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민 & 한인교계 뉴스

|  뉴질랜드 교민, 한인 교회 및 단체들의 소식들을 전합니다

마더와이즈 컨퍼런스 오클랜드 한우리교회

교회

오클랜드사랑의교회 7대 담임 김철우 목사 부임

by 원처치 posted Sep 21, 2017 Views 246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김철우목사님.jpg

오클랜드사랑의교회 7대 담임 김철우 목사 ©유튜브 화면 캡처

 

올해 창립 24주년을 맞은 오클랜드사랑의교회가 새로운 담임목사를 맞이했다.

 

지난 3년간 시무하던 6대 담임 김명학 목사가 부산 남교회로 청빙을 받아 사역지를 옮기며 제7대 담임목사로 김철우 목사를 맞이했다.

 

김철우 목사는 부산대학교 영문학과를 재학 중 목회자의 소명을 받고 고신대학교 신학과에 진학하였고, 그 후 고려신학대학원 목회학석사를 졸업했다.

 

사역으로는 창원한빛교회, 우리들교회, 큐티선교회 총무, 서울사랑의교회 목양 행정, 부산범천교회 담임, 서울사랑의교회 행정 총괄 목사를 역임하고 오클랜드사랑의교회로 부임하게 되었다.

 

김 목사는 “목회자에게 가장 행복하고 보람된 일은 성도들에게 말씀을 전하고 그들을 위하여 기도하고 사랑하는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그는 또한 “오클랜드사랑의교회 성도들을 목자의 심정으로 사랑하며 섬기고 싶으며, 그래서 건강하고 행복한 공동체를 이루어 가기를 소망한다”고 전했다.

 

목회의 방향에 대해서는 “결과지향적인 세상 속에서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열매를 맺는 성도들이 많아지도록 사역하려고 기도”하고 있으며, “하나님과의 인격적 만남과 교제 가운데, 치우치지 않는 믿음을 가지도록 지속적으로 기도하고 말씀을 전할 것”이라고 김 목사는 말했다.

 

김 목사는 또한 제자훈련을 근간으로 선교지향적 교회로 나아가기를 소망한다고 하였고, 미력이나마 오클랜드 한인교계에도 도움이 되는 목회자가 되겠다고 전했다.

 

가족으로는 아내 하영주 사모와 아들 김동빈 군이 있다.

 

김철우목사님가족.jpg

김철우 목사 가정, 김철우 목사(우), 하영주 사모(중앙), 김동빈 군(좌)

 

아래는 김철우 목사의 인사 전문이다.

 

목회자에게 가장 행복하고 보람된 일은 성도들에게 말씀을 전하고 그들을 위하여 기도하고 사랑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저는 오클랜드 사랑의교회 성도들을 목자의 심정으로 사랑하며 섬기고 싶습니다. 그래서 건강하고 행복한 공동체를 이루어 가려고 합니다. 결과지향적인 세상 속에서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열매를 맺는 성도들이 많아지도록 사역하려고 기도합니다. 하나님과의 인격적 만남과 교제 가운데, 치우치지 않는 믿음을 가지도록 지속적으로 기도하고 말씀을 전할 것입니다. 우리에게 베푸신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구속이 얼마나 크고 놀라운 일인지를 깨달아 구원의 감격과 기쁨을 누리고, 성령 하나님의 교통하심의 은사가 사장되지 않도록 하려합니다.

 

살아있는 예배의 은혜와 제자훈련을 근간으로 다음 세대를 일으키는 선교지향적인 교회로 나아가기를 간절히 소망하고 있습니다.

 

우리 사랑의교회는 전임목회자와 후임목회자가 큰 어려움없이 사역의 계승을 이루었습니다. 이것은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요, 성도들의 기도로 이룬 우리 교회의 아름다운 또 하나의 전통이라고 생각합니다. 사랑의교회 담임으로 불러주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드리며 오클랜드 한인교계에도 미력이나마 도움이 되는 목회자가 되겠습니다.

 

오클랜드 사랑의교회 김철우목사

 

 

원처치 뉴질랜드 onechurchnz@gmail.com

Copyright(c) Onechurch. All rights reserved. 

 


교민 & 한인교계 뉴스

뉴질랜드 교민, 한인 교회 및 단체들의 소식들을 전합니다

  1. 시각 장애인 클라리넷티스트 '장클라'와 함께 한 특별한 음악회

    예수찬양교회에서 '장클라와 친구들' 공연이 있었다 ©예수찬양교회 토요일 한산한 저녁, 오클랜드 폰손비(Ponsonby) 거리의 134년된 목조 교회 건물에서 아름다운 선율이 흘러나온다. 교회 건물 안으로 들어서니 클라리넷티스트, 플루티스트와 ...
    Date2018.10.15 Category교회 Reply0 Views115 Votes1
    Read More
  2. 해밀턴에서 교회연합 청소년 수련회 ‘새 노래’ 열려

    청소년 연합수련회에 참석한 청소년들의 모습 ©청소년연합수련회 뉴질랜드의 세 한인 교회가 다음 세대들을 위하여 하나로 뭉쳤다. 지난 10월 2일(화)부터 3일(수)까지 각각 다른 지역에 있는 세 개의 한인 교회가 십시일반 연합하여 청소년 수련회를 개...
    Date2018.10.13 Category교회 Reply0 Views172 Votes1
    Read More
  3. GMS 이수산나 선교사 찬양시집 <너를 사랑하니라> 펴내

    이수산나 선교사가 찬양시집 <너를 사랑하니라>를 냈다 ©ONECHURCH 뉴질랜드의 이수산나 선교사가 찬양화보 시집 <너를 사랑하니라>를 냈다. 이수산나 선교사는 GMS(합동 총회 세계선교회) 파송 선교사이며 남태평양다민족교회를 시무하는 우신득 목사의...
    Date2018.10.12 Category기타 Reply0 Views120 Votes0
    Read More
  4. 뉴질랜드장로교 총회, “뉴질랜드 모든 교회들 한반도 평화 위해 기도할 것” 결의

    뉴질랜드장로교 총회 GA18 ©PCANZ 뉴질랜드장로교 총회(GA18)가 뉴질랜드 내 모든 장로교회들에게 한반도 평화를 위한 기도를 권고하기로 결의했다. 지난 10월 3일부터 7일까지 있었던 뉴질랜드장로교 총회 GA18는 북노회(Northern Presbytery)에서 발의...
    Date2018.10.11 Category교회 Reply1 Views114 Votes0
    Read More
  5. Update

    예장 통합 남태평양 선교대회, “디아스포라는 훌륭한 선교 리소스”

    통합 선교부가 남태평양 선교대회를 주최했다 ©뉴질랜드선교회 지난 10월 1일 월요일 부터 3일 수요일, 대한예수교장로회(통합) 선교부 주최 남태평양 선교대회가 있었다. 이번 선교대회는 “이민교회와 선교”라는 주제 하에 신학교 교수, 총...
    Date2018.10.09 Category기관단체 Reply0 Views235 Votes0
    Read More
  6. 리뉴얼 찬양집회, “우리가 이 시대 이 땅의 골든제너레이션이 되자”

    타카푸나바이블교회에서 일곱 번째 리뉴얼 찬양집회가 열렸다 ©THE EARLY CHURCH “뜨거운 예배, 하나님의 임재에 목말랐다” 그것을 증명이라도 하고자 하는 듯 사람들의 부르짖는 찬양 소리와 기도 소리가 작은 교회 안에 가득 울려 퍼진다....
    Date2018.10.06 Category기관단체 Reply0 Views223 Vote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47 Next
/ 47