사들 '우리 모두는 똑같은 사람'

    ©RNZ   지난 금요일, 이슬람 사원 총기 테러로 크라이스트처치 전체가 혼란에 빠져있을 당시 택시 기사들도 지역 사회에 도움이 되고자 발 벗고 나섰다.   경찰이 경계 태세에 돌입했고 크라이스트처치 국제공항은 경찰과 폭탄 탐지견으로 삼엄한 분위기였다....
    Date2019.03.19 Category일반
    Read More
  4. NEW

    뉴질랜드인들 '총기, 이제 자진반납 합니다'

    ©AFPBBNews=뉴스   크라이스트처치 50명 사망 테러 계기 4명당 1명 소유, 이웃 호주와 큰 차이 호주는 7명당 1명… 美는 1명이 1.2개   국민 4명당 1명이 총기를 갖고 있는 뉴질랜드인들이 총기를 자진반납 하기 시작했다고 뉴질랜드 헤럴드가 18일(현지시간) ...
    Date2019.03.19 Category일반
    Read More
  5. NEW

    뉴질랜드 기독교계, 크라이스트처치 테러 피해자 애도...서구 기독교계 '피해자 위해 기도'

    ©YTN 방송 캡처   지난 15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의 이슬람 사원에서 일어난 총격 테러로 인해 수십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가운데 크라이스트처치의 교회 지도자들은 이 사건으로 인해 충격을 받았다고 밝히며 이슬람 공동체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   15...
    Date2019.03.18 Category교계
    Read More
  6. NEW

    나병 환자 위해 생애 첫 마라톤에 도전하는 마타마타 여성, '목표는 버스 구입'

    8월 첫 마라톤에 도전하는 쇼나 벨트맨 ©STUFF   마타마타(Maramata)에 사는 쇼나 벨트맨(Shona Veltman)은 일명 나병, 문둥병으로 불리는 한센병 환자들을 돕기 위해 올해 8월 난 생 처음으로 42km 마라톤 대회에 도전할 예정이다.   쇼나는 기독교 청년 단...
    Date2019.03.18 Category교계
    Read More
  7. NEW

    종교,인종 초월한 테러 희생자 추모 예배에 수백명 참석, '보복 공격 우려에도 불구하고 예배 나와'

    수백 명의 기독교인들이 무슬림 테러 희생자 추모 예배에 참석했다 ©ABC News   지난 주말 크라이스트처치 대성당에서 열린 총격 테러 희생자 추모 예배에 수많은 기독교인들이 참석했다. 당초 대규모 초종교 추모 예배가 계획되었으나 보안 위협 때문에 취소...
    Date2019.03.18 Category일반
    Read More
  8. 뉴질랜드 테러범 법원 출석, 각국 정상 '애도 릴레이' 문재인 대통령도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모스크 총기난사 테러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사람들이 1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하이드파크코너에 마련된 뉴질랜드 전쟁기념관 앞에서 기도하고 있다 ©런던=AP/뉴시스   수갑찬채 태연한 표정으로 법정 출두…경찰 "추가기소할 것" 아...
    Date2019.03.17 Category일반
    Read More
  9. 오클랜드서도 폭탄의심 가방 발견…경찰 '테러 연관없어'

    금요일 저녁 브리토마트역 주변 지역이 차단되었다 ©STUFF   15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연쇄 총격 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같은 날 뉴질랜드 북쪽에 위치한 오클랜드 시내에서 폭탄 장착이 의심되는 가방이 발견됐으나 출동한 군 병력에 의해 처리됐다....
    Date2019.03.15 Category일반
    Read More
  10.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사원 2곳 '총기테러' 사건 경위…49명 사망·48명 부상

    크라이스트처치 경찰이 사건 발생 후 인근 도로를 통제한 모습 ©TVNZ   주범, 뉴질랜드에 거주한 지 2년밖에 안 된 호주인 호주 백인 남성 등 극단주의자 4명 체포…'17분간'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 호주인 용의자 선언문 통해 "우리의 땅, 결코 그들의 땅 될 ...
    Date2019.03.15 Category일반
    Read More
  11. [속보] 크라이스트처치 모스크에서 총기난사 발생

    ©STUFF 오늘 오후 1시 40분경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 사원(모스크) 2곳에서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했다.  총기난사는 크라이스트처치 해글리(Hagley) 공원 근처 딘스(Deans) 애비뉴에 있는 마스지드 알 누르 모스크(Masjid Al Noor mosque)와 린우드(Linwood)...
    Date2019.03.15 Category일반
    Read More
  12. 뉴질랜드 녹색당 대표, 괴한에 피습…'민주주의 향한 공격'

    눈 주위 손상을 입은 제임스 쇼 녹색당 대표 ©Twitter   정치인에 대한 피습 사건이 드문 뉴질랜드에서 장관급 인사가 괴한에게 폭행당하는 사건이 벌어지자 정계는 물론 시민들도 충격에 빠졌다고 일간 가디언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제임스 쇼 뉴질...
    Date2019.03.15 Category정치
    Read More
  13. 살아 숨쉬는 판타지 월드 뉴질랜드, 이것은 현실인가, 영화인가!

    파라다이스 전경 ©뉴질랜드관광청   “갑갑한 일상을 말끔히 잊게 하는 청정 자연 속 판타지 뷰!”   - 환상적인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뉴질랜드 명소 소개 - 판타지 같은 풍경 속에서 영화 같은 추억을 남길 수 있는 무비 투어 명소 추천   갑갑한 일상을 벗...
    Date2019.03.14 Category일반
    Read More
  14. 크라이스트처치 대성당 광장, 수백만 달러 규모의 재개발 들어간다

    크라이스트처치 대성당 광장 재개발 구상도 ©STUFF   크라이스트처치의 대성당 광장(Cathedral Square) 일부 구역이 이르면 몇 달 후부터 360만 달러 규모의 재개발 공사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우스터 스트리트(Worcester St), 콜롬보 스트리트(Colombo...
    Date2019.03.14 Category일반
    Read More
  15. '기후변화 막자' 15일 전세계 중고등학생 동맹 휴교 시위, 뉴질랜드도 참여

    지난 15일 영국에서는 10대 학생 만여 명이 참가하는 기후변화 대책 촉구 금요 휴교 시위가 열렸다 ©중앙일보   스웨덴 15세 소녀가 시작 미국 30개 주도 참여 예정   세계 움직임에 발맞춰 뉴질랜드 전국의 학생들도 3월 15일 기후변화 시위(School Strike 4...
    Date2019.03.14 Category일반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 69 Next
/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