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뉴스

|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메가텔 좋은씨앗교회

교계

구세군, 크리스마스 시즌 어려운 가정 후원 요청..."크리스마스에 가족 입양하세요!"

by OneChurch posted Nov 08, 2018 Views 2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Untitled-6.jpg

크리스마스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의 손길 요청한 구세군 관계자 ©NZ Herald

 

5명의 자녀를 둔 레이첼을 비롯해 황가레이(Whangārei)에는 200여 가정이 음식과 자녀의 크리스마스 선물을 살 돈이 없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상황이다.

 

연말이 다가오면서 많은 가정들이 크리스마스 선물과 음식을 구입하기 어려운 형편에 허덕이고 있다. 구세군 및 여러 단체들이 현재 이러한 어려운 이웃에게 집, 음식, 예산 세우기 지원을 해주고 있다.
 

구세군은 '크리스마스에 가족 입양하기 (Adopt a family for Christmas)'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레이첼과 같이 어려운 환경에 처한 200 가정을 위한 음식과 크리스마스 선물 구입비 후원을 받고 있다.

 

레이첼은 생후 6주부터 15세에 이르는 5명의 자녀와 함께 구세군이 마련해 준 임시 거처에 머물고 있다.
 

구세군이 제공하는 임시 거처는 보통 12주까지만 제공되지만 레이첼은 24주나 머물렀다. 현재 사회복지사와 일주일에 한두 번씩 만나 상황을 논의하는 중이다.
 

싱글맘인 레이첼은 직장을 구하고 일반 렌트 주택을 얻고자 노력하고 있지만 어려운 실정이다.
 

또한, 아이들을 카모(Kamo)에 있는 학교에 데려다주는 것조차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 크리스마스뿐 아니라 생일에도 아무것도 해줄 수 없다. 8살 난 딸이 벌써 엄마의 사정을 이해하고 자신의 상황을 받아들이고 있다.

 

세 들어 살 집을 구해봤지만 집주인이 작은 가족을 선호하기 때문에 98번이나 거절당했다.
 

한편, 황가레이 구세군의 지역 봉사 담당 말린 바워스(Marlene Bowers)는 구세군의 'Adopt a family for Christmas' 자선 프로그램 대상이 되지 못한 이들을 크리스마스 만찬에 초대할 예정이다.

 

매주 새로운 60-70 가정이 음식 소포를 얻기 위해 구세군 문을 두드리고 있다. 대부분은 일정 거처가 없는 홈리스다.
 

황가레이 구세군은 16채의 주택과 모텔을 통해 29 가정에 임시 거처를 제공하고 있다고 한다.

 

"집 문제는 빙산의 일각입니다. 집 외에 이들이 겪는 사회 문제가 많습니다. 이번 크리스마스에 구세군의 'Adopt a family for Christmas' 자선 프로그램이 어려운 가정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구세군 관계자는 말했다.

 

'크리스마스에 가족 입양하기' 자선 프로그램은 구세군이 매년 실시하는 크리스마스 프로젝트이다.

 

마누카우 법원의 변호사들이 크리스마스 때가 되면 불필요한 선물을 주고받고 감사한 마음도 느끼지 않는 자신과 주변 사람들을 보고 크리스마스 정신을 되살리자는 취지로 시작했다.

 

마누카우 변호사들은 많은 사람들이 당연시하는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보내지 못하는 어려운 이웃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주고 싶다며 구세군을 찾아왔다. 구세군이 도움이 필요한 한 가정을 찾아 이름, 성별, 나이를 알려주었고 변호사들은 한 명 한 명에게 줄 크리스마스 선물을 구입해 일일이 포장했다. 그리고 크리스마스 음식 바구니와 함께 선물했다.
 

마누카우 변호사들은 지난 몇 년 동안 경험했던 크리스마스 중 최고의 크리스마스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어려운 환경에 처한 이웃을 도우면서 진정한 크리스마스 정신을 느꼈다는 것이다.
 

선물을 받은 가족은 얼굴도 모르는 사람들이 자신에게 이런 선물을 했다는 것에 큰 감동을 받았다. 이 가정은 먹고사는 것조차 어려운 형편이었다.
 

크리스마스 정신은 사랑과 나눔이다. 나눔을 통해서 사랑을 증거하는 크리스마스철이 다가오고 있다. 점점 팍팍해지고 물질도 마음의 여유도 없어지는 요즘 이웃이 필요로 하는 것을 채워주는 따뜻한 손길이 더욱 필요한 때이다.

 

Untitled-7.jpg

©The Salvation Army

 

 

번역: 원처치

원본 기사: NZ Herald

https://www.nzherald.co.nz/northern-advocate/news/article.cfm?c_id=1503450&objectid=12155441

 


뉴질랜드 뉴스

뉴질랜드 기독교 관련 소식들을 전합니다.

  1. 대대적인 아동 학대 과거사 진상 조사에 종교 기관도 포함, 교회들 자발적 참여의사 밝혀

    트레이시 마틴 아동부 장관과 자신다 아던 총리 ©STUFF   정부는 과거 뉴질랜드 공립 보육 시설에서 일어난 아동 학대 사태에 대한 심의회(Royal Commission) 조사에 종교 기관도 대상에 포함시키겠다고 발표했다.    보육 시설의 아동 학대 진상 조사는 지난...
    Date2018.11.14 Category교계
    Read More
  2. 뉴질랜드 연구, "뉴질랜드 퇴학생, 조기 사망 가능성 100배"

    ©PIXABAY 사고나 자살 등으로 조기 사망하는 청소년들은 학교에서 강제로 쫓겨났을 가능성이 다른 사람들보다 100배 정도 높다는 조사 결과가 뉴질랜드에서 나왔다. 12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오클랜드지역 의료위원회의 청소년 사망률 조사위원회는 ...
    Date2018.11.13 Category일반
    Read More
  3. 세뇌교육으로 의심되는 사이언톨로지의 무료 영어 수업, 이민자들 주의 필요

    신흥종교 사이언톨로지교의 영어 수업 광고가 논란이 되고 있다 ©Scientology 신흥 종교, 사이언톨로지교회(Scientology Church)에서 제공하는 무료 영어 수업에 대한 여러가지 우려가 나타나고 있다. 현재 오클랜드에 위치한 사이언톨로지교회는 시민들...
    Date2018.11.13 Category이단/종교
    Read More
  4. 낙태 합법화 반대 거리시위 'March for Life' 12월 웰링턴에서 열린다

    ©Family Life International   현재 노동당 주도 뉴질랜드 정부는 낙태를 합법화하는 법 개정을 추진하고 있다.   자신다 아던 총리는 낙태가 형법으로 다뤄져서는 안 되며 낙태를 원하는 여성은 자기권리를 갖고 낙태를 행할 수 있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 ...
    Date2018.11.13 Category일반
    Read More
  5. 크라이스트처치 컨벤션 센터 2020년 완공 예정

    ©1News   크라이스트처치 중심부의 대성당 광장 옆에 위치하게 될 대형 컨벤션 센터는 2011년 지진 후 가장 기대를 받고 있는 건설 프로젝트다.   약 4억 달러 규모의 크라이스트처치 컨벤션 센터가 공사가 시작된 지 1년 만에 형태를 드러내기 시작했다.   ...
    Date2018.11.09 Category일반
    Read More
  6. 세입자 부담 부동산 중개 수수료 금지법 국회 통과

    ©STUFF   임대 주택 세입자가 부동산과 집주인에게 지불하는 중개 수수료(letting fee) 금지 법안이 국회를 통과해 12월 12일부터 발효될 예정이다.   필 트와이포드 주택부 장관은 국민의 절반 이상이 렌트집에 살고 있는 현실에서 세입자 부담 중개 수수료...
    Date2018.11.09 Category일반
    Read More
  7. 창립 100주년 맞은 라타나교회, 소셜 미디어로 전도의 문 넓힌다

    젊은 세대에 초점을 맞춰 소셜 미디어로 전도의 문을 넓히고 있는 라타나교회 ©RNZ   올해 창립 100주년을 맞은 마오리 신앙의 중심지, 라타나교회가 소셜 미디어를 통한 전도로 교회의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지난 8일, 예언자 T.W. 라타나(Tahupōtiki Wir...
    Date2018.11.09 Category교계
    Read More
  8. 마오리 신앙의 중심지 '라타나교회' 100주년 행사 이모저모...총리의 4가지 선물은?

    라타나 100주년 축하 선물로 성경책을 선물한 자신다 아던 총리 ©Whanganui Chronicle T.W. 라타나(Tahupōtiki Wiremu Rātana)가 마오리인들에게 기독교를 전파하겠다는 영적 비전을 갖고 설립한 라타나(Rātana) 교회 100주년 기념행사가 지난 8일 열렸...
    Date2018.11.09 Category교계
    Read More
  9. 구세군, 크리스마스 시즌 어려운 가정 후원 요청..."크리스마스에 가족 입양하세요!"

    크리스마스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의 손길 요청한 구세군 관계자 ©NZ Herald 5명의 자녀를 둔 레이첼을 비롯해 황가레이(Whangārei)에는 200여 가정이 음식과 자녀의 크리스마스 선물을 살 돈이 없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상황이다. 연말이 다...
    Date2018.11.08 Category교계
    Read More
  10. '기도 응답'으로 들어온 애완견, 딸의 공황 장애 호전돼

    마티나의 불안감을 감소시켜주는 애완견 치카 ©JENNY LING 노스랜드에 살고 있는 마티나 타피아(Martina Tapia)는 어릴 적부터 공황장애를 앓고 있는 소녀다. 마티나는 심장이 뛰고 호흡 곤란이 오는 공황 발작을 매일 겪었다. 호흡 곤란으로 인해 충분...
    Date2018.11.08 Category일반
    Read More
  11. 뉴질랜드 아마추어 복서, 자선 경기서 KO패 후 사망

    프로복싱 미들급 알바레스ㆍ골로프킨 경기 한 장면 ©YONHAP NEWS 뉴질랜드에서 30대 아마추어 복서가 자선 경기에서 녹아웃(KO)을 당한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4일 만에 숨지는 안타까운 일이 일어났다. 7일 뉴질랜드 언론에 따르면 목수 출신 프로젝트...
    Date2018.11.08 Category일반
    Read More
  12. 크라이스트처치에 40년 만에 새 교회가 문을 열다

    크라이스트처치에 새로 지어진 올소울스교회 ©RNZ 지난 3일 크라이스트처치에 새 교회가 문을 열었다. 크라이스트처치에 교회가 지어진 것은 40여 년 만에 처음이다. 올소울스교회(All Souls Church) 관계자 로스 시거(Ross Seager)는 새 교회가 문을 열...
    Date2018.11.08 Category교계
    Read More
  13. 농장 체험하며 쉬는 여행 '뉴질랜드 팜스테이'

    ©nzonline.org.nz farmstay   뉴질랜드의 청정 자연을 가까이에서 만끽하기에 팜 스테이만큼 좋은 방법이 또 있을까? 11월 늦봄이 한창인 뉴질랜드 전국 곳곳에선 팜 스테이 농장에 머물며 현지인의 삶과 농장의 일상을 직접 경험할 수 있다.   뉴질랜드관광...
    Date2018.11.07 Category일반
    Read More
  14. NZ 정부, 대마씨/헴프씨드 식품 판매 허용, 대마초 국민투표는 아직 논의 중

    TVNZ Q+A에 출연한 아던 총리 ©Q+A   뉴질랜드 정부가 그동안 판매 금지되었던 대마씨(헴프씨드)를 일반 식품으로 규정하기로 결정했다. 뉴질랜드 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한 움직임으로 보인다.   데미언 오코너(Damien O'Connor) 식품안전부 장관은 지난 화요...
    Date2018.11.07 Category마약
    Read More
  15. '이웃 교회들 위해 교회 건물 오픈하자' 이웃 사랑 실천하는 뉴질랜드 교회

    키리바시 교회 성도와 교회 사용을 허락한 퍼스트장로교회 목사, 사모아회중교회 목사 ©STUFF   인버카길(Invercargill)의 한 교회가 이웃 교회들과 공간을 나누어 사용하면서 다양한 교파와 민족이 하나 됨을 이루고 있다.   테이 스트리트(Tay St)에 있는 ...
    Date2018.11.07 Category교계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 69 Next
/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